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Korean War in Color 영문판

  • JohnRich
  • |
  • 서울셀렉션
  • |
  • 2010-01-01 출간
  • |
  • 232페이지
  • |
  • 305 X 254 mm
  • |
  • ISBN 9788991913646
판매가

60,000원

즉시할인가

54,000

카드할인

1,620원(즉시할인 3%)

적립금

3,0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54,0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60년 전 역사의 순간을 생생한 컬러로 포착한 희귀 사진 170여 점 대공개!

 

● 한국전쟁의 처음과 끝을 지켜본 한 美 종군기자의 컬러포토 회고집

● 선명한 색채를 자랑하는 코닥社의 ‘전설적’인 필름, 코다크롬으로 촬영

● 60년 전 모습을 어제처럼 또렷하게 전달

● 한국전쟁에 대한 가장 방대한 컬러 사진 컬렉션으로,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출간

● 기억 속에서 점점 사라져 가는 한국전쟁에 대한 새로운 재조명

 

컬러로 보는 60년 전 '그날' 

포즈를 취한 국군 부대원한국전쟁 발발 60주년을 즈음하여 전쟁 당시의 모습을 고화질의 컬러로 촬영한 희귀 사진 170여 점을 담은 사진집 <컬러로 보는 한국전쟁(Korean War in Color)>(서울셀렉션刊)이 지난 11일 출간됐다. 지금까지 한국전쟁에 대한 사진 기록은 흑백 사진이 대부분이었던 것에 반해, 미국 종군기자 존 리치(John Rich, 92세) 씨가 촬영한 사진들은 코닥의 ‘전설적’인 컬러 필름인 코다크롬(Kodachrome)을 사용한 것으로서, 당시의 장면들을 선명한 색채로 현장감 있게 전달하고 있어 귀중한 역사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쟁 초기부터 휴전 협정이 조인될 때까지 3년여 기간 동안 미국 인터내셔널뉴스서비스(UPI의 전신)와 NBC 뉴스의 특파원으로 한국전쟁을 보도한 리치 씨는 2차 세계대전을 시작으로 한국전쟁과 베트남전쟁, 아프리카 내전을 비롯한 20세기 주요 분쟁 지역을 취재한 베테랑 종군기자로, 지난 91년에는 73세의 나이로 1차 걸프전을 취재했다. 

 

부산에 상륙한 미해병 병사들이 실전에 배치되기 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전쟁의 다양한 모습 조명

1951년 다시 탈환된 서울 거리 <컬러로 보는 한국전쟁>에 실린 사진은 전쟁 기간 동안 리치 씨가 촬영했던 900컷의 사진 중 173컷을 선별, 여섯 개의 주제(‘기억 속의 얼굴들’, ‘폐허의 그늘’, ‘사선射線에서’, ‘전쟁과 무기’, ‘전쟁 속의 일상’, ‘지난했던 협상’)로 분류한 것으로, ‘그 시기’를 살았던 다양한 인물 군상(群像)의 모습을 조명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폐허가 된 서울 거리, 지붕의 절반쯤이 부서져 나간 수원 화성의 북문인 장안문, 철모에 진달래를 꽂은 소년병, 탱크 위에서 손 흔드는 미군 병사, 해맑은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는 아이의 눈망울은 60년 전의 과거를 마치 어제처럼 생생하게 우리의 가슴으로 다가서게 한다. 사진의 현장감을 더욱 높이기 위해 가로 25.4 센티미터, 세로 30.5 센티미터의 특대 판형으로 제작하여 시원시원한 느낌을 주게 했다.

 

전차 위에서 손 흔드는 미군병사. 이를 지켜보는 아이들철모에 진달래를 꽂은 소년병의 모습 

 저자인 리치 씨는 프롤로그에서 “내 바람은 이 사진을 보는 독자들이 한국전쟁을 과거의 역사로만 생각하지 않았으면 하는 것이다. 이 사진들을 통해 전쟁의 참혹함과 그를 겪어야 했던 사람들의 희생과 아픔, 그리고 강인한 소생의 의지를 떠올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60년 전 한국전쟁을 기록한 이들 사진은 50년동안 일본제 차 상자 안에 담긴 채 리치 씨의 고향집(미국 메인주의 케이프 엘리자베스)에 보관돼 오다가 리치 씨가 고향으로 은퇴한 최근에야 ‘발견’돼 지난 2008년 일부가 국내외 언론에 공개된 적이 있다. 이후 스미소니언 박물관에서 발행하는 스미소니언 매거진에 보도된 적이 있으며 이번에 세계 최초로 사진집으로 묶여 나왔다. 출판사인 서울셀렉션은 국문본에 이어 영문본도 출간을 완료했으며, 미국 아마존닷컴을 비롯한 영어권 서점에도 배포할 계획이다. 

본인의 젊은 시절 사진이 사진집에 실리기도 한 백선엽 장군(187쪽, ‘휴전협상에 참석한 유엔군측 대표’)과 이홍구 6.25 전쟁 60주년기념사업위원회 공동위원장, 캐슬린 스티븐스 미 대사, 월터 샤프 한미연합사사령관 겸 주한미군사령관이 추천의 글을 썼다.

 

Book Description

 

 As if it weren’t bad enough that the Korean War is, for many in the West, a “forgotten war” wedged between the larger conflicts of World War II and Vietnam, its legacy has been conveyed largely in the medium of black and white photography, putting up yet another psychological barrier between the conflict and modern day audiences. In John Rich’s “Korean War in Color: A Correspondent's Retrospective on a Forgotten War,” published by Seoul Selection to mark the 60th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the renowned war correspondent breaks down this barrier with a jaw-dropping collection of color photographs of the Korean War, perhaps the finest collection of color images of the conflict anywhere.

 In vivid hues of blue, green and red, Rich’s photographs take the war out of the history books, allowing readers to better connect with a conflict that, while forgotten, continues to impact the lives of Koreans to this day.

목차


이 상품은 목차가 없습니다.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