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백수 아지매 10억 만들기

백수 아지매 10억 만들기

  • 이난희
  • |
  • 명지사
  • |
  • 2005-03-30 출간
  • |
  • 286페이지
  • |
  • 223 X 152 mm
  • |
  • ISBN 9788971251706
판매가

12,000원

즉시할인가

10,8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120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0,8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이 책은 현재 주식 전문 e0사이트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한 여성 전문 애널리스트의 주식에 얽힌 진솔한 이야기들을 엮은 것이다. 이 책은 단어 하나하나, 문장 하나하나에 주식에 얽인 애환이 그대로 담겨 있어 마치 내가 지나온 일처럼 감회가 찡하게 가슴에 와 닿는다. 문장 또한 구수한 사투리에 맛깔나는 주식 이야기는 우리를 웃기기도 하고 비애도 느낄 만큼 감동을 가져다 준다. 이 책은 주식 초보자는 물론 주식에 관심 있는 사람들에게 아주 쉽고 재미 있게 주식 투자시의 전반적인 지식을 알려 준다.
이 책은 저자가 애널리스트로 데뷔하기 전 인터넷 주식 사이트에 연재했던 매매일지를 엮은 것으로 연재될 당시 조회수가 항상 1위를 차지할 만큼 폭발적인 인기를 모은 바 있다. 저자는 평범한 가정주부로 우연한 기회에 주식시장에 발을 들여 놓은 후 수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겪고 막다른 골목까지 갔다가 이제 그 경험과 각고의 노력 끝에 혜성과 같이 전문 애널리스트로 태어났다. 저자는 귀신도 모른다는 주식시장에서 남보다 한 발 앞서 감각적인 타이밍으로 쪽집게처럼 종목을 찾아내 주위 사람들을 놀라게 한다. 그 동안 주위로부터 유리한 조건의 많은 유혹을 뿌리치고 개미 투자 시절의 아픈 추억을 간직한 채 개미 투자자들과 생사고락을 같이 하고 있다.
주식으로 돈을 버는 것보다 잃는 사람이 더 많고, 주식으로 돈을 벌려면 많은 돈을 벌기에 앞서 적게 잃는 법, 번 돈을 잘 관리하는 법을 먼저 배워야 한다고 저자는 충고한다. 저자의 이론은 간단하다. 욕심을 버리고, 미수치지 말고, 불안해하지 말고, 기존의 자기 습관을 버리고, 시장의 흐름에 순응하고, 타이밍을 놓치지 말고, 확인하고 들어가도 늦지 않는다 따위들이다. 다 아는 사실이지만 문제는 실천이다. 저자는 일확천금을 원하지 않는다. 우보천리 가듯 적은 수입이지만 벽돌을 쌓듯이 하나하나 쌓아 올라가자는 것이다. 저자는 또 데이트레이딩을 고집한다. 오늘 일도 모르는데 내일을 어떻게 기약하겠는가. 매일 수익을 올리고 오늘은 내일을 위해 편안히 쉬자는 것이다. 주식시장은 나스닥, 그린스펀, 유가, 환율, 반도체, 테러, 북한핵, 외국인, 황사 등 변수가 너무 많다. 주식시장은 내일도 열린다.


목차


이 책을 내면서
고백
첫사랑
결혼
첫날밤
쑈다
청춘을 돌리도고~
계란을 한 바구니에 담지 마라
화려한 변신은 이제 그만
아침에 꾸무리하다가 쪼께 말그무리하다가(?) 됐다
날씨가 씨꾸무리했지만 맴은 비행기 탔다
아즉은 살아 있당
오늘 상태 내리가즘
숭악한 날이다. 꼭 기억하자. 날씨... 더러븐 황사 아즉 안 갔나!
널 짜다가 지 자리만 갖다도~
진짜 꼬모리한 날이다
간쪼린 날
새옹지마
헛꿈
빠이오리돔... 엄청 깨븐
추락하는 것은 날개가 없당
...
신고식
하루를 빠이빠이하고
호수가에서
싸나이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얼굴 마담하고 노는 것보다 새끼 마담하고
개미, 제비, 소나무, 도라지, 장미, 나비
날씩 쥑인당
가재잡이
7층까지 Let"s go
복수혈전
성교육
아지매 뭐 묵고 살꼬
만두찬가
상한가 독립 만세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