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Why 파충 양서류

  • 파피루스
  • |
  • 예림당
  • |
  • 2019-03-30 출간
  • |
  • 164페이지
  • |
  • 195 X 257 X 18 mm /685g
  • |
  • ISBN 9788930237390
판매가

12,800원

즉시할인가

11,520

카드할인

346원(즉시할인 3%)

적립금

64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1,5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분야의 추천도서

장바구니 담기

출판사서평

신기하고 놀라운 파충 · 양서류의 세계!

도마뱀은 꼬리가 잘려도 아프지 않을까? 만약 도마뱀처럼 내 몸의 일부가 떨어져 나간다면…? 그건 생각만 해도 끔찍한 일! 하지만 이는 적의 시선을 돌리기 위한 방어 전략으로 꼬리를 자르고 도망가는 것일 뿐, 잘려 나간 꼬리는 금세 원래대로 자란다. 본능적으로 터득한 필사의 생존 전략인 것이다. 또한 위험에 처하면 죽은 척하는 돼지코뱀, 입으로 독을 발사하는 스피팅코브라, 등에 있는 육아 주머니에서 알을 키우는 산주머니청개구리, 피부로 독을 퍼뜨리는 두꺼비 등 많은 파충o양서류는 생김새가 다양한 만큼이나 각자 독특한 방식으로 환경에 맞춰 자신을 보호하며 살아가고 있다. 오늘날 파충o양서류의 많은 종이 환경 파괴와 오염으로 인해 멸종 위기에 놓여 있다. 이는 무분별한 인간의 욕심에서 비롯되었고 그 화살은 결국 인간에게 되돌아올 수밖에 없다. 뱀은 곡식을 축내는 쥐를 잡아먹고, 개구리 같은 양서류는 해충을 잡아먹어 인간에게 도움을 주며, 포식자의 먹이가 되어 생태계 균형을 유지하는 등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파충o양서류의 번식과 사는 곳, 특징은 물론 먹이 사냥, 방어 전략에 이르기까지 그들만의 독특하고 다양한 생활 방식을 자세히 담았다. 이 책을 통해서 우리 어린이들이 파충o양서류가 낯설고 징그러운 동물이 아닌 보호하고 함께 살아가야 할 소중한 친구라는 것을 깨닫게 되기를 바란다.

목차

Why? 파충 · 양서류를 내면서 

 초록이는 파충류, 개구리는 양서류 

 파충류와 양서류는 달라요! 

 

파충류

 터틀호를 타고 탐사 여행, 출발! 

 

번식 

 위기의 바다거북 

 뱀이 새끼를 낳는다고? 

악어의 유별난 자식 사랑 

 

 사는 곳 

 날씨에 민감한 파충류 

 우리는 사막 체질 

 갈라파고스 제도의 파충류 

 바다 생활에 적응한 뱀 

 뛰어난 잠수부, 바다악어 

 거대한 수영 선수, 장수거북 

 

 특징 

 악어와 거북의 특별한 피부 

 낡은 허물을 벗는 뱀과 도마뱀 

 예민한 감각의 날이 반짝! 

다양한 이동 방법 

 

 먹이 사냥 

 똑똑한 낚시꾼, 거북 

 악어는 무시무시한 포식자 

 뱀의 사냥법 

 도마뱀, 만만치 않은 녀석! 

 

방어 전략 

 위장과 연기의 귀재 

 적을 놀라게 만들라! 

 

양서류

 살아 있는 화석, 실러캔스 

 

 번식 

 낭만 개구리의 짝짓기 

 

 한살이 

 양서류의 탈바꿈 

 

 사는 곳 

 죽느냐 자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특징 

 겉만 보고 판단하지 마세요! 

 

먹이 사냥 

 개구리의 먹이 사냥 

 

 파충 · 양서류와 함께해요!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