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와리스 디리

와리스 디리

  • 하성란(엮은이)
  • |
  • 섬앤섬
  • |
  • 2020-02-25 출간
  • |
  • 250페이지
  • |
  • 120 X 190 X 21 mm /318g
  • |
  • ISBN 9788997454358
판매가

12,000원

즉시할인가

10,8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120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0,8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인생은 오직 행동할 때만 바뀐다!”

저는 여성의 권리가 존중받지 못하는 사회에서 살 수 없었고, 살고 싶지도 않았습니다. 저는 여성을 때리고, 강간하고, 파는 등 여성을 거래하는 사회에서 살고 싶지 않았습니다. 저는 고향을 떠나면서 언젠가는 이 모든 부당함에 맞서 싸울 것이며 특히 어린 소녀들과 여성들의 권리를 위해 싸울 것이라고 굳게 결심했습니다. _와리스 디리

글을 쓰기 위해 와리스 디리의 삶을 다시 따라가면서 나는 어쩌면 그 ‘단 한 사람’이었을 와리스 디리의 용기에 대해 새삼 놀라고 그녀의 외로움을 공감하게 되었다. 그러니 어떻게 그녀를 사랑하지 않을 수 있단 말인가. 이제 그녀는 그 악습에 ‘단 한 사람’도 희생되지 않는 것을 목표로 활동하고 있다. _ 하성란

할례 철폐를 이끌어낸 여전사

와리스 디리는 여성할례FGM(Female Genital Mutilation) 철폐를 위해 싸운 인권운동가이다. 여성 할례의 폭력성을 전 세계에 공론화한 선구자로서, 할례 문제를 국제사회의 주요 인권 어젠더로 부각시켜 할례 철폐 법 제정에 크게 기여했다.
세계적인 슈퍼모델로 활약하던 1997년 고통의 소리를 낼 길 없는 수억 명의 아프리카 여성들을 대표해 스스로 할례를 고백했다. 와리스의 고백으로 전 세계 시민들 은 여성 할례가 단순한 종교나 문화적 관습이 아니라 죽음으로까지 이어지는 반인권적, 반인륜적 잔인한 폭력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신간 《와리스 디리 _세상의 편견을 바꾸는 여전사》는 와리스 디리의 이야기를 다룬 두 권의 책 〈사막의 꽃〉과 〈사막의 새벽〉을 중심으로 그동안 그녀가 해온 인터뷰 글들을 참고해 소설가 하성란이 새로 엮은 것이다.

**와리스 디리Waris Dirie
1965년 소말리아의 사막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 야만적인 방식으로 할례를 받았다. 강제결혼을 당했다가 소말리아의 사막에서 런던으 로 도주해 패스트푸드 가게와 가정부로 생활을 꾸려나갔다. 테렌스 도노반의 눈에 띄어 18살에 세계적인 슈퍼모델이 되었다. 1997년, UN은 여성 할례를 근절하기 위해 와리스 디리를 아프리카 여성인권 보호를 위한 특별대사로 임명했다. 와리스 디리는 아프리카뿐만 아 니라 유럽과 세계 곳곳에서 행해지고 있는 여성 할례를 근절하기 위 해 활동해왔으며, 2002년 와리스 디리 재단을 설립하여 여성할례 철 폐운동을 벌이고 있다. 2004년, 가톨릭 인권운동본부가 수여하는 ‘오스카 로메로 상’과 ‘세계 여성의 상’을 받았으며, 2007년 프랑스 정 부가 수여하는 레종 도뇌로 훈장을 받았다.
저서로 《사막의 꽃》, 《사막의 새벽》, 《사막의 아이들》, 《엄마에게 쓰는 편지》, 《흑인 여성, 백인 땅으로(Schwarze Frau, weißes Land)》, 《사파 구하기(Saving Safa: Rescuing a Little Girl from FGM)》, 《나의 아프리 카-여정(My Africa-The Journey)》이 있다.


목차


1부 사막에서
사막의 꽃ㆍ09
집시 여인ㆍ21
낙타에 팔려가게 된 와리스ㆍ31
사막 속으로ㆍ39
순결에 대한 남자들의 이중성ㆍ46
집 나간 언니를 만나다ㆍ52
떠돌이 와리스ㆍ58

2부 런던
런던행ㆍ69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매일 정해진 시간에ㆍ74
끔찍한 고통ㆍ79
인샬라, 모든 것은 신의 뜻대로ㆍ84
드디어 자립을 하다ㆍ91
수술대에 눕다ㆍ96
포르노 사진가 다시 나타나다ㆍ101
가슴을 보여주세요ㆍ108
본드걸이 되다ㆍ114

3부 새로운 세상
여권이 없어요ㆍ127
위장결혼에 휘말리다ㆍ133
또 다시 위장결혼ㆍ141
골칫거리 나이젤ㆍ147
런웨이를 걷다ㆍ152
엄마를 만나다ㆍ158
살아가는 이유ㆍ168
인터뷰의 여왕을 만나다ㆍ173

4부 새로운 도전
사막의 꽃 재단ㆍ183
전통과 고통ㆍ196
시에라리온에 핀 〈사막의꽃〉ㆍ207
나는 신데렐라가 아니다ㆍ219

2019 SEOUL WARIS DIRIE ㆍ225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