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나무가 좋아지는 나무책

나무가 좋아지는 나무책

  • 박효섭
  • |
  • 궁리
  • |
  • 2020-05-22 출간
  • |
  • 304페이지
  • |
  • 165 X 224 mm
  • |
  • ISBN 9788958206682
판매가

17,000원

즉시할인가

15,3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

적립금

765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3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나무에게는 저마다의 이름과 이야기가 있다!
이야기꾼 나무들과 함께하는 사계절 나무 산책

ㆍ목련은 살아 있는 ‘화석식물’이다?
ㆍ벚나무는 왜 동시에 수많은 꽃망울을 터뜨릴까?
ㆍ칡이 낮잠을 즐기는 나무라고?
ㆍ공룡과 함께 산 나무는 누구일까?
ㆍ늦게 잎이 나오는 느림보 대추나무가 우리에게 주는 선물은?
ㆍ산초나무와 호랑나비 애벌레가 절친이라고?
ㆍ밤나무와 상수리나무 잎 가장자리에 난 톱니는 색깔이 다르다?
ㆍ우리나라 특산식물인 구상나무를 왜 점점 보기 힘들어질까?
ㆍ전나무는 왜 여러 그루가 숲을 이뤄 함께 살까?
ㆍ환경오염의 정도를 알려주는 나무가 있다고?
ㆍ자작나무의 트레이드 마크, 나무껍질은 왜 하얀색일까?

나무들은 슬쩍 보면 비슷비슷한 것 같아도 자세히 보면 저마다 다른 사연을 품고 있다. 늘 그 자리에 있는 나무를 보고 나무들의 생활이 단조로울 거라고 생각한다면, 그것만큼 큰 오해는 없다! 저자는 수목생리학을 전공하고 수목원에서 숲 해설을 하면서 다종다양한 나무와 오래도록 만나왔다. 나무들의 삶이 펼쳐지는 숲에 갈 때마다 숲은 언제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었다. 오늘은 누가 자신에게 다가와 새 모습을 보여줄까? 나무를 만나는 일은 마치 읽지 않은 책을 읽는 기분이었고, 몰랐던 한 사람을 깊이 알아가는 과정과도 비슷했다. 나무는 늘 새롭게 그에게 말을 걸어왔다.
저자는 그동안 나무를 곁에 두고 알게 된 이야기, 나무 하나하나가 간직하고 있는 다채로운 이야기를 이 책에 풀어냈다. 나무에 대해 알고 싶은 독자, 특히 어린이와 어른이 함께 읽고 자연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쉽고 재미있게 썼다.

나무들을 유심히 관찰하다 보면 식물들의 지혜와 생명전략에 크게 놀란다. 울창한 숲에서 자라는 키 작은 노린재나무는 가지를 옆으로 뻗으며 자란다. 키 큰 나무들 틈새에서 빛을 조금이라도 더 모으려는 노린재나무의 비법이다. 병꽃나무는 노란색에서 붉은색으로 변하는 꽃을 달고 있는데, 두 가지 색 꽃이 곤충을 불러들이는 데 더 유리하다. 때죽나무는 진딧물이 나타나면 진딧물이 살 집을 재빠르게 만든다. 진딧물은 살 집이 생겨서 좋고, 때죽나무는 진딧물이 퍼지지 않아서 좋다. 공생(共生)을 아는 지혜로운 때죽나무만의 전략이다. 책에는 갖가지 다양한 나무들의 모습과 그 속에 숨은 영리한 식물들의 생활이 그려져 있다.

이 나무, 이름이 뭐야?
꽃으로, 잎으로, 열매의 모양으로 찾아본다!
온 가족이 함께 보는 우리 집 첫 나무도감

나무들은 산과 들에서도 터를 잡고 살아가지만 우리와 가까운 곳, 도시에서도 뿌리 내리며 살아간다. 저 나무, 이름이 뭐지? 집 근처 공원이나 학교, 길거리, 산과 들에서 이름이 궁금했던 나무가 있었다면, 이 책을 나무도감 삼아 이름을 찾아보자. 나무마다 잎, 꽃, 열매, 줄기, 전체 모습을 ‘관찰해 볼까요?’ 면에 실어 나무의 특징을 알아보기 쉽게 구성했다. 또한 나무 이름이 궁금할 때, 꽃의 색깔, 잎의 모양, 열매의 특징 등으로 나무 이름을 찾아볼 수 있도록 부록인 ‘찾아보기’를 특별하게 꾸몄다. ‘찾아보기’를 활용해 꽃, 잎, 열매 등의 순서로 색과 모양을 찾아보면 퍼즐 맞추기 같은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봄을 알리는 나무, 여름을 빛내는 나무, 가을을 물들이는 나무, 겨울을 지키는 나무, 각 부에는 계절의 기운을 전하는 대표 나무 65종의 이야기가 실려 있다. ‘조금만 더’에서는 비슷하게 생겨서 헛갈릴 수 있는 나무들의 구별법과 정보를 담았다. 언뜻 보면 비슷하지만 서로 다른 모양의 잎과 도토리 열매가 자라는 참나무류 구별법, 벚나무의 여러 종류, 수국과 산수국의 차이 등, 숲에서 나무를 관찰할 때 실용적인 나무 정보들이 가득하다.

사람들은 단풍나무 하면 붉게 물든 잎을 떠올리지만, 새잎이 자라는 봄날 연녹색 잎 아래에 붉은색 꽃이 오종종 핀 모습은 단풍나무의 또 다른 빛나는 순간이다. 아직 추위가 남아 있는 이른 봄, 가장 먼저 노란색 꽃을 피우는 생강나무는 반가운 봄의 전령사다. 나무 이야기를 가까이하다 보면, 그저 스쳐 지나쳤던 나무들이 이전과는 다르게 새롭게 보인다. 그리고 나무의 안부가 궁금해진다. 꽃눈과 잎눈을 한창 키우고 있는 나무를 보며 언제 향긋한 꽃을 피울까 기다려지고, 꽃이 진 자리에 앙증맞은 열매가 맺힌 모습을 보면 저절로 미소 짓게 된다. 무심히 지나친 우리 주변의 세상을 경이(驚異)의 눈으로 새롭게 볼 수 있다면? 나무들의 빛나는 오늘을 보러 숲과 공원으로 나무 산책을 하러 가보자.


목차


개정판을 내며 4

봄을 알리는 나무
생강나무 12
산수유 16
버드나무 20
진달래 26
개나리 30
목련 34
벚나무 40
수수꽃다리 44
병꽃나무 48
조팝나무 52
모란 56
때죽나무 60
아까시나무 64
찔레나무 68
인동 72
층층나무 76
튤립나무 80
매실나무 84
모과나무 88
복사나무 92

여름을 빛내는 나무
쥐똥나무 98
산딸나무 102
칡 106
무궁화 110
산초나무 114
자귀나무 118
느티나무 122
물푸레나무 126
회화나무 130
모감주나무 134
수국 138
뽕나무 142
산딸기 146
이팝나무 150
오동나무 154
메타세쿼이아 158
으름덩굴 162
칠엽수 166

가을을 물들이는 나무
은행나무 172
다래 176
싸리 180
화살나무 184
참나무 188
계수나무 194
단풍나무 198
담쟁이덩굴 204
붉나무 208
감나무 212
밤나무 216
대추나무 220
개암나무 224
산사나무 228
노린재나무 232
작살나무 236
누리장나무 240

겨울을 지키는 나무
소나무 246
잣나무 252
전나무 256
구상나무 260
주목 264
향나무 268
측백나무 272
사철나무 276
회양목 280
자작나무 284

찾아보기
꽃 색깔로 찾기 289
꽃 피는 모양으로 찾기 291
나뭇잎 모양으로 찾기 292
키와 특징으로 찾기 295
열매 색깔로 찾기 296
열매 모양으로 찾기 298
나무 이름으로 찾기 299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