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영화 음악의 이해

  • 한상준
  • |
  • 한나래
  • |
  • 2017-05-31 출간
  • |
  • 238페이지
  • |
  • 152 X 226 X 16 mm /384g
  • |
  • ISBN 9788985367820
판매가

13,000원

즉시할인가

12,870

카드할인

129원(즉시할인 1%)

적립금

129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2,87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시네마시리즈

영화와 음악
영화 음악은 기본적으로 영화 내용과 관련되어 이해된다는 점에서 보통의 음악과 차이를 지닌다. 즉, 영화 음악은 연기, 촬영, 조명, 편집, 녹음 등과 함께 영화의 이야기 내적 시공간을 창출하는 역할을 한다. 그러나 다른 요소들과는 달리 영화 음악은 가상적 진실 세계의 외부적 요소로서 가장 분명한 정체를 지님에도 불구하고 관객의 의식에서는 떨어져 있다는 모순적 성격을 지닌다.

이 책은 크게 세 부분, 즉 영화 음악의 역사, 기능, 그리고 텍스트 분석으로 구성되어 있다. 영화 음악은 어떻게 발전되었는가에 대해 다룬 2장에서는 무성 영화에 음악이 필요했던 이유부터, 토키 이후 영화 음악이 어떻게 정립되었으며, 1960년대 이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다양화된 음악은 어떤 양상을 취하는가를 알아본다. 이 책은 전체적으로 내러티브를 중시하는 할리우드 음악의 발전을 중심에 놓으면서 유럽 영화 음악의 대안적 전통도 검토하고 있다.

3장에서는 내러티브와 음악과의 상호 작용을 중점적으로 논한다. 먼저 영화 음악이 음악의 일부이면서도 영화의 내용에 종속된다는 점을 감안해 음악 일반과의 차이점을 살펴본다. 그리고 영화 음악을 디제시스적인 음악과 비디제시스적인 음악으로 구분해 그 기능에 대해 살펴보고 있다. 또한 순전한 기능 음악으로서 배경 음악의 성격과, 음악이 부재하는 경우 의미화의 문제까지 비디제시스적 음악의 기능에 포함시킨다.

4장에서는 <밀고자>, <위대한 앰버슨 가>, <비브르 사 비>, <이지 라이더> 등을 통해 개별 텍스트 안에서 음악과 내러티브가, 혹은 음악과 영화 형식이 어떻게 의미를 생성하는가를 구체적으로 분석하고 있다.

목차

1장 영화 음악은 ‘보는' 음악이다
1. 영화 음악의 중요성
2. 영화 음악에 관한 이론들

2장 영화 음악은 어떻게 발전되었는가
1. 무성 영화 시대의 영화 음악
2. 토키 시대의 개막과 할리우드 심포닉 사운드의 발전
3. 할리우드 영화 음악의 황금 시기
4. 1960년대 이후의 영화 음악, 다양화의 시대

3장 영화 음악의 역할은 무엇인가
1. 영화 음악의 세 가지 차원
2. 디제시스와 비디제시스
3. 디제시스적 영화 음악과 내러티브
4. 비디제시스적 영화 음악과 내러티브

4장 영화 음악과 텍스트 분석
1. 고전 영화 음악과 내러티브 -- [밀고자]
2. 할리우드 내부의 대안적 경향 -- [위대한 앰버슨가]
3. 유럽 모더니즘 영화 음악과 내러티브 -- [비브르 사 비]
4. 팝 음악과 내러티브 -- [이지 라이더]

저자소개

저자 한상준은 성균관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학교 영화학과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중앙대학교 첨단영상대학원 연구 교수로 있다. 번역서로 ≪장 뤽 고다르 -- 소비 사회의 영화와 이데올로기≫, 엮은책으로 ≪로베르 브레송의 세계≫(공편저)가 있다.

도서소개

영화음악은 기본적으로 영화 내용과의 상호 작용을 특징으로 한다는 점에서 보통의 음악과 차이를 지닌다. 무성영화에서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다양화된 음악이 어떠한 양상을 취하는가를 알아보고 내러티브와 음악과의 상호 작용에 대해 중점적으로 살폈다.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