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교토(2018~2019)

교토(2018~2019)

  • 정해경
  • |
  • 메이트북스
  • |
  • 2018-07-05 출간
  • |
  • 440페이지
  • |
  • 153 X 226 X 22 mm /814g
  • |
  • ISBN 9791160021349
판매가

17,000원

즉시할인가

15,3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765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3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책속으로 이어서]
국보로 지정된 오호조와 고호조에는 장지문에 그려진 그림인 후스마에(??)가 유명하며 모두 중요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고호조의 후스마에를 장식하고 있는 ‘물 마시는 호랑이(水呑みの虎, 미즈노미노토라)’ 등의 군호도(群虎?)는 가노단유(狩野探幽)의 작품으로 화려한 모모야마시대의 문화를 엿볼 수 있다. 오호조 앞에는 난젠지에서 가장 중요한 볼거리라고 할 수 있는 가레산스이 형식의 호조정원이 위치한다. 일본 정원의 대가로 알려진 고보리엔슈(小堀遠州)가 만든 정원으로, 료안지와 마찬가지로 ‘도라노코와타시정원(虎の子渡しの庭, 호랑이 새끼 물 건너기)’을 표현하고 있는데 초기 에도시대를 대표하는 정원 양식이다. 호조 옆에는 거대한 아치형의 스이로카쿠(水路閣, 수로각)가 있는데, 일본 드라마의 단골 촬영지이자 배우 이준기 주연의 영화 <첫눈>의 촬영지 중 한 곳이다. 이국적인 풍경으로 인해 최고의 선종 사찰로 불리는 난젠지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 밖에도 난젠지는 일반인들에게 공개되고 있지는 않지만 고려의 초조대장경(初雕大藏經)이 보관되어 있어 우리나라와도 관련이 깊다고 할 수 있다. _p.259~260

교토 고카시쓰 몬제키(京都五門跡) 사찰 중 하나인 쇼렌인은 왕족이 출가해 주지를 맡았던 사찰로 1144년에 창건되었다. 오닌의 난으로 소실된 후 도요토미 히데요시와 도쿠가와 이에야스에 의해 재건되었으나 메이지시대에 화재로 다시 소실되어 1895년에 지금의 모습으로 재건되었다. 경내에는 수백 년된 녹나무가 즐비하며 일왕의 임시 숙소로 사용되었던 장소답게 웅장함을 자랑한다. 벚꽃이 피는 봄과 단풍이 아름다운 가을이면 교토의 사찰과 신사는 어느 곳 하나 붐비지 않는 곳이 없고, 특히 라이트업이 실시되는 곳은 더욱 붐빈다. 쇼렌인 역시 한산한 편은 아니지만 다른 곳에 비해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곳이다. 하지만 이곳의 라이트업은 특별해도 정말 특별하다. 그건 바로 적색 혹은 황색 조명이 대부분인 다른 사찰에서 볼 수 없는 청색의 라이트업이 깊고 푸른 밤을 연출하기 때문이다. 정원 한가득 뿌려지는 별빛과도 같은 조명은 교토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풍경이다. 격조 높은 건물과 정원, 그리고 수백 년된 녹나무와 단풍이 푸른빛에 어우러지는 광경은 은하수를 정원에 펼쳐놓은 듯하다. _p.296

무사들이 검소하고 청빈했다는 건 다 거짓말이다. 무사의 정신과 일맥상통하는 선종과 결합했음에도 또 한편으로는 이렇게 화려하게 치장을 하고 있으니 말이다. 그냥 관람로를 무작정 따라가다 보면 지그재그로 얽혀 있어 여기가 거기인가 거기가 여기인가 싶을 정도로 위치를 가늠하기가 힘들었다. 칼로 권력을 세운 자가 가져야 하는 공포감은 걸을 때마다 삐걱거리는 소리가 증명해주고 있었다. 자객의 침입을 대비해 이런 장치를 만들 수밖에 없는 1인자의 삶이 결코 행복하지는 않았으리라. 복잡한 마음으로 니노마루고텐 관람을 마치고 혼마루고텐을 지나 꽤 넓은 정원을 돌아보며 흔적만 남은 천수각에 올라 니조조를 내려다본다. 삐걱거리는 마루가 전부인 줄 알았던 니조조는 생각보다 꽤 볼거리가 많아 예상했던 관람시간을 훌쩍 넘겼다. 역사적인 피해의식 때문에 봐야 할 것을 보지 않는다는 것은 과거에 사로잡혀 미래로 나아가지 못하는 것이리라. 현재는 과거로부터 오고 미래는 현재가 만들어내는 것이니 역사는 돌고 도는 것이 아닌가. _p.308

신사의 입구에는 약 15m나 되는 로몬(?門)이 있으며 쌀 창고의 열쇠를 입에 물고 있는 여우가 지키고 있다. 입구뿐 아니라 신사 곳곳에서 여우상을 볼 수 있다. 여우는 신(神)의 사자로 신통력을 가지고 있으며 사람들의 소원을 이나리오카미신에게 전해준다고 알려져 있다. 경내를 둘러보면 유독 주홍색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일본의 전통 색이기도 한 주홍색은 고대부터 악마에 대항하는 생명력을 상징하는 색으로 여겨, 옛날부터 궁전이나 신사와 절에 흔히 사용되고 있다. 또한 주홍색은 오곡풍양을 나타내는 색이자 이나리오카미신의 위엄을 나타내는 색이기도 하다. 후시미이나리타이샤는 상업이 번창하는 신사로 유명한 곳답게 ‘센본 도리이(千本鳥居)’는 이곳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다. ‘도리이를 봉납하면 소원이 이루어진다.’라고 해서 에도시대부터 봉납되어진 도리이가 산 정상까지 빼곡하게 늘어서 있다. 혼덴을 지나면 붉은 도리이 물결이 시작되며 2갈래 길로 나뉘었다가 합쳐지고 산 정상까지 주홍색 터널이 이어진다. _p.341

본존을 둘러싸고 있는 삼면의 벽 위쪽에는 목조 운중공양보살상(雲中供養菩薩像)이 조각되어 있다. 11세기 불상군 중에서 유일하게 전해지고 있는 운중공양보살은 구름을 타고 생황, 비파 등 다양한 악기를 연주하면서 춤을 추는 비천상이 자유롭고 섬세하게 조각되어 있다. 운중공양보살상은 총 52구가 남아 있는데 이 중 26구는 뵤도인 안쪽에 위치한 뮤지엄 호쇼칸(ミュ?ジアム鳳翔館)에서 볼 수 있다. 또한 문과 벽에는 9가지 방법으로 아미타보살을 맞이하는 구품내영도(九品來迎圖)가 그려져 있었다. 현재 벽화는 색이 바래 알아보기 힘든 상태지만, 문 그림은 43년 전에 실제 그림을 복원 묘사해 놓았기에 당시의 그림 내용과 색상을 알 수 있다. 2001년에 개관한 뮤지엄 호쇼칸은 현대적인 스타일의 건축물로 컴퓨터 그래픽을 사용해 뵤도인의 창건 당시 모습을 영상으로 볼 수 있으며, 다양한 뵤도인의 국보급 문화재를 전시하고 있다. 뮤지엄 호쇼칸은 무료 관람이 가능하지만 호오도 내부를 관람하기 위해서는 정해진 시간에 해설사와 동반 입장해야 하며 별도의 관람료를 지불해야 한다. _p.378

호센인의 액자정원은 고요노마츠(五葉の松, 오엽송), 그리고 홍엽과 죽림이 있는 2개의 거대한 액자정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수령이 700년 이상이나 된 고요노마츠는 천연기념물이자 교토를 대표하는 3대 소나무 중 하나다. 대부분의 관람객들은 이 액자정원을 보기 위해 호센인을 찾는다. 이 액자정원의 회화 같은 풍경 덕분에 호센인은 ‘떠나기 어렵다.’라는 의미를 담은 ‘반칸엔(盤桓園)’이라는 별칭으로 불릴 정도다. 교토 여행을 하다 보면 여러 곳에서도 액자정원을 만날 수 있는데 호센인의 액자정원을 보지 않고서는 액자정원을 봤다고 할 수 없을 정도다. 대나무가 있는 정원의 마루에는 길쭉한 대나무 2개가 있는데 바로 스이킨쿠츠(水琴窟, 수금굴)다. 일본 정원양식 중 하나로 땅속에 묻어둔 항아리에 물방울이 방울방울 떨어지며 내는 맑은 소리를 대나무 대롱을 통해 들어볼 수 있는 장치다. 또 하나 눈여겨볼 것은 피로 물든 천장인 치텐조(血天井)다. 천장을 보면 얼룩덜룩한 무늬들이 있는데 이것이 바로 핏자국이다. _p.410~411

오하라 버스 정류장에서 잣코인으로 향하면 ‘오하라노사토(大原の里)’라는 이정표가 잣코인에 도착할 때까지 함께한다. 약 20여 분쯤 도보로 이동하면 잣코인에 조금 못미쳐 큰 단풍나무 아래 구모이차야 간판을 발견하게 된다. 그리고 그 간판에는 오하라노사토, 구모이차야, 미소안(味?庵)이 순서대로 적혀 있다. 바로 민슈쿠(民宿, 민숙)인 오하라노사토에서 함께 운영하고 있는 미소안과 구모이차야다. 미소안은 옛날부터 전해져오는 전통 방식으로 오직 수작업으로 만든 미소(味?, 된장)를 판매하는 곳이고, 구모이차야는 이 미소를 이용한 나베요리를 맛볼 수 있는 식당이다. 미소나베는 구모이차야에서 직접 개발한 메뉴로 나베에 들어가는 채소는 이곳에서 직접 재배한 제철채소를 사용한다. 특히 미소나베에는 구운 교토 토종닭과 함께 다양한 채소가 듬뿍 들어가 있다. 미소, 토종닭과 함께 어우러지는 미소나베의 깊은 맛은 누구라도 반하게 된다. 특히 약간 쌀쌀한 날씨거나 비가 오는 날, 뜨끈뜨끈한 국물 한 모금은 금상첨화다. 1인분 주문도 가능하며 양이 상당히 많은 편이다. _p.424~425


목차


지은이의 말_ 고즈넉한 교토의 낭만, 3박 4일 교토 여행법

PART 1 행복 가득 교토, 내 생애 첫 여행
01. 교토 기본정보
02. 교토 여행준비
여권 및 비자 만들기│항공권 구입하기│숙소 예약하기│예산 계획 및 여행 짐 꾸리기│환전하기│여행자보험│해외 인터넷 데이터 로밍│면세점 이용하기│유용한 간사이 여행 정보 사이트
03. 교토로 떠나볼까?
출국 절차(인천국제공항 출발)│입국 절차(간사이국제공항)│간사이국제공항에서 교토로 이동하기
04. 교토 교통정보
시 버스│택시│지하철과 전철
한 걸음 더_ 알고 보면 쉬운 교토 버스 완전정복
05. 유용한 애플리케이션
아주 특별한 교토_ 일본 자유여행의 필수품, 교통패스

PART 2 볼거리 가득한 교토 3박 4일간의 여행기
첫째 날, 교토 여행 1번지, 히가시야마
01. 교토 여행 1번지 기요미즈데라
기요미즈데라 어떻게 가야 할까?│기요미즈데라 어떻게 즐겨볼까?
기요미즈데라, 무엇을 먹을까?
02. 히가시야마 골목길 투어! 산넨자카·니넨자카·이시베코지·네네노미치
히가시야마 골목길 어떻게 가야 할까?│히가시야마 골목길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 1_ 히가시야마의 상징 야사카노토
한 걸음 더 2_ 금각, 은각 다음엔 동각이라고! 기온가쿠
한 걸음 더 3_ 알록달록 원숭이 인형이 매달려 있는 야사카 코신도
히가시야마 골목길, 무엇을 먹을까?
03. 기온의 랜드마크 야사카진자
야사카진자 어떻게 가야 할까?│야샤카진자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_ 교토에서 가장 오래된 공원 마루야마 코엔
야사카진자, 무엇을 먹을까?
04. 게이코와 마이코가 있는 기온 거리
실개천이 흐르는 기온신바시│외국인에게 가장 많이 알려진 하나미코지도리│기온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본토초│기온 어떻게 즐겨볼까?
아주 특별한 교토_ 400년 역사, 교토의 부엌 니시키 시장

둘째 날, 낭만열차 타고 가는 교토 서쪽!
01. 교토 귀족들의 휴양지 아라시야마
아라시야마 어떻게 가야 할까?│아라시야마 최고의 명소! 덴류지│인연을 맺어주는 노노미야진자│인기 화보촬영 장소 치쿠린│아라시야마의 가을을 책임지다 조잣코지│달이 건너는 다리 도게츠교│아라시야마 상점가 일대 어떻게 즐겨볼까?
아라시야마, 무엇을 먹을까?
한 걸음 더 1_ 벚꽃 터널을 달리는 한 량짜리 낭만열차, 란덴연선!
한 걸음 더 2_ 호즈강을 따라 달리는 도롯코 열차
02. 안 보이는 돌을 찾으려 애쓰지 말라! 료안지
료안지 어떻게 가야 할까?│료안지 어떻게 즐겨볼까?
03. 화려한 금빛 누각의 치명적인 매력 킨카쿠지
킨카쿠지 어떻게 가야 할까?│킨카쿠지 어떻게 즐겨볼까?
04. 합격기원! 기타노텐만구
기타노텐만구 어떻게 가야 할까?│기타노텐만구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_ 봄 매화, 가을 단풍이 유명한 기타노텐만구
기타노텐만구, 무엇을 먹을까?
아주 특별한 교토_ 교토의 메인 스트리트 시조, 그리고 산조

셋째 날, 나긋나긋 그 길 따라 교토 산책!
01. 금빛이 아니어도 좋아! 긴카쿠지
긴카쿠지 어떻게 가야 할까?│긴카쿠지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 1_ 토끼로 한가득 우사기노사카아가리 공방 은각사점
긴카쿠지, 무엇을 먹을까?
02. 너와 걷고 싶다! 데츠카쿠노미치
철학의 길 어떻게 가야 할까?│철학의 길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_ 철학의 길에 이런 곳이 있다니! 호넨인
철학의 길, 무엇을 먹을까?
03. 유럽식 수로각으로 더 유명한 난젠지
난젠지 어떻게 가야 할까?│난젠지 어떻게 즐겨볼까?│호조정원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 1_ 교토 최고의 단풍놀이 에이칸도
한 걸음 더 2_ 교토 마니아들만 아는 숨은 벚꽃 명소 게아게 인크라인
04. 헤이안 천도 1,100주년을 기념하는 헤이안진구
헤이안진구 어떻게 가야 할까?│헤이안진구 어떻게 즐겨볼까?│메이지시대를 대표하는 신엔
헤이안진구, 무엇을 먹을까?
아주 특별한 교토_ 라이트업, 그 환상의 세계로
한 걸음 더 1_ 교토 봄의 상징, 도지
한 걸음 더 2_ 네네의 정원, 고다이지
한 걸음 더 3_ 깊고 푸른 밤, 쇼렌인몬제키
한 걸음 더 4_ 낭만이 빛나는 가을 단풍열차, 에이잔 전철 구라마센

넷째 날, 천 년의 흔적을 따라 교토 시간여행
01. 에도 막부의 처음과 끝을 장식한 니조조
니조조 어떻게 가야 할까?│니조조 어떻게 즐겨볼까?│니조조의 핵심 니노마루고텐
02. 교토에서 가장 큰 선종 사찰 도후쿠지
도후쿠지 어떻게 가야 할까?│도후쿠지 어떻게 즐겨볼까?│도후쿠지보다 더 유명한 호조정원
03. 나를 닮은 불상을 찾아라! 산주산겐도
산주산겐도 어떻게 가야 할까?│산주산겐도 어떻게 즐겨볼까?
한 걸음 더_ 교토 와가시 체험 간?도
04. 천 개의 붉은 도리이! 후시미이나리타이샤
후시미이나리타이샤 어떻게 가야 할까?│후시미이나리타이샤 어떻게 즐겨볼까?
JR 교토역 일대, 무엇을 먹을까?
아주 특별한 교토 ①_ 교토 여행의 관문 JR 교토역
한 걸음 더_ 바다가 그리워라! 교토타워
아주 특별한 교토 ②_ 세계 유일의 유리로 만든 가라스펜

PART 3 교토 근교여행, 어디로 떠나볼까?
01. 10엔, 1만 엔, 그리고 뵤도인
뵤도인 어떻게 가야 할까?│뵤도인 어떻게 즐겨볼까?
우지, 무엇을 먹을까?
02. 고즈넉한 산골 마을의 낭만 오하라
오하라 어떻게 가야 할까?
03. 이끼 가득한 초록색 보석상자 산젠인
산젠인 어떻게 가야 할까?│산젠인 어떻게 즐겨볼까?
04. 진정한 액자정원! 호센인
호센인 어떻게 가야 할까?│호센인 어떻게 즐겨볼까?
05. 가을 단풍은 내게 맡겨라! 잣코인
잣코인 어떻게 가야 할까?│잣코인 어떻게 즐겨볼까?
산젠인, 무엇을 먹을까?
잣코인, 무엇을 먹을까?
한 걸음 더 1_ 시원한 오이 한 입, 시바큐
한 걸음 더 2_ 국민 간식과 차 한찬, 세료차야
한 걸음 더 3_ 오하라산소 아시유 카페
한 걸음 더 4_ 오하라노사토 미소안
한 걸음 더 5_ 오하라산소·오하라노사토 히가에리온센

『난생 처음 교토』 저자와의 인터뷰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