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기억할게, 언제나

  • 미셸 피크말
  • |
  • 국민서관
  • |
  • 2011-10-30 출간
  • |
  • 30페이지
  • |
  • 228 X 300 mm
  • |
  • ISBN 9788911029679
★★★★★ 평점(10/10) | 리뷰(1)
판매가

12,000원

즉시할인가

10,800

카드할인

324원(즉시할인 3%)

적립금

54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0,8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엄마, 아빠는 언제나 내 곁에 있을까요?

피콜로가 집에 들어올 때마다 제일 먼저 반겨 주는 건 고양이 베르가모트예요. 그런데 오늘따라 이상해요. 피콜로가 간식을 먹는데도 베르가모트는 보이지 않았어요. 피콜로는 베르가모트를 찾아 온 집 안을 뒤졌지요.
베르가모트는 침대에 길게 누워 있었어요. 피콜로가 계속 불렀지만 베르가모트는 고개를 들기는커녕 움직이지 않았어요. 피콜로는 베르가모트가 죽은 줄 알고 깜짝 놀라고, 그 일로 엄마와 함께 '인생'에 대해 이야기하지요.
우리는 사랑하는 사람들과 언제나 함께할 수 있을까요?

ㆍ 누구나 죽는다는 삶의 이치를 담담하게 풀어낸 이야기
일상에서 죽음을 접할 때가 많습니다. 가까운 사람이 죽거나, 텔레비전 뉴스를 통해서 하루에도 여러 번 죽음이라는 단어와 만납니다. 아이들이라고 다르지 않습니다. 부모의 생각과는 달리 일찍부터 죽음에 대해 관심을 갖고 질문하는 건 오히려 아이 자신입니다. 하지만 많은 부모가 “벌써부터 죽음을 알 필요가 있을까?” 라며 아이와 죽음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을 피하려고 합니다. 삶의 일부분인데도 불구하고 현실을 애써 감추고, 지우려고 합니다. 《철학하는 피콜로: 기억할게, 언제나!》는 4~6세 아이들에게 이해하기 쉽게 삶의 이치를 이야기하는 철학 그림책입니다. 피콜로와 엄마의 대화를 통해 사람은 누구나 죽는다는 사실을 자연스럽게 알려 줍니다. 애완동물을 예로 들면서 담담하게 풀어 간 이야기를 통해 책을 읽는 아이들은 불안과 두려움 없이 죽음을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ㆍ 생각하는 힘을 키워 주는 <철학하는 피콜로>
<철학하는 피콜로> 시리즈는 더 크고, 더 넓게 생각하는 힘을 키워 줍니다. 아이들이 일상에서 마주하는 갈등과 질문을 4~6세의 눈높이에 맞추어 쉬운 이야기로 풀어 놓았습니다. 또한 ‘생각이 쑥쑥! 피콜로 교실’ 속 다양한 코너를 통해서 부모와 아이가 서로 의견을 나눌 수 있게 구체적인 도움을 줍니다.《기억할게, 언제나》에서는 이 코너를 통해 가계도를 만들어 보면서 가족과 핏줄에 대해 알 수 있습니다. 또한 사람과 동물의 평균 수명 이야기를 읽고 삶과 죽음에 대해 한 뼘 더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이야기할 거리 *
삶이 주는 행복, 죽음의 의미, 사랑하는 사람과의 기억, 일상생활의 소중함…….

목차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저자소개

저자 미셸 피크말은 1954년 프랑스에서 태어났습니다. 초등학교 교사로 일했으며 노래 가사와 시나리오 쓰는 일도 했습니다. 1989년 《순진한 녀석》으로 프랑스 어린이 도서 대상, 2006년 《이것은 어디서 왔을까?》로 몽트뢰이 출판 대상을 수상했고, 지금까지 100여 권의 책을 지었습니다.

도서소개

「국민서관 그림동화」시리즈 철학하는 피콜로 『기억할게 언제나』. 오늘따라 고양이 베르가모트가 이상해요. 피콜로가 불러도 고개를 들기는커녕 움직이지도 않아요. 피콜로는 베르가모트가 죽은 줄 알고 깜짝 놀랐어요. 그 일로 피콜로는 엄마와 함께 '인생'에 대해 이야기하지요. 엄마 아빠는 언제나 내 곁에 있을까요?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