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하늘을 나는 돛단배

하늘을 나는 돛단배

  • 켄틴 블레이크
  • |
  • 크레용하우스
  • |
  • 2002-05-05 출간
  • |
  • 40페이지
  • |
  • 260 X 258 mm
  • |
  • ISBN 9788955470512
★★★★★ 평점(10/10) | 리뷰(1)
판매가

9,000원

즉시할인가

8,1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4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8,100

이 상품은 품절된 상품입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어린이날, 어린이달에 어린이들이 한번쯤 꼭 생각해야 할
어린이의 인권과 환경 오염 그리고 전쟁에 관한 이야기.


자칫 무겁고 심각하며 지루할 수 있는 주제를 아이들의 모험 이야기 속에 담아 간결하면서도 생기가 넘치고 재미있게 그린 작품입니다. 작가이자 삽화가인 ??틴 블레이크는 세계 곳곳에 흩어져 사는 1800여 명의 어린이들을 직접 만나거나 편지를 통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세상 어린이들이 더불어 사는 행복을 모두 꿈꾸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습니다. 작가는 하늘을 나는 돛단배를 타고 다니며 고통받는 어린이들을 구하는 멋진 이야기가 탄생시킵니다. 마침내 어린이들 모두가 공감하고 마음껏 상상의 날개를 펼치는 모험 이야기를 바탕으로 어린이들이 꿈꾸는 평화와 사랑의 이야기가 만들어졌습니다.


본문 소개

바닷가를 산책하던 애니와 닐스는 부서진 배를 발견했어요. 애니와 닐스는 이상한 배를 고쳐서 타보기로 합니다. 그리고 그들의 훌륭한 모험은 이렇게 시작되지요. 애니와 닐스는 날개를 다친 황새, 코니에게 손을 내밀어 날아오르는 배에 태웁니다. 그리고 용감한 황새 구스를 만나 상처 입은 다른 황새들도 도와 주기로 하지요. 여러 명의 아이들한테 괴롭힘을 당하는 엘리스, 일하도록 강요당한 하시드, 매연 때문에 숨이 막혀서 고통스러워하던 소년 에릭, 전쟁이 난 곳에 있던 아이와 엄마 등을 도와주기 위해 배가 멈춥니다. 그리고 작은 손들과 코니의 다친 날개까지 모두 하나가 되어 구해줍니다.

하지만 빗발치듯 날아오는 총알을 맞고 돛에 커다란 구멍이 나고 말았지요. 게다가 너무 많은 사람들을 태워서 무거워진 배가 추락하기 시작했죠. 하지만 배는 안전하게 해변에 내리게 되고 엘리스의 할머니를 만나 맛있는 음식도 먹고 편안하게 생활하게 됩니다. 하지만 그냥 이렇게 시간을 보낼 수는 없어요. 아직도 도움이 필요한 친구들이 아주 많거든요. 아이들은 낡은 오두막으로 배를 만듭니다. 할머니는 이불이랑 낡은 옷을 꿰매 돛을 만들어 주었지요. 며칠 뒤 날개가 다 낳은 코니는 혼자의 힘으로 하늘을 날고 아이들의 배는 사랑을 가득 싣고 힘차게 출발합니다.



저자 소개
작가 퀸튼 블레이크
영국 런던에서 태어나 케임브리지 대학의 다우닝 칼리지에서 공부했습니다. 1949년부터 '펀치'지의 만화가로 활동하면서 첼사 미술 대학에서 미술을 공부해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기 시작했고요. 1980년에는 그림책 <마놀리아 씨>로 케이트 그린어웨이 상을 받았습니다. 1996년에는 <어릿광대>가 볼로냐 북 페어에서 올해의 어린이책으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아저씨가 직접 쓰고 그린<매그놀리아 씨>로 케이트 그린어웨이 상을 받았습니다. 또한 런던 왕립 예술 학교 학장을 지내기도 했습니다.

도서소개

애니과 닐스가 배 위로 사뿐히 뛰어오릅니다. 황새들과 괴문 할머니의 도움으로 만든 사랑과 평화의 배는 이 세상에서 고통받는 모든 어린이들의 소중한 꿈을 이루어 줄 것입니다. 작자 ??틴 블레이크와 1800여 명이 어린이들이 바퀴가 달린 커다란 배를 타고서 하늘 높이 날아올라 상처받고 슬픔에 빠진 어린이들을 찾아나서는 내용의 유아을 위한 그림동화입니다.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