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서양철학

  • 토마스아키나리
  • |
  • 알에이치코리아
  • |
  • 2019-09-02 출간
  • |
  • 320페이지
  • |
  • 151 X 210 X 26 mm /508g
  • |
  • ISBN 9788925567518
판매가

16,000원

즉시할인가

14,400

카드할인

432원(즉시할인 3%)

적립금

8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4,4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분야의 추천도서

장바구니 담기

출판사서평

가장 쉽고 짧게, 서양철학을 여행하는 길
작가 토마스 아키나리는 시대에 따라 변화하는 서양의 사상들을 일상 속에서 문득 떠오르는 생각들과 접목시켜 소개한다. 빨간 꽃을 보며 빨간색에 대해 생각하는 과정을 통해 플라톤의 이데아를 설명하고, 늦은 밤 SNS에 올라온 친구의 감성글이 철학자들과 닮은 이유를 들려준다. 현상을 보고 그 본질에 대해 고민하는 철학자의 모습을, 일상에서 문제나 고민을 떠안는 익숙한 우리의 모습으로 빗대어 설명하는 것이다. 이처럼 우리는 책을 통해 일상에서 벌어지는 일들로부터 철학을 쉽고 빠르게 이해하는 길을 자연스레 익히게 된다.
또한 책은 각 시대를 대표하는 철학자들을 중심으로 구성하면서도, ‘서양철학’을 이야기할 때 빼놓아선 안 될 명언과 개념어 또한 살뜰히 담아놓았다. 소크라테스의 산파법, 헤겔의 변증법, 소쉬르의 구조주의와 마르크스의 유물론 등 페이지마다 정리해놓은 시대의 철학자들을 만나다 보면 낯설고 어렵게 느껴졌던 이론들이 시간여행을 떠난 것처럼 자연스레 일상으로 흡수된다. 짧으면서도 쉬운 글들을 따라 읽으며, 우리는 어렵지 않게 본질에 대한 궁금증을 갖고, 스스로의 삶에 질문을 던져보게 된다.

가장 보통의 문제들을 통해 사고의 틀을 넓혀가는 일
남을 위해 헌신했던 예수가 왜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행복했을까? 자신의 이론에 한계가 있음을 깨달은 비트겐슈타인은 어떻게 대처했을까? 타인은 지옥이라고 말한 사르트르는 왜 ‘앙가주망’이라는 사회참여 행위를 장려했을까? 그들이 이론과 사상으로 남겨놓았던 걱정들은 사실 가장 보통의 문제들이다. 연인 앞에서 사랑의 의미를 고민하고, 직장에서 스스로의 가치를 계속해서 의심하며, 행복할 방법을 부지런히 솎아내고 찾는다. 그리고 이 모든 과정은 바로 철학이다. 책 속에 등장하는 깊은 사색을 따라가다 보면, 그들의 주장이 우리를 고스란히 비춰주는 거울임을 깨닫게 된다. 시대와 대륙을 넘나들며 모두의 마음에 스며들었던 서양의 철학들로부터, 우리는 잠 못 이루는 밤 유익한 침잠의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이다.


목차

1장 사색하는 사람의 기원_고대·중세 사상
1 소크라테스 : 윤리적 주지주의
올바른 것을 가장 먼저 고민하다
절대적 진실은 없다는 진실 18 | 모르는 것을 통해 아는 법 21 | 선함을 알아야 선할 수 있다 25 | 영혼을 살필 줄 아는 자의 죽음 27 | 남을 다치게 했을 때 다치는 곳 29

2 플라톤·아리스토텔레스 : 이데아론, 형이상학
본질과 형상을 구분 짓다
지나칠 것을 지나치지 않는 것 32 | 절대적 기준은 이 세상 밖에 있다 35 | 영혼은 떠날 뿐 죽지 않는다 38 | 이데아는 사물 안에 있다 41 | 될 수 있는, 되고 있는, 되어 있는 44 | 지금 이 생각이 행복이라면 47

3 예수 그리스도·바울 : 유대교, 그리스도교
타인을 대하는 한없이 착한 마음
손쉽게 행복해지는 방법 50 | 같은 글을 믿는 다른 사람들 52 |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54 | 이미 누리고 있는 사랑에 대하여 57 | 죄를 대신 짊어진다는 일 61

4 아우구스티누스ㆍ토마스 아퀴나스 : 스콜라 철학
영원 앞에서는 모든 것이 사소하다
나이를 먹고 끝내 죽고 모두 그러하다 66 | 그럼에도 영원을 가질 수 있다면 69 | 종교적 믿음을 이성적 생각으로 73 | 신은 보이지 않지만 반드시 있다 76

2장 신을 파헤치는 사람들_근대 사상
5 데카르트 : 방법적 회의
논리를 놓아야 진리가 보인다
의심 속에서 가장 확실한 것은 84 | 명확한 원리에서 복잡한 진리를 87 | 지극히 주관적인 객관 90 | 비논리적인 논리를 증명하시오 93 | 약간의 과학을 첨가하면 95 | 이성의 힘으로 감정을 제어하라 98

6 스피노자 : 범신론
모든 것이 곧 신이다
뿔뿔이 흩어져 있으면서도 하나인 세계 102 | 수학처럼 생각들을 계산해보자 104 | 곁에 있는 자연이 곧 신이다 107 | 이봐, 운명은 이미 정해져 있어 110 | 신을 사랑할 때 행복해진다 113

7 로크ㆍ버클리ㆍ흄 : 경험론
인생을 과감하게 초기화한다
인생은 과연 한낱 꿈일까 118 | 마음이라는 백지 위에 점 하나 120 | 감각만이 존재를 만든다 123 | 믿음을 진짜라고 믿는가 126

8 칸트 : 비판 철학
흔들리지 않는 기준을 갖다
타협 없는 두 이론의 다툼 130 | 모든 것은 내 생각에 따른다 133 | 자유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137 | 내 의지가 모두의 의지일 때 140

9 헤겔 : 절대적 관념론
모순을 명쾌하게 해결한다
진실을 바로 마주하는 방법 144 | 만질 수 없다고 없는 것은 아니다 146 | 모순이 있어야 맞는 논리법 148 | 그러나, 그래서, 결국엔 150 | 스스로를 확신하는 과정이 자유다 153

3장 인간에게 존재를 묻다_현대 사상
10 키르케고르 : 신 앞에 선 단독자
좌절하는 것이 당연하다
그 철학은 삶을 구원할 수 없다 160 | 인생은 이치대로 흘러가지 않는다 163 | 이것이냐 저것이냐 165 | 좌절이라는 도약의 발판 168

11 니체 : 힘에의 의지
신은 죽었다 초인을 소망하라
정의의 정도는 절대로 알 수 없다 172 | 괜한 원한을 품은 비뚤어진 마음 175 | 진짜를 정하는 힘 178 | 무의미한 세계를 사랑하자 181 | 그렇다면 다시 한 번 184

12 프로이트 : 무의식과 정신분석
꿈과 무의식에 진짜 내가 있다
당신이 모르는 또 하나의 당신 188 | 보이지 않는 마음의 구조 192 | 자기 안에 숨은 절대적인 힘 196 | 나도 몰랐던 생각을 제어하는 법 200

13 후설ㆍ하이데거 : 존재와 현상학
당연한 존재는 없다
‘보는 것’과 ‘보이는 것’을 구별하다 204 | 흘러가는 생각을 관찰하라 207 | 그러자 뜻밖의 결론이 210 | ‘있다’는 것의 생소함 213 | 존재를 이해하는 존재 216 | 엄습하는 불안의 정체란 219 | 죽음을 자각하며 살라 221

14 사르트르ㆍ메를로퐁티 : 의식과 실존주의 철학
실존은 본질에 앞선다
오로지 하나, 나 자신뿐 224 | 시선이 나를 침범한다 227 | 타인은 지옥이다 230 | 서로에게 향하는 길 233

15 비트겐슈타인 : 논리철학
언어가 세계를 짓는다
과거의 철학은 갈피를 잃었다 236 | 언어는 기호가 된다 239 | 언어와 세계는 동전의 양면 241 | 당신의 질문 자체가 당찮다 244 | 말할 수 없는 생각은 죽는가 247 | 상황이 언어를 결정한다 250

16 소쉬르ㆍ레비스트로스 : 언어학과 구조주의
이면에 존재하는 구조를 활용하라
오로지 관계만이 존재한다 254 | 말이 앎을 만든다 256 | 복잡한 관계의 일정한 규칙 261 | 말을 고르고 구조를 응용하고 265

17 마르크스ㆍ알튀세르 : 사회철학과 마르크스주의
노동하는 삶을 위하여
일하는 건 왜 이리 괴로운가 270 | 모든 노동은 자기실현이다 273 | 역사에는 법칙이 있다 276 | 혼자 힘으로는 이루지 못하는 일 280

18 데리다ㆍ들뢰즈 : 후기구조주의
해체가 주는 해방감
영문을 모르는 것이 도움이 된다 284 | 애드리브보다 대본이 더 낫다 286 | 세계에 대해 나는 끝없이 열려 있다 289 | 당신의 차이가 차별을 만든다 292 | 채워지지 않는 욕망 안에서 294 | 머리가 이상해지지 않는 법 296

19 제임스ㆍ듀이ㆍ로티 : 실용주의 철학
긍정적으로 생각하면 길은 열린다
꿈을 실현시키는 철학이 있다 300 | 실천이 만드는 꿈 303 | 유익한 것이 진실이다 306 | 믿는다는 마음을 얼마나 믿나요 309 | 지식은 가장 유연한 도구다 312 | 내 삶에 옳은 정의 315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