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킨포크(Kinfolk) Vol. 31

  • 킨포크
  • |
  • 디자인이음
  • |
  • 2019-04-03 출간
  • |
  • 208페이지
  • |
  • 228 X 295 mm
  • |
  • ISBN 9791188694402
판매가

17,000원

즉시할인가

15,300

카드할인

459원(즉시할인 3%)

적립금

8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3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감성을 자극하는 큼지막한 사진, 넉넉한 여백, 간결하고 세련된 서체, 소소한 일상의 에피소드…. 킨포크는 화려한 의상을 입은 모델 사진과 빽빽한 광고로 가득한 기존의 잡지와는 무언가 다르다. 그들은 명품의 가치를 홍보하기보다는 삶의 소박한 이야기들을 새로운 방법으로 다룬다.

‘KINFOLK’는 친족, 가까운 사람을 의미한다. 미국 포틀랜드에서 작가, 농부, 사진가, 디자이너, 요리사, 플로리스트 등 다양한 이들이 삶의 활력을 불어넣는 이야기를 소개하기 시작했다. 여기에 매료된 많은 이들이 모여 이제는 커다란 커뮤니티로, 나아가 ‘킨포크 족’이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정도로 하나의 문화 현상이 되어가고 있다. 석양을 바라보며 차를 마시고, 직접 만든 가구의 흠집을 어루만지며, 숲으로 소풍을 간다. 굴을 곁들인 애피타이저로 나만을 위한 만찬을 준비하고, 주말에는 온 가족이 둘러앉아 먹을 로스트 치킨을 준비한다. 이러한 일상들이 킨포크의 소재다. 킨포크는 이처럼 삶을 아름답게 만드는 순간들에 주목한다.

킨포크 31호의 주제는 건축이다. 건축가이자 가구 디자이너 샬로트 페리앙은 이런 말을 남겼다. “주택의 예술은 삶의 예술로 확장된다.” 킨포크는 환경과 행복의 관계에 대해 고찰하고 그 사이를 가로막는 벽을 허물기 위해 노력하는 건축가들을 만난다. 그 외에도 샤론 반이튼을 만나 새 곡을 쓰는 동안 왜 심리학을 공부하게 됐는지 들어보고, 뉴욕시티발레단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카일 에이브러햄의 리허설 현장에서 하루를 함께한다.
특히 한국어판에는 지금 가장 센세이셔널한 작가 이슬아의 에세이 ‘걔가 있던 곳들’과 가장 근대시인다운 이상의 시 ‘건축무한육면각체’가 수록되었다. 봄은 어느새 바로 문 앞까지 다가왔다. 지금 이 시간 나를 둘러싼 공간을 조망하며 새로운 페이지가 펼쳐지길 기대해본다.


목차


26
더 새로운 나를 찾아서
28
BJ 밀러
30
복숭아 단상
31
삶 속의 단어:과학맹
32
터널의 끝
34
인터뷰:루카스 돈트
36
가십의 기술
38
스포 주의
40
웃음소리 통조림
41
누군가 당신을 지켜보고 있다
42
인터뷰:아시프 칸
44
발코니 위에서
46
인터뷰:네빈 마무드
50
파비엔느 베르디에
60
드라이브
76
인터뷰:류이치 사카모토
82
아주 오래된 약속
86
삶 속의 하루:모나 코발스카
92
샤론 반 이튼
98
일터에서:카일 에이브러햄
106
인물 탐구:랭스턴 휴스
114
인터뷰:안느와 누라
126
생생한 꿈
138
홈 투어: E-1027
146
유토피아의 역사
150
규모로 살펴본 건축
158
인물 탐구:샬로트 페리앙
166
연쇄 반응
178
살렘 차라비
180
목적의 중요성
181
동료 평가
182
컬트룸
184
볼륨을 낮춰요
185
눈물 나는 이야기
186
십자말풀이
194
걔가 있던 곳들
200
건축무한육면각체
205
Stockists
207
Credits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