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철학 우주론 종교

  • 루돌프슈타이너
  • |
  • 한국인지학출판사
  • |
  • 2018-08-10 출간
  • |
  • 127페이지
  • |
  • 152 X 224 X 16 mm /247g
  • |
  • ISBN 9791196088873
판매가

13,000원

즉시할인가

11,700

카드할인

351원(즉시할인 3%)

적립금

6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1,7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철학
어떻게 “현실”을 잃어버리고 “메마르고 차가운 지식” “관념의 집합체”가 되었는가? 인지학이 철학을 다시 “실질적인 체험”이 되도록 이끄는 과정은 무엇인가?
고대 그리스에서 시작된 서양철학은 한때 인간의 모든 인식 내용을 전달하는 역할을 했다. 철학자들은 자신들이 인식의 도구로 정제해 낸 “이성(로고스)”을 동원하여, 자연을 포함한 모든 현실의 본질, 인간과 인간을 둘러싼 우주 현상의 의미를 통찰하는 일에 몰두했고, 이를 통해 놀랄 만한 깊이와 폭을 가진 인식을 획득했다. 하지만 중세를 거쳐 근대로 넘어오면서 그 인식의 내용에서 여러 학문이 생겨나는 가운데, 철학 자체는 추상적인 이념들의 총합으로 퇴화하고 말았다는 것이 루돌프 슈타이너의 판단이다. 철학의 이런 퇴보를 구할 길은 없는 걸까?
“철학은 그 어원―지혜에 대한 사랑―에서 이미 그것이 단순히 지성의 문제가 아니라 사람의 영혼 전체에 관한 문제임을 보여줍니다. 그런 것이어야 “사랑”의 대상이 될 수 있을 테니 말입니다. (중략) 철학은 한때 영혼의 온기 안에서 체험하는 인간사였으나, 결국 메마르고 차가운 지식이 되고 말았습니다. 그래서 철학을 하면서도 더 이상 그 안에서 현실을 지각하지 못합니다.” 바로 이 지점에서 철학은 우리 영혼이 체험하는 감각적, 초감각적 ‘현실’을 인식의 진지한 대상으로 받아들여야 한다는 것이 슈타이너의 제안이다.

우주론
어떻게 현대의 “물질적 우주론”으로 고립되었는가? 인지학은 어떻게 우주론이 수치화된 “관찰과 실험”이 아니라 “우주의 내적 생명”을 들여다보는 학문으로 확장되도록 하고, 그리하여 사람의 정신과 영혼을 포괄하는 인식으로 발전하도록 돕게 되는가?
사람이 우주의 한 지체이고 우주와 떼어놓을 수 없이 하나로 얽혀 있음을 보여준 것이 옛 우주론의 주된 내용이자 목표였다. 그런 통찰이 가능했던 것은, 당시의 사람들이 우주 안에서 물리적인 구조의 파악에 그치지 않고 영혼적인 것과 정신적인 것을 직관했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세간이 흐르면서 우주론 또한 철학이 걸어온 물질주의적 퇴화의 길에서 벗어나지 못했고, 결국 근래의 우주론은 수학과 관찰과 실험을 통해 얻는 자연과학적 인식에 머물게 되었다.
우주론의 퇴화가 인류에게 심각한 손실인 것은, 그것이 물질과 함께 사람을 구성하는 정신적이고도 영혼적인 본질을 과학적 사실이라는 이름으로 우리 인식에서 삭제하는 데 결정적인 원인을 제공했기 때문이다. 인지학적 우주론은 바로 이 지점에서 당위성을 확보하는 노력을 시작한다. “물질적 우주론에는 오로지 물질적 사람의 바탕을 이루는 것만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아스트랄적 사람에 대한 인식을 회복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렇게 되어야 사람을 포함하는 우주론이 가능해질 것입니다.”

종교
어떻게 “진정한 나”에 대한 인식을 배제하게 되었는가? 인지학이 서로 다른 체험 방식으로 분화한 신앙과 지식을 통합 하는 방식은 무엇이며, “나의 진정한 본질”을 이해함으로써 신적 세계로 다가서는 과정에서 인지학의 역할은 무엇인가?
종교의 바탕은 애초부터 사람의 에테르적 실체, 그리고 사람의 현존에 영향을 미치는 우주에 대해 알도록 해주는 체험이었다. 그런데 오늘날 종교, 그리고 신앙의 내용은 지성에 의해 설명되고 지성에 의해 이해되어야 하는 도그마로 전락했다. 그 어떤 분야보다 초감각적인 차원의 인식을 애호해야 할 종교가 자가당착에 빠지고 만 것이다.
그런 감각 차원의 종교적 인식에서 인간은 자신의 가장 내적인 실체가 속한 신적 세계와 자신이 분리되어 있음을 자각할 뿐이다. 이렇게 종교가 스스로를 가둔 한계를 노출시키는 지점이야말로 인지학의 출발점이 된다. “초감각적 인식을 통해 사람은 비로소 자신과 세계를 다시 연결합니다. 그럼으로써 초감각적 인식은 종교로 귀결됩니다.”


목차


일러두기: 특별한 용어의 번역에 관하여 ㆍ 05
루돌프 슈타이너 생애와 주요 활동
루돌프 슈타이너 전집 목록

I. 인지학에서 바라본 세 영역 ㆍ 08
II. 생각하기·느끼기·행동하기의 영혼 수련 ㆍ 20
III. 이미지적 인식 방법, 영감과 직관에 의한 인식 방법 ㆍ 30
IV. 인식의 수련과 의지의 수련 ㆍ 42
V. 수면 중의 영혼 체험 ㆍ 52
VI. 사람의 발달 과정 중 영혼적·정신적 존재에서 감각적·물질적 존재로 옮겨가는 과정ㆍ 62
VII. 인류와의 연관성으로 본 그리스도 ㆍ 72
VIII. 그리스도와의 연관성에서 본 죽음이라는 사건 ㆍ 82
IX. 그리스도 문제와의 연관성에서 본 ‘나·의식’의 운명 ㆍ 92
X. 영혼의 의지 부분의 체험 ㆍ 104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