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때려치기 전에 직장인 분노 조절 기술

  • 요코야마노부하루
  • |
  • 리텍콘텐츠
  • |
  • 2018-06-04 출간
  • |
  • 208페이지
  • |
  • 140 X 205 mm
  • |
  • ISBN 9791186151136
판매가

14,800원

즉시할인가

13,320

카드할인

400원(즉시할인 3%)

적립금

74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3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분야의 추천도서

장바구니 담기

출판사서평

우리는 왜 직장에서 그렇게 스트레스를 받는 걸까요? 왜 직장에서는 화가 나면 참지 못하고 실수를 하거나 때려치게 되는 걸까요? 직장에서는 화를 어떻게 다루어야 할까요?

화는 무조건 나쁜 것이 아닙니다. 화는 무조건 없애야 하는 것도 아닙니다. 화는 우리에게 필요하기 때문에 나는 것입니다. 나의 가치관 또는 내가 양보할 수 없는 영역을 알려주고, 나를 지켜주기 위해 나는 것입니다.

화는 무조건 참을 수도 없고, 참아야 하는 것도 아닙니다. 참기만 하다보면 언젠가는 터질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인내심이 아니라 분노조절 기술입니다. 올바르게 화를 내는 법,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화를 다스리는 법이 필요할 때입니다.

이 책의 저자는 직장에서 순간의 화를 참지 못하고 상사에게 화를 냈다가 좌천되었던 경험이 있습니다. 그 경험 속에서 직장인 분노 조절 기술의 필요성을 깨닫게 되었고, 경험에서 직접 그 기술을 체득하여 책에 담았습니다.

이 책은 언제나 화가 나 있는 상사, 사사건건 참견하는 상사, 말이 계속 바뀌는 상사 등 여러 유형의 상사 대처법부터, 자신이 민폐인지 모르는 동료, 부당한 인사(人事)결과 등 직장에서 화가 날 수 있는 상황에 따른 대처법까지 모두 담고 있습니다.
혼자서는 해결할 수 없었던 직장 생활의 문제들을 이 책과 함께 풀어나가보세요. 화를 참지 못하고 낭패보는 일이 없어지고 직장 생활의 성공은 자연히 따라올 것입니다.

“직장인이라면 가슴에 사표 하나쯤은 품고 있다.”
직장인들이 그렇게 퇴사 충동을 느끼는 이유는 무엇일까? 직장 안의 부당한 상황에서 화가 나고, 이를 견디지 못해 때려치는 것이 아닐까? 때려치는 것은 순간 속이 후련할 수는 있으나 그 후폭풍이 심하다. 그래서 모두들 사표를 품 속으로 다시 넣고 하루하루 버티는 것이 아닐까.

그렇다고 무조건 참기만 한다면 언젠가는 터지고 만다. 참지 못하고 화를 잔뜩 내면 ‘아, 쓸데없이 화냈구나’ 하는 생각에 후회만 남는다. 화는 무조건 참는 것이 아니다. 잘 조절해야 하는 것이다. 직장인 분노 조절 기술을 연마하면 매번 때려치고 싶다는 마음과 싸우는 일도 없어질 것이다.

상사가 화를 낼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매번 말을 바꾸거나 건건이 참견하는 상사는? 자기가 민폐인지 모르는 동료는 어떻게 대해야하는가? 이 책은 누구나 직장에서 마주할 수 있는 현실적인 문제들, 그러나 혼자서는 대처하기 어려웠던 상황들에 대해 명쾌한 해답을 내놓는다.

올바르게 화내는 법부터, 상사에게 혼날 때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법, 어쩔 수 없이 참아야 할 때 사용하는 효과적인 방법까지 구체적인 방법을 자세히 담고 있다. 더하여 화라는 감정을 효과적으로 사용하여 일의 효율을 높이는 방법까지도 제시하고 있다. 직장에서는 특히 분노를 어떻게 다뤄야할지 어렵다. 혼자서 화를 다스리기란 쉽지 않다. 때려쳐야지 하는 마음이 들기 전에, 직장인 분노 조절 기술을 익혀서 모든 화병에서 탈출하자!

목차


제1장
쓸데없이 화내지 않도록
도와주는 10가지 습관
1-01 “화”의 정체는 무엇일까·26
1-02 상대방에게 너무 기대하면 실망이 찾아온다·30
1-03 나에게 당연한 것이 남에게도 당연한 것일까·35
1-04 화가 난 이유는 의외로 다른 감정에 있다·39
1-05 화도 잘 내면 득이 된다·43
1-06 남 탓하면 뚜껑만 더 열린다·46
1-07 이상하게 얄미운 사람이 있으면 열등감은 아닌가 생각해 본다·50
1-08 나도 몰랐던 나 자신을 화내면서 발견한다·54
1-09 불편한 상황이 닥치면 물어보는 게 답이다·58
1-10 어떻게든 화를 해소하기로 결심한다·64

제2장
때려치기 전에
화를 멈추는 10가지 기술
2-01 일단 그대로 받아들이면 조금 기분이 침착해진다·70
2-02 짜증이 났다면 들숨 날숨을 반복하자·74
2-03 쉽게 풀리지 않는 화도 종이에 적어보면 잘 풀린다·78
2-04 누군가에게 무엇을 해 줄 때는 보답을 기대하지 않는다·82
2-05 미리 자신이 원하는 것/기대하는 것을 말해 두자·87
2-06 ‘이성적이지 않은 사람’의 비판은 신경 쓰지 않는다·91
2-07 언제나 화가 나 있는 상사 대처법·95
2-08 자신에게 있어 예민한 부분은 참지 말고 확실히 말해 두자·100
2-09 때로는 이기적 용서가 답이다·103
2-10 실수를 인정하면 화의 반응도 바뀐다·107

제3장
직장의 부당함에 화내지 않고
온화하게 일하는 8가지 기술
3-01 화내는 상사에게 휘둘리지 않고 효율적으로 흘려듣는 법·112
3-02 부당한 지시에 즉시 욱하지 말고 미래를 위한 수행이라고 생각하며 견뎌본다·117
3-03 사사건건 참견하고 괴롭히는 상사 활용법·121
3-04 기회주의 상사에게는 사실을 보고하지만 반론은 않는다·125
3-05 입을 열 때마다 말이 바뀌는 상사에게는 우선 “YES”라고 대답한다·130
3-06 자기가 민폐인지 모르는 사람에게는 화가 아닌 명쾌한 말로 설명한다·134
3-07 동료나 부하의 푸념에 짜증이 난다면 오히려 이야기를 끝까지 조용히 듣는다·137
3-08 타인과의 비교는 직장 내 모든 갈등과 화를 낳는다·141

제4장
화를 오히려
활용하는 7가지 기술
4-01 참아온 화, 낼 때는 내야 협상에 유리하다·146
4-02 화가 너무 없어도 사람은 매너리즘에 빠진다·149
4-03 굴욕당한 화는 성공으로 향하는 기폭제로 쓰일 수 있다·154
4-04 화를 경쟁심으로 바꾸면 막강한 에너지가 생긴다·158
4-05 화는 사람을 오히려 더 과감하게 만들 수 있다·162
4-06 화는 지금의 방법이 잘못되었다는 신호를 준다·165
4-07 윗사람이나 상사에게 화났을 때 올바르게 화내는 법·170

제5장
어떻게 해도 참을 수 없는
화를 누를 수 있는 7가지 훈련
5-01 화도 우리에게 필요한 하나의 감정임을 인식한다·176
5-02 화내고 있는 자신을 또 다른 자신의 입장에서 바라본다·181
5-03 화를 잠재우기 위한 들숨 날숨 연습, 그 첫 번째·184
5-04 화의 긴장을 풀기 위한 화 명상법, 그 두 번째·187
5-05 화난 마음을 다스리기 위한 자기관찰 습관·192
5-06 억지 미소도 화에는 약이 된다·195
5-07 적게나마 누군가를 기쁘게 하면 화나지 않는 체질이 된다·199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