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우리가 몰랐던 마르크스

  • 이병창
  • |
  • 먼빛으로
  • |
  • 2018-12-14 출간
  • |
  • 428페이지
  • |
  • 153X213X30mm
  • |
  • ISBN 9788996338185
판매가

18,000원

즉시할인가

16,200

카드할인

486원(즉시할인 3%)

적립금

9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6,2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분야의 추천도서

장바구니 담기

출판사서평

저자는 이 개념에 따라서 마르크스의 역사철학, 정치철학, 유물변증법을 재해석한다. 우선 1부는 마르크스의 역사철학을 다룬다. 1장에서 저자는 마르크스가 ‘1848년 2월혁명’을 분석한 글을 다시 읽으면서 각 정치 세력의 주관적 의도 배후에서 작용하는 계급투쟁을 분석한다. 2장에서 저자는 엥겔스의 구체적인 역사 연구를 통해 전자본주의 시대 사회구성체인 노예제, 봉건제의 모습을 다양한 관점에서 종합적으로 제시하고자 한다.

저자는 2부에서 마르크스의 정치철학을 다룬다. 3장에서 저자는 프롤레타리아 민주주의 이론이 마르크스, 레닌 그리고 마오쩌둥을 통해 어떻게 발전했는가를 살펴본다. 4장에서 저자는 마르크스주의의 민족 이론을 분석한다. 저자는 혈연으로서 민족 개념과 자본주의의 산물로서 민족 개념을 종합하려 시도한다. 5장에서는 저자는 레닌과 마오쩌둥이 각기 자기가 처한 현실에서 어떤 혁명 전략을 세웠는가를 분석한다. 저자는 혁명은 대중과 전위, 근거지와 유격전이라는 이중적 측면을 결합하는 예술이라는 점을 강조한다.
3부는 마르크스이 유물변증법을 주체사상과 비교하여 설명한다. 6장에서 유물론을 다루면서 종교를 대신하여 과학을 택한 이유를 설명한다. 7장에서 변증법의 의미를 분석하며, 저자는 역사의 변증법적 발전이 주체 자신의 혁명이라는 개념과 관련된다고 주장한다. 8장은 마르크스의 인간론을 다룬다. 이때 저자는 마르크스 초기 『경제철학 수고』에 나오는 ‘유적 존재’라는 개념과 주체 사상에서 인간의 본성인 자주성 개념을 비교한다.
전체적으로 저자는 마르크스 사상은 자기의 현실에 따라 창조적으로 적용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저자는 신자유주의를 넘어서는 가능성을 마르크스 사상의 부활을 통해 모색한다.

목차

들어가면서
1부 역사철학 연구
1장 1848년 2월혁명의 연구
2장 전자본주의 시대 연구

2부 정치철학 연구
3장 사회주의 국가론
4장 민족이란 무엇인가?
5장 레닌과 마오쩌둥

3부 유물론과 주체 사상
6장 유물론과 종교
7장 변증법과 주체 사관
8장 인간론의 재구성
나가는 말 - 21세기 사회주의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