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나 없이 마트가지 마라 - 똑똑하고 건강한 아이로 만드는 식품 선택의 비밀

  • 배지영
  • |
  • 21세기북스
  • |
  • 2018-11-07 출간
  • |
  • 232페이지
  • |
  • 150 X 210 mm
  • |
  • ISBN 9788950978259
판매가

14,800원

즉시할인가

13,320

카드할인

400원(즉시할인 3%)

적립금

666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3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내 아이 평생 건강, 생후 5년 유아 입맛으로 결정된다.

모든 연령대의 식습관은 중요하지만, 유아기는 특히 더 중요하다. 3살 버릇 여든 간다는 말은 입맛에도 그대로 적용된다. 어릴 적부터 가공식품의 화학조미료, 가공식품 특유의 점성과 물성에 길든 아이는 커서도 가공식품만 찾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만 5세까지의 입맛 형성 시기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또 강조하는 것이다. 5세가 넘으면 아이도 사회활동을 시작하기 때문에 음식 통제는 불가능해 진다. 따라서 오직 부모의 통제아래 입맛을 만들 수 있는 생후 5년까지의 시간을 잘 관리해야 한다. 이때의 관리가 아이의 평생 입맛, 평생 건강을 만든다.

부모에게는 좋은 식품을 고르는 눈이 필요하다.

식품은 여러 역할을 하지만 그 중 가장 중요한 것을 꼽으라면 ‘장 건강’ 지킴이로서의 역할을 꼽을 수 있다. 장은 아이들의 육체 건강에서 정신 건강까지 관여한다. 좋은 식품을 통해 얻은 영양소는 장내 유익균 수는 늘리고, 유익균이 늘어나면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이 생성된다. 이는 아이가 긍정적이고 자신감 넘치도록 만든다. 집중력도 향상된다. 그러면 자연스럽게 아이는 몸과 마음이 건강하게 자랄 것이다. 좋은 식품 하나가 아이의 건강을 좌우하는 셈이다. 따라서 부모는 좋은 식품을 고르는 눈을 가져야 한다.

『나 없이 마트가지 마라』에는 그 눈을 가지는 방법이 담겨있다. 저자는 일상적이고 간단하지만, 알고 있으면 반드시 도움이 되는 식품 정보들을 전달한다. 1-2 파트에서는 식품성분표를 정확하게 읽는 법, 꼼수를 피하는 법, 식품성분표를 읽을 때 꼭 알아두어야 할 용어 등을 정리했다. 3-7 파트에서는 ‘실전 비교’를 준비했다. 우리가 마트에서 자주 구입하는 식품인 유제품, 제과류, 음료류, 냉장식품, 냉동식품, 간편식, 신선 제품 등을 중점적으로 다뤘다. 실제 해당 식품을 살 때 어떤 것을 살펴봐야 하는지, 어떤 꼼수를 피해야 하는지, 가성비 대비 좋은 선택은 무엇인지 제시했다.

똑똑한 식품 소비, 식품을 아는 것에서 출발한다.

『나 없이 마트가지 마라』를 읽으면 ‘이제 뭘 먹지? 마트에서 파는 식품은 다 먹지 말라는 건가?’라는 생각이 들 수도 있다. 과자나 음료수는 물론 즐겨 먹던 반찬까지 주의해야 할 식품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아이에게 직접 만든 음식만 주어야 한다는 거냐고 따질 수도 있다. 그러나 저자는 마트에서 파는 식품을 먹지 말자고 이야기 하지 않는다. 다만 알고 먹는 것과 모르고 속는 것에는 분명한 차이가 존재한다고 전한다. 아는 만큼 피하려고 애쓰고 자연스럽게 덜 먹으려는 노력하게 되는 것이 중요하다. 100만큼 알면 50만큼은 피할 수 있다. 이렇게 습관을 바꾸다 보면 건강한 입맛을 갖게 된다. 건강한 입맛은 곧 건강한 삶을 뜻하고,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건강한 아이들이 많아지는 바탕이 될 수 있다.

첨가물이나 항생제, 농약, 과다한 당 섭취 등으로 인한 신체 반응은 한 번에 나타나는 것이 아니다. 우리 몸속에 차곡차곡 쌓이면서 수년 후 그 반응이 나타나기 시작한다. 지금 아이들에게 먹인 음식의 영향은 성인이 된 아이가 감당하게 된다. 물론 설탕 중독, 나트륨 과다 섭취 등의 폐해는 유아기에도 나타나 육체적, 정신적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결국 건강한 식품 섭취는 아이들의 현재뿐 아니라 성인기, 나아가 노후를 건강하게 만들어 준다. 그러니 지금부터 똑똑한 식품 소비를 생활화해야 한다. 그 시작을 위해『나 없이 마트가지 마라』는 반드시 읽어야 하는 필독서이다.


목차


프롤로그
내 아이의 평생 건강,
생후 5년 ‘유아 입맛"으로 결정된다
Part 1 반드시 알고 가자, ‘원재료명’
01 마법의 가루 ‘첨가물’만 넣으면 상한 재료도 싱싱하게
02 우리 아이가 먹는 식품, 뭘 가지고 만들었을까?
03 복잡한 첨가물 종류, 이것만은 알아두자!
[칼럼] MSG 논란, 어떻게 봐야 할까
04 특별히 주의해야 할 첨가물 알아보기
[칼럼] 논란이 되는 첨가물 ‘칵테일 효과’
05 식품 회사들이 악용하는 예외 규정들
Part 2 식품의 함정을 피하고 싶다면 꼭 읽자, ‘영양 성분’
01 영양 성분 표에서는 무엇을 봐야 할까?
[칼럼] 0%는 진짜 0%가 아니다?
02 영양 성분 기초 알아두기
Part3 유제품, 얼마나 알고 먹나?
01 어떤 우유를 골라야 할까?
02 치즈, 나트륨 체크가 필수!
03 원유 99% 요거트를 찾아라
04 합성 감미료 가득한 ‘설탕물’, 요구르트
[칼럼] 딸기우유와 바나나 우유를 먹이면 안되는 이유
Part 4 아이들의 애정식품, 제과와 음료
01 한 봉지만 먹어도 밥 한 그릇 칼로리, 과자
[칼럼] ‘유아용 과자’를 다 믿지 마세요
02 아이들용 초콜릿이라고 다를까?
03 어린이용 비타민?사탕?젤리의 진실
04 봉지 빵은 피하세요
05 가짜 100% 오렌지 주스
[칼럼] 주스보다 과육이 좋다
06 어른 음료보다 나쁜 ‘어린이 음료’
07 칼슘을 배출시키는 탄산음료
08 첨가물 범벅, 두유
[칼럼] 음료수를 먹이지 마세요
Part 5 냉장고 속 식품, 알고 먹기
01 세포 돌연변이를 일으키는 햄&소시지
02 햄보다 더 위험한 훈제고기
03 값싼 생선 자투리의 변신, 어묵
04 두부, 브랜드만 믿고 사지 마세요
05 색소와 방부제가 섞인 냉동 돈가스
06 잡고기에 조미료를 듬뿍 넣은, 미트볼&동그랑땡
07 고향의 맛? 인공 조미료의 맛, 만두
08 유화제가 문제, 아이스크림
Part 6 신선식, 간편식도 꼼꼼하게 따져 먹자
01 방부제, 색소, 점성제까지 들어간 포장 반찬
[칼럼] 반찬 고를 때 꼭 살펴봐야 할 것
02 시리얼이 맛있는 이유는 ‘설탕’
03 카레가 건강 식품이라고?
04 당황하지 않고 건강한 달걀 선택하는 방법
05 유기농 채소를 꼭 사야 할까?
[칼럼] 반드시 유기농을 선택하지 않아도 되는 채소?과일은?
06 무항생제 고기의 비밀
[칼럼] 친환경 인증제 표시, 잘 알고 구입하세요
Part 7 식품 필수 성분, 기름과 장 챙기기
01 기름, 목적에 맞게 쓰지 않으면 ‘독’
02 진한 기름이 무조건 좋을까?
03 간장에도 발암물질이 있다?
04 된장, 고추장도 손맛이 아니라 조미료 맛
에필로그
똑똑한 식품 소비의 시작점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