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건강 불평등

  • 리처드윌킨슨
  • |
  • 이음
  • |
  • 2011-12-05 출간
  • |
  • 134페이지
  • |
  • 126 X 211 X 11 mm /226g
  • |
  • ISBN 9788993166453
판매가

8,800원

즉시할인가

7,920

카드할인

238원(즉시할인 3%)

적립금

396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7,9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사회·문화적 질문에 대한 최신 진화이론의 답을 담은 ‘다윈의 대답’ 시리즈 7권.
보통 국가나 집단 간의 건강 수준 차이를 결정하는 건 절대 소득이나 의료서비스 같은 물질적 조건이라고 알려져왔다. 그러나 윌킨슨은 소득 불평등과 사회적 격차가 건강 불평등을 불러온다고 말한다.
상대적 박탈감에서 오는 스트레스와 불안, 수치심 같은 심리사회적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건강을 해친다는 것이다.
그는 진화이론을 바탕으로 선사시대에는 위급 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효율적 도구였던 불안과 스트레스 반응이 현대의 불평등한 사회 속에서 어떻게 건강을 악화시키는지 밝힌다. 그리고 구성원들이 보다 건강하려면 어떤 사회가 되어야 하는지 모색한다.

‘다윈의 대답’ 시리즈 전 8권 발간:
현대사회의 논쟁적 이슈에 대한 다윈주의자들의 도발적 대답!

19세기 등장한 다윈의 진화론은 20세기를 뒤흔들어놓았다. DNA 발견을 비롯한 20세기 생물학의 발전은 진화이론의 급진적 발전을 불러왔으며, 과학계를 넘어 정치, 경제, 문화, 종교 전반에 걸쳐 거대한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사회를 보는 패러다임 자체를 바꿔버렸다.
‘다윈의 대답’ 시리즈는 사회·문화적 질문에 대한 21세기 진화이론의 최전선에서 보내온 대답이다. 타고난 본성이나 남녀 짝짓기 심리 같은 인간에 대한 문제부터 직장 내의 남녀 차이, 불평등과 건강, 사회적 경쟁과 협동 같은 사회적 문제까지, 인문·사회과학적 주제로 여겨온 질문들에 대한 진화론에 기반한 답변을 제시한다.
피터 싱어, 최재천, 존 메이너드 스미스 같은 대가와 젊은 신진학자들의 논의와 자세한 옮긴이 해제는 인간과 사회를 보는 전혀 새로운 눈을 열어줄 것이다.

절대적 빈곤이 아닌 사회적 불평등이 한 사회의 건강 수준을 결정한다!
건강과 사회 환경에 대한 리처드 윌킨슨의 대담한 고찰

가장 부유한 나라가 가장 건강한 나라인가?
기존의 대답: 그렇다. 부유할수록 구성원도 건강하다.
다윈의 대답: 아니다. 구성원이 가장 오래 사는 나라는 가장 부유한 나라가 아니라 가장 평등한 나라다.

평균 소득이 올라가면 사회 구성원의 건강 역시 좋아질 것인가?
기존의 대답: 평균 소득의 상승은 환경 조건을 개선하므로, 건강을 향상시킬 것이다.
다윈의 대답: 생존에 필요한 수준 이상이 되면 평균 소득보다 소득 격차가 건강을 결정한다.

소득, 의료서비스, 영양 상태, 위생 등등……. 무엇이 건강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가를 떠올리면 먼저 떠오르는 건 바로 이런 물질적 조건들이며, 실제로 우리는 건강을 위해 더 좋은 음식, 더 좋은 병원을 찾아다니곤 한다. 하지만 리처드 윌킨슨은 사회 구성원의 건강을 결정하는 요인으로 전혀 뜻밖의 것을 제안한다. 바로 불평등이 건강을 해친다는 것이다.
실제로 불평등과 소득 격차가 크면 물리적 조건이 같아도 구성원의 기대수명이 떨어진다. 저자는 가난에 따른 나쁜 생활 조건, 낮은 의료 서비스, 잘못된 생활 습관, 과도한 노동 시간 같은 요소뿐만 아니라 낮은 사회적 지위에서 오는 스트레스와 불안감, 자존감 상실 같은 심리사회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건강을 악화시킨다고 말한다. 오랜 진화의 과정에서 다양한 사회 환경에 적응하고 불시의 위험을 감지하기 위해 발달한 불안과 스트레스 반응이, 현대의 불평등한 사회에서는 인간의 죽음을 앞당기고 있는 것이다.
불평등한 사회가 주는 상대적 박탈감과 수치심 역시 악영향을 끼친다. 그렇다고 부자가 예외인 것도 아니다. 계층 사회 자체가 주는 스트레스는 부유해도 피할 수 없기 때문이다. 반면에 사회적인 격차가 작고, 사회 구성원 간의 우정과 사회적 화합이 돈독한 사회일수록 구성원들도 건강하다.
따라서 저자는 구성원의 건강을 증진하려면 불평등 감소를 핵심적인 정치적 목표로 삼아야 한다고 역설한다. 가장 건강한 사회는 가장 부유한 사회가 아닌 가장 평등한 사회이기 때문이다.

추천사
크리스마스 카드 대신 이 책들을 지인들에게 보내자.
- 리처드 도킨스, 『이기적 유전자』의 저자

지적 혁명의 최전선에서 보내온 속보! 이 책의 저자들은 글을 어떻게 써야 하는지 잘 알고 있다.
- 매트 리들리, 『이타적 유전자』의 저자

이 책 속의 매혹적이고 도발적인 글들은 ‘누구나 가졌을 법한 중요한 아이디어들’을 더 깊이 파고든다. 그러기에 독자는 공감하든 부정하든 충격을 받지 않을 수 없다.
- 스티븐 핑커, 『빈 서판』의 저자


목차


1 무엇이 건강을 악화시키는가?
진화이론과 건강
건강 불평등의 원인은 무엇인가?
건강의 심리사회적 결정 요인
소득 격차와 사회적 환경

2 소득 불평등은 어떻게 건강 불평등으로 이어지는가?
사회 위계가 강화되면 사회적 관계는 약화된다
멸시와 불평등이 폭력을 낳는다
왜 그토록 사회적 지위에 민감한가?

3 만성 스트레스의 생물학
지위가 낮아지면 건강도 악화된다
불안을 감지했을 때의 투쟁도피 반응
이른 시기의 스트레스 경험이 중요하다
스트레스 반응의 진화적 유용성

4 사회적 비교, 사회적 불안
우리는 왜 비교에 민감한가?
‘창피함’이란 전략!
사회적 불안은 폭넓은 사회적 연계의 적이다
우울증의 진화적 생존 가치

5 더 좋은 사회를 위하여
계급이 문제인가 불평등이 문제인가
‘전위적 공격 행동’의 연쇄 반응

더 읽을거리

옮긴이 해제: 진화론으로 설명한 건강 불평등 - 윌킨슨의 심리사회적 요인론에 대한 비판적 검토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