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R U R

R U R

  • 카렐차페크
  • |
  • 이음
  • |
  • 2020-04-17 출간
  • |
  • 252페이지
  • |
  • 125 X 190 mm
  • |
  • ISBN 9788993166071
판매가

12,000원

즉시할인가

10,8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0,8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급변하는 세계를 포착하고, 맞물린 세계의 틈을 상상하다
세상을 보는 반짝이는 눈
이음스코프

거대하고 복잡한 이 세계를 조금 다르게 들여다볼 수 있는 도구가 있다면, 그것은 이야기다. 우리는 이야기를 읽으며 빠르게 변하는 세계를 포착해 뜻밖의 장면을 발견한다. 굳게 맞물려 있는 것처럼 보이는 세계의 틈을 상상하기도 한다. ‘이음스코프’는 그러한 픽션을 엮는다. 시리즈 이름인 ‘스코프scope’는 망원경Telescope, 현미경Microscope, 만화경Kaleidoscope 등의 단어에 붙는 접미사로, 무언가를 보는 거울이나 렌즈를 의미한다. 스코프 시리즈는 이야기가 곧 세상을 바라보는 렌즈, 현실을 반영하는 거울과 같다고 믿는다.

로봇 100주년 기념 완역판 출간
1920년 출간 이후 체코 작가 카렐 차페크에게 세계적인 명성을 가져다준 『R. U. R. - 로줌 유니버설 로봇』을 체코 문학 및 카렐 차페크 문학 연구자인 한국외국어대학교 유선비 교수의 번역으로 새롭게 펴낸다.
로봇을 창조했던 로줌 시니어와 로줌 주니어, 두 사람의 이름은 체코어로 이성과 지능을 뜻하는 ‘로줌(rozum)’과 발음이 같다. 주인공 도민은 라틴어로 ‘신’을 의미하는 ‘도미누스(dominus)’에서 나온 것으로, 로봇을 통해 인간 세상을 바꾸려고 했던 그의 의도를 나타낸다. 헬레나는 트로이 전쟁의 원인이 되었던 그 헬레나처럼 모든 사람들이 사랑에 빠질 정도로 아름다운 여인인데, 실은 『R. U. R.』의 전체 플롯 역시 그리스 신화의 환언과 같은 형태를 띄고 있다. 로봇과 주인공들이 대치하는 2막에서 전구의 불빛은 내부 공간의 안전을 알리는 동시에 인류의 생명이 꺼지게 되는 것을 상징하는 장치의 역할을 한다.
이처럼 등장인물의 이름에서부터 작은 소품과 플롯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상징과 문학적 장치로 가득한 『R. U. R.』을 더욱 정확하고 세심한 번역으로 읽어볼 기회다.

로봇으로 재현된 음울한 군중의 모습
100년 전 『R. U. R.』이 세상에 나오자 세계의 많은 비평가와 독자들은 신기한 ‘기계장치’인 로봇에 환호했다. 그러나 차페크가 보여주고자 했던 것은 그저 신기한 기계장치가 아닌, 전쟁 직후 유럽의 암울했던 분위기와 집단주의가 가져오는 공포였다. 차페크의 작품에는 이전에도 도롱뇽이나 개미 같은 우화적인 형태로 표현된 ‘군중’이 자주 등장했는데, 『R. U. R.』에 등장하는 로봇 군단에서는 음울한 군중의 특징이 훨씬 더 부각된다.

갈 박사: 들어보게, 도민, 우린 분명 잘못했네.
도민: (멈추며) 무슨 잘못?
갈 박사: 로봇에게 지나치게 똑같은 얼굴을 주었어. 수십만의 똑같은 얼굴이 여기를 향하고 있네. 표정 없는 수십만의 거품. 이건 끔찍한 악몽 같구먼.
도민: 만일 각각 얼굴이 달랐다면 -
갈 박사: -이렇게 소름 끼치는 광경은 아니었겠지.

공학자였던 로줌 주니어가 발명한 로봇은 공장에서 생화학적 공정을 거쳐 대량 생산되는 상품들로, 똑같은 얼굴, 똑같은 행동과 똑같은 목적을 가진 소름 끼치는 군중의 모습을 하고 있다. 주인공들이로봇 군단과 대치하는 장면에서 로봇은 “수십만의 똑같은 얼굴”, “표정 없는 수십만의 거품”으로 표현된다. 이처럼 영혼을 잃은 집단으로서 대중을 그렸던 『R. U. R.』은 1930년대 동안에도 수많은 무대에서 상연되며, 파시즘이 전 유럽에 전염병처럼 퍼져가던 때에 집단주의에 관한 질문을 던졌다.

기술 문명의 방향성과 인간의 가치를 질문하는 고전
『R. U. R.』 은 오늘날 기술 문명의 발전 방향과 인간의 가치에 대해 질문하는 필수 고전이다. 머지않아 로봇과 인공지능이 인간의 일자리를 대부분 차지할 것이고, 자율상상무기인 ‘킬러 로봇’이 전쟁, 독재, 테러에 이용될 것이라는 암울한 예측이 분분하다. 이 시점에서, 이미 100년 전에 인공지능 안드로이드 형태의 ‘로봇’을 등장인물로 내세워 집단주의와 전쟁, 기술의 발전 방향, 인간의 가치에 관한 질문들을 던졌던 이 고전을 재조명하는 것은 커다란 의미가 있다. 픽션을 통해 세계의 변화와 틈을 바라보려 하는 이음스코프 시리즈 첫 책으로 『R. U. R.』을 택한 이유다.


목차


등장인물
서막
제1막
제2막
제3막
옮긴이의 말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