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싸움의 품격

싸움의 품격

  • 안건모
  • |
  • 해피북미디어
  • |
  • 2020-01-23 출간
  • |
  • 248페이지
  • |
  • 148 X 210 X 21 mm /349g
  • |
  • ISBN 9788998079307
판매가

15,000원

즉시할인가

13,5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7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5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 자본과 권력에 타협하지 않고 인생의 주체가 되다
이 무시무시한 싸움꾼들은 타협하는 법이 없다. 흔히 말하는 ‘적당히’와 ‘눈치껏’도 없다. 사람들은 보통 부당하다고 느낄 때 싸우기보다 순응하는 경우가 많다. 힘이 논리가 강한 이 사회에서 대부분은 약자이기 때문에, 순응만이 자신을 지키는 방편이라 생각하면서…. 반면, 인터뷰한 이들은 강자에게 순응하기보다 약자 그대로의 모습으로, 낮은 곳에 있는 사람들을 위해 투쟁한다. 한 사람 한 사람의 이야기를 읽으면 왜 그렇게 투쟁하는지도 알 것 같다. 그 누구보다도 자신에게 당당한 것이다. 이들의 인생 이야기를 듣고 있으면, 목소리를 낮추고 개인의 안위만을 찾았던 순간이 부끄러워지기도 한다. 그래서, 모두가 함께 잘사는 사회가 되기 위해 근사한 싸움을 하고 있는 이들을 한마음으로 응원하게 된다.

▶ 절망 대신 내일을 노래하는 사람들
“다른 시간이 기다리고 있다”

류미례 감독은 여자이기 때문에 겪을 수밖에 없는 좌절의 경험들, 그리고 엄마로서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을 다큐멘터리로 찍었다. 제작 전에는 주변이 시선이 걱정되었지만, 다큐멘터리가 상영되고 나서는 식구들에게 “너도 힘들었구나. 나도 힘들었는데” 하는 공감으로 위로받았다고 한다. 행글라이더 사고로 하반신 마비가 된, 박경석 노들장애인야학 교장은 인터뷰에서 사고 후 처음으로 “울퉁불퉁한 보도블록 위로 휠체어를 타고 지나가는데 온몸이 요동치면서 (…) 절망감이 나를 무참히 짓밟았다.”고 전한다. 그로 인해 힘든 시간을 겪으면서도, 그는 좌절하지 않고 세상 밖에 나와 장애인의 이동권을 위해 싸웠다.
그 외에도 여기 인터뷰한 사람들은 모두 좌절의 순간을 경험했지만, 자신을 다독이고 세상에 맞서 싸웠다. 꿈이 현실이 되도록 노력하는 사람들, 절망 대신 내일을 노래하는 사람들. 안건모는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치열한 현실 속에서도 어제와 다른 오늘, 오늘과 다른 내일이 기다리고 있다는 희망을 들려준다.


목차


책을 펴내며

류미례 독립영화 감독,
영화로 여성의 삶을 그리다
“나 영화하기 잘한 거 같아”

박상규 기자,
재심으로 유죄를 무죄로 이끌다
기자는 기사로 말한다

최인기 민주노점상전국연합 수석부위원장
노점상 생존기
계란으로 바위를 쳐라

반영숙·김성수 시민활동가 부부,
순박한 데모꾼들
좌충우돌해도 희희낙락하니까

구수정 한베평화재단 이사,
베트남 전쟁의 진실을 알리다
카이! 카이! 외치는 피해자들

박경석 노들장애인야학 교장,
장애인의 자유로운 이동권을 외치다
아저씨 이름이 이동권이에요?

선애진 생명운동 농사꾼,
토종 씨앗을 지켜가다
식량주권으로 우리 밥상 살리기

고현종 노년유니온 사무처장,
노년의 행복을 꿈꾸다
노년이 행복한 공상가

장혜옥 교육운동가,
전교조와 함께한 30년
학생들을 웃게 하는 투쟁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