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1cm 다이빙 - 현실에서 딱 1cm 벗어나는 행복을 찾아, 일센치 다이빙

  • 태수,문정
  • |
  • 피카(FIKA)
  • |
  • 2020-01-21 출간
  • |
  • 248페이지
  • |
  • 반양장본 / 129 X 188 X 19 mm / 312g
  • |
  • ISBN 9791190299060
★★★★★ 평점(10/10) | 리뷰(1)
판매가

13,500원

즉시할인가

12,150

카드할인

365원(즉시할인 3%)

적립금

608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2,15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나는 행복이 뭔지 모른다.
그런데 이 책을 읽는 동안에는 알 것 같았다."

책 <1cm 다이빙>은 이런 사람들을 위해 쓰였습니다.

주말이 스마트폰으로 시작해서 스마트폰으로 끝나는 사람
열심히 살긴 사는데, 뭘 위해 열심히 사는지 모르겠는 사람
내가 좋아하는 게 뭔지 찾아보고 싶은 사람
들어줬으면 하는 얘기가 있는 사람
남들은 잘만 신경 쓰면서 정작 자기 자신은 내팽개치는 사람
주말도, 평일도 즐겁지 않은 사람
앞으로의 내 인생에 행복은 없다고 느끼는 사람

바로 이 책의 주인공과 같은 사람들입니다.

"30초 안에 기분이 좋아져야 한다면?" "아무도 모르지만 내가 주인공이었던 시절" 등등. 주인공들은 23가지의 별것 없는 질문을 통해 자기만의 행복을 찾아갑니다. 그래서 읽다 보면 이런 생각이 들지도 모릅니다.?"이 정도면 나도 할 수 있겠다."책 속에선 그 순간을 놓치지 않고 말합니다. "좋습니다! 그렇게 우린 아주 쉽고 편하게 행복해지는 거예요."

만약 당신의 삶도 주인공들과 다르지 않다면, 이 과정이 필요할 거라 생각합니다. "내 인생에 더 이상 행복은 없어!"라고 외치던 이들조차 바뀌게 된 걸 보면 말이에요. 

목차

프롤로그 : 1cm 정도는 괜찮잖아

1. 제자리 뛰기 : 예열이 필요해

스마트폰보다 재미있는 거 있어요?
30초 안에 기분이 좋아져야 한다면
언제든 할 수 있다면 지금 해도 된다는 뜻이지
이거, 해본 적 없을 걸?
나만 아는 풍경
우리가 돈이 없지 추억이 없냐
더 불행해질 것 같아 하지 못한 이야기

2. 손목 털기 : 가벼워지는 연습

가위, 바위, 보 말고 하나 빼기
그리고 아무도 몰랐다고 한다
제가 영화 추천해도 되나요?
내 멋대로 자소서
나쁜 상사 대회를 엽니다
의식주 다음으로 중요한 것
정말로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는 말할 수 있다. 나의 비밀 이야기
주말 일지

3. 숨 크게 들이 마시기 : 뛰기 전, 마지막 준비운동

꿈이 꼭 있어야 할까
내 방이 필요해
잠깐, 배고프다
소확행은 너무 커서 최소확행
나도 호모 아카데미쿠스
마감기한이 죽기 전까지 라면
퇴사는 답이 아니야
아직 다 못한 이야기
내가 찾은 1cm 다이빙

에필로그 : 1cm Diving

저자소개

태수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예비신랑이자,
철없는 중학생 같은 서른 살.
어쩌다 글을 썼다. 작가는 아니다.

문정
2년째 집에만 있는 프리랜서이자,
세상 다산 것 같은 스물여섯.
글 쓰는 일로 먹고산다. 근데 작가는 아니다.

도서소개

"나는 행복이 뭔지 모른다.
그런데 이 책을 읽는 동안에는 알 것 같았다."

책 <1cm 다이빙>은 이런 사람들을 위해 쓰였습니다.

주말이 스마트폰으로 시작해서 스마트폰으로 끝나는 사람
열심히 살긴 사는데, 뭘 위해 열심히 사는지 모르겠는 사람
내가 좋아하는 게 뭔지 찾아보고 싶은 사람
들어줬으면 하는 얘기가 있는 사람
남들은 잘만 신경 쓰면서 정작 자기 자신은 내팽개치는 사람
주말도, 평일도 즐겁지 않은 사람
앞으로의 내 인생에 행복은 없다고 느끼는 사람

바로 이 책의 주인공과 같은 사람들입니다.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