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돈암서원

  • 김문준
  • |
  • 한국학중앙연구원출판부
  • |
  • 2018-09-10 출간
  • |
  • 220페이지
  • |
  • 144 X 213 X 14 mm /359g
  • |
  • ISBN 9791158663735
판매가

16,000원

즉시할인가

15,840

카드할인

159원(즉시할인 1%)

적립금

159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84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한국의 인문 공간인 서원과
그 속에 담긴 정신문화를 조명하다

■ 조선의 대표적 인문학 공간으로서 당시의 문화와 사상을 이끌었던 서원에 대한 종합적인 이해를 통해 한국의 유교문화와 유학자의 다양한 측면을 밝힌 ‘석실서원’, ‘도산서원’, ‘덕천서원’, ‘옥산서원’, ‘돈암서원’, ‘필암서원’ 6종을 발간했다. 특히 건축물이나 관광지로서 서원을 다룬 기존의 관련 도서와 달리 한국의 인문정신문화 자산으로서 서원의 가치를 재조명했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 사회문화적 역할, 가치, 제향 인물의 역사성 등을 종합하여, 각 지역을 대표하는 6개 서원을 뽑아 각각의 보편성과 특수성의 조화에 역점을 두었다.
이번에 나온 석실서원(石室書院), 도산서원(陶山書院), 덕천서원(德川書院), 옥산서원(玉山書院), 돈암서원(遯巖書院), 필암서원(筆巖書院)은 경기ㆍ충청ㆍ영남ㆍ호남권을 대표하는 6개 서원이다. 각 서원에 제향된 인물은 조선시대 중앙은 물론 지역 사회문화의 중심 역할을 하였으며, 한국 사상사에 큰 영향을 미쳤다. 한국의 서원은 존현(尊賢)과 교학(敎學)의 공간이라는 보편성과 함께 지역ㆍ학파ㆍ정파에 따른 특수성도 존재했다. 이번에 발간된 신간은 이러한 각 서원이 지니고 있는 보편성과 특수성의 조화에 중점을 두면서 인문정신문화 공간으로서 서원을 조명하였다.
서원은 제향된 인물과의 밀접한 연관성 속에 설립ㆍ발전된다. 따라서 이 책은 서원과 제향 인물의 사상과 활동을 중심으로 하면서, 철학ㆍ문학ㆍ역사ㆍ예술ㆍ민속은 물론 서원의 건축과 경제 분야까지 망라하였다. 구체적으로는 서원의 창건ㆍ중건ㆍ이건, 서원의 학술ㆍ문화적 특성과 사회적 영향, 제향 인물의 행적과 정신, 각종 시문에 나온 인문정경, 서원의 운영, 자연지리와 인문지리적 환경 등을 다루었다. 특히 분야별 전문가 31명이 필자로 참여하여 전문성을 높였다.


목차


총론 돈암서원을 바라보는 다섯 가지 시선
1 돈암서원의 역사_화려함 뒤의 굴곡과 명암
최청강의 아한정이 있던 곳 ∥ 양성당_존심양성의 가르침을 펼치다 ∥ 스승의 학덕을 기리다 ∥
명칭과 규모로 보는 돈암서원 ∥ 신독 군자 김집의 배향과 국가적 공인 ∥
김장생의 두 우익_송준길과 송시열 ∥ 이건과 단장의 문화사
2 참다운 순유 김장생_일화와 전설로 보는 예학자의 모습
역사의 흐름과 역사 인물담 ∥ 타고난 품성과 실천을 강조한 참예학자 ∥
김장생 인물담의 자료와 여러 유형 ∥ 예학자 인물담의 주요 내용 ∥김장생 인물담의 설화사적 의의
3 돈암서원의 문화 경관과 건물 이야기
숲마을과 호계 언덕의 돈암 ∥ 황령 아래, 청계 위에 자리하다 ∥ 금강을 따라 돈암까지 ∥
우리의 도가 지금은 돈암에 있구나 ∥ 사림이 함께 우려하여 계획을 세우고 옮기다
4 돈암서원 4군자의 효와 가족 사랑
김장생, 김집 부자의 지기(知己)와 가족 사랑 ∥ 동족회의를 열고, 어려서 죽은 가족묘까지 챙긴 송준길 ∥
이불 이야기와 계녀서가 돋보이는 송시열의 자효
5 돈암서원의 강학 활동
누가 가르쳤나_돈암 경영의 숙유들 ∥ 돈암서원 역대 원장의 내력 ∥ 무엇을 읽고 배우는가 ∥
돈암서원의 학사 운영 매뉴얼 ∥누가 어떻게 배웠나_돈암서원의 유생이 준재로 성장하기까지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