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발레 소녀 카트린

발레 소녀 카트린

  • 파트릭모디아노
  • |
  • 열린책들
  • |
  • 2003-02-25 출간
  • |
  • 106페이지
  • |
  • 220 X 170 mm
  • |
  • ISBN 9788932904672
판매가

7,500원

즉시할인가

6,75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375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6,750

이 상품은 품절된 상품입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우리 시대 최고의 삽화가 상뻬가 그린 감동의 이야기!
파트릭 모디아노의 글에 장 자끄 상뻬의 삽화가 곁들어진 따스한 그림책 {발레 소녀 카트린}이 열린책들에서 나왔다. 이 책은 본래 1996년 열린책들에서 {까트린 이야기}로 출간한 것을 제목을 바꾸어 다시 펴낸 것이다. 엄마를 좇아 무용수를 꿈꾸던 아이 카트린이 어린 시절 아빠와 함께 살면서 그려내는 잔잔하고 아름다운 에피소드를 담은 이 이야기책은, 파트릭 모디아노의 발랄한 문체에 상뻬의 감각적인 수채화풍의 그림과 이세욱 씨의 매끄러운 번역이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무엇보다 풋풋한 감성과 가슴 푸근한 부성애로 독자의 마음을 촉촉히 적신다. 출판사는 제목을 바꾸고 편집을 다시 함으로써 이 책이 좀더 나이 어린 독자들에게도 따스한 메시지를 전달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아빠와 함께한 가슴 푸근한 추억
모디아노와 상뻬가 1988년 발표한 이 작품은, 1960년대 어린 시절을 보낸 어린 소녀의 다정다감한 세계를 그리고 있다. 이 소설은 어른이 된 카트린이 뉴욕의 한 무용 학원을 바라보면서 자기의 어린 시절을 회상하는 이야기이다. 파리에서 아빠와 단둘이 살던 카트린은 뉴욕에 있는 엄마처럼 훌륭한 무용수가 되기를 꿈꾼다. 춤을 배우기 시작하면서 카트린은 안경을 쓴 채 보는 현실 세계와 안경을 벗었을 때 볼 수 있는 보얗고 다사로운 세계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카트린은 이런 두 세계를 오가며, 아이를 지극히 사랑하는 아빠, 친절한 이웃 사람들과 함께 사랑하면서 사는 법을 배운다.

툭하면 쓸모없는 편지를 철자까지 시시콜콜 불러 주는 아버지의 동업자 카스트라드 씨나 그가 불러 주는 편지를 아무 말 없이 받아쓰고는 나중에 몰래 찢어 버리는 아버지 세르티튀드 씨, 카스트라드 씨가 읽어 주는 자작시를 들으며 안경을 벗고 다른 세상으로 도망가 버리는 카트린. 이런 평범한 소시민의 이야기가 독자의 시선을 끄는데, 특히 잔잔하고 맛깔스러운 에피소드들이 책 읽는 재미를 더한다.

이를테면 아빠와 카트린이 온 집안에 면도 거품을 묻히며 뛰어 다니는 모습이나 카트린의 친구 오딜의 초대를 받아 칵테일 파티에 갔을 때 둘러 본 사람들의 모습, 아무도 없는 무용 학원에서 어슴푸레한 빛을 받으며 혼자 춤추는 카트린의 모습 등이 마음 한구석에 따뜻함을 불러일으킨다.

이 책 {발레 소녀 카트린}은 바쁜 삶을 살고 있는 현대인에게 어린 시절에 대한 애틋한 향수를 느끼게 하며, 엄마와 떨어져 아빠와 단둘이 살아가는 어쩌면 결손가정에 해당하는 상황에서도 꿈과 희망을 잃지 않는 삶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할 기회를 줄 것이다.


저자 소개
지은이 파트릭 모디아노는 1945년 프랑스 불로뉴 비앙쿠르에서 출생했다. 그는 알제리 전쟁의 충격과 사회적 변혁의 진통, 가족과 관련된 어두운 체험을 바탕으로 하여 현대인의 의식 세계를 표현한다. 파트릭 모디아노는 1968년 독일 점령기의 파리를 완벽하게 되살려 낸 첫 소설 {에투알 광장}으로 로제 니미에 문학상과 페네옹 문학상을 수상하였고, 1972년에는 {순환 대로}로 아카데미 프랑세즈 소설 대상, 1975년에는 {쓸쓸한 별장}으로 서적 문학상, 1978년에는 {어두운 상점들의 거리}로 공쿠르 상을 수상하였다. 주요 작품으로 {야간 순찰대}(1969), {슬픈 빌라}(1975), {어떤 젊은 여인}(1981), {8월의 일요일}(1986), {어린 시절의 탈의실}(1989), {신혼 여행}(1990), {폐허의 꽃들}(1991) 등이 있다.

이 책의 삽화를 그린 장 자끄 상뻬는 1932년 8월 17일 보르도에서 출생했다. 19세부터 만평을 그리기 시작하여 [파리 마치], [펀치], [렉스프레스] 같은 주간지에 기고해 왔으며, 몇 해 전부터는 [뉴욕커]와 [뉴욕 타임스]에도 기고하고 있다. 1961년 첫 화집 {세상에 쉬운 일은 아무것도 없어}를 낸 이후로 드노엘 출판사와 갈리마르 출판사에서 많은 작품집을 출간하였다. 수채화풍의 섬세하고 정교한 그림을 그려 내는 상뻬는 처음 보는 사람이라도 푸근함을 느껴 쉽사리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흡입력을 가지는 그림을 그려 낸다. 상뻬는 잘 알려진 파트리크 쥐스킨트의 소설 {좀머 씨 이야기}의 삽화를 그리기도 했으며, 그가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쓴 {속 깊은 이성 친구}, {자전거를 못 타는 아이} 등의 작품이 있다.


목차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