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모스크바에서 쓴 러시아 러시아인-개정판

모스크바에서 쓴 러시아 러시아인-개정판

  • 권융
  • |
  • 효민디앤피
  • |
  • 2019-11-20 출간
  • |
  • 350페이지
  • |
  • 187 X 236 X 18 mm / 658g
  • |
  • ISBN 9791185654980
★★★★★ 평점(10/10) | 리뷰(1)
판매가

20,000원

즉시할인가

19,8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

적립금

198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9,8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푸틴은 어떻게 20여 년 간 장기집권을 이어가고 있는 걸까?”

이런 의문이 드는 독자들에게 주저 없이 이 책을 권하고 싶다.
무명의 KGB요원이었던 푸틴이 어떻게 순식간에 권력을 장악하고, 현재까지 국민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장기집권체제를 구축할 수 있는지 알게 해준 점이 이 개정판에서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이다.
또, 여름날 금요일 오후가 되면 수백만의 모스크바 시민들은 어디로 사라지는 것일까. 처음 보는 순간 우리의 혼을 빼놓는 19세기 러시아 화가 레핀과 수리코프의 그림에 나타난 극적인 장면들의 배경은 무엇일까. 사회주의 혁명은 하필 왜 러시아에서 일어났으며, 소련은 또 왜 무너진 것일까. 마피아가 득실댄다는 러시아를 안전하게 여행하는 것은 가능한 일일까.
유가 급등과 정치적 안정을 바탕으로 단숨에 옛 영화를 되찾은 러시아, 천지가 개벽할 정도로 달라진 그 모스크바의 거리에 서면 궁금한 점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그러나 지나간 날에 대한 이해 없이 오늘 거리에서 만나는 파편들을 조립하여 이것이 러시아라고 말할 수는 없다. 한 사회의 오늘의 모습은 과거가 남긴 유산이기 때문이다.

이 책의 첫 번째 특징은 이처럼 풍성한 시각적 자료와 딱딱하지 않은 문장으로 인해 독자가 읽기에 매우 수월하다는 점이다. 저자는 레핀, 수리코프 등 19세기 러시아 회화의 거장들이 그린 작품들만으로도 러시아의 어제와 오늘을 대부분 설명할 수 있다고 말한다. 직접 찍은 다양한 사진들 역시 러시아가 곳곳에 숨겨놓은 흥미로운 암호들을 예리하게 잡아낸다. 저자는 모스크바 아르바트 거리에 있는 푸쉬킨 부부 동상의 서로 어색하게 떨어져 있는 손을 그들의 슬픈 운명을 상징하는 의도적 장치로 소개한다. 또한 붉은 광장에서 볼 수 있는 미닌과 포자르스키 동상의 특이한 구도 속에 동란시대와 나폴레옹 전쟁을 거치고 혁명으로 나아가는 러시아 사회의 민중에 대한 인식변화를 보여주는 단초가 숨어있는 것으로 해석한다. 이러한 언급은 다소 주관적이긴 하지만 매우 독창적이어서 추리소설을 보는 것처럼 재미가 있다.


목차


프롤로그
제1편 류릭의 이반 15
1. 류릭 왕조의 발전 16
2. 세 사람의 이반 28
3. 동란시대 44
4. 러시아 서부의 맞수들?_?리투아니아, 폴란드, 스웨덴, 리보니아의 독일 기사단 54

제2편 러시아정교 63
5. 동방정교의 전래 64
6. 러시아정교회의 영욕 68
7. 러시아인들의 수호자, 이콘 78
8. 사회주의혁명과 정교 82

제3편 로마노프의 제정러시아 91
9. 로마노프 왕조의 출범 92
10. 장하도다, 스텐카 라진 95
11. 서구화의 아버지 표트르 대제 101
12. 계몽군주의 꿈, 예카테리나 대제 128
13. 모스크바의 붉은 광장 136

제4편 러시아혁명 155
14. 절망과 열정의 19세기 러시아 156
15. 마침내, 러시아혁명 172

제5편 혁명 전야의 예술 187
16. 국민시인 푸시킨 188
17. 야스나야 폴랴나의 성자 톨스토이 199
18. 문제적 인물 도스토예프스키 209
19. 무소르그스키와 차이코프스키 217
20. 러시아 발레, 발레 루스 224
21. 러시아 미술의 위대한 파트롱, 트레차코프와 마몬토프 230

제6편 소비에트의 추억 243
22. 소비에트 연방 244
23. 소련의 종말 264

제7편 옐친과 푸틴의 러시아 271
24. 옐친의 멋진 신세계?_?가격자유화와 사유화 272
25. 카프카즈의 백학, 체첸 287
26. 21세기의 차르, 블라디미르 푸틴 297

제8편 마피아와 보드카, 그리고 다차 311
27. 마피아와 보드카 312
28. 진정한 나의 집, 다차 324

에필로그 339
저작권 링크 347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