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미술의 순간

미술의 순간

  • 수잔나파르취
  • |
  • 북하우스
  • |
  • 2005-04-08 출간
  • |
  • 311페이지
  • |
  • 148 X 210 mm
  • |
  • ISBN 9788956051178
판매가

10,000원

즉시할인가

9,0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4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9,0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순간, 미술을 훔치다

책 속에 가상의 미술관을 세워놓고, 독자들이 가상의 미술관을 산책하면서 서양미술의 변천사를 알기 쉽도록 기술한 미술입문서『당신의 미술관』의 지은이 수잔나 파르취가 위대한 예술작품의 탄생 미스터리를 파헤친 예술교양서로 다시 돌아왔다. 이 책은 방대한 미술사를 독자들에게 하나하나 설명하려는 의도가 아니라, 미술사에서 위대하다고 손꼽히는 예술작품이 왜 위대할 수밖에 없는가를 조목조목 설명해주고 있다.

총 25개의 이야기로 구성되어 있는 이 책은 예술 전반에 걸쳐 결정적인 순간이 된 사건을 다루면서 위대한 예술작품의 탄생비밀을 파헤치고 있다. 고대 이집트 <네페르티티>부터 팝아트 <모나리자>에 이르기까지, 산업혁명을 상징하는 최초의 철교부터 마천루에 이르기까지, 중세 경전 사본의 세밀화에서 첫번째 추상화에 이르기까지. 각 작품의 창조 자체가 왜 예술의 결정적인 순간이 되었는가를 보여준다.

독특한 예술가들과 그들의 작품에 얽힌 무성한 이야기들. 이 이야기 속에 위대한 예술작품이 탄생되었던 순간이 낱낱이 기록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각 작품이 언제 예술의 결정적인 순간이 되었는지, 과연 어떻게 해서 그렇게 될 수 있었는지. 이 책은 전문적인 설명과 더불어 위대한 예술작품의 탄생비밀을 대단히 쉽고 흥미롭게 설명해준다. 바로 이런 순간이 없었다면 걸작은 없었다.

이 책을 읽는 순간, 미술을 훔치고 싶을지도 모른다


목차


서문

네페르티티의 베를린 흉상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인

아테네 아크로폴리스의 <아테나 파르테노스> 조각상
상아, 금과 보석

라오콘과 그의 아들들
"회화와 청동조각의 어떤 작품보다 훌륭하다"

콘스탄티노플의 하기아 소피아
솔로몬 신전보다 더 화려하고 큰 신전

하인리히 2세의 복음서
영원을 위해 그려지다

힐데스하임의 청동문
원죄는 누구를 명중시키는가?

수도원장 쉬제르, 생드니 그리고 고딕의 시작
공간과 빛

파도바의 아레나 예배당에 있는 조토의 프레스코화 연작
이자와 이자의 이자

브루넬레스키, 기베르티와 피렌체 세례당의 문
예술가들의 경쟁, 승리자는...

피렌체 산타마리아노벨라 성당의 <성 삼위일체> 프레스코화
마사초의 수학적 회화

얀 반 에이크의 조반니 아르놀피니의 결혼
증인으로서의 거울

알브레히트 뒤러가 1500년에 그린 초상화
"그래서 나는... 불멸의 색으로 나 자신을 그렸다"

<모나리자>의 무한한 이야기
리자 조콘다의 신비한 미소

고대 이후의 첫번째 거대한 입상
다비드 슈퍼맨

렘브란트가 그린 암스테르담 소총사수협회의 그림
야경의 신화와 현실

뷔르츠부르크 성에 있는 티에폴로의 프레스코화
힘과 화려함, 그리고 영광의 상징으로서의 계단

콜브룩데일 근교의 세번강 위를 지나는 철교
새로운 시대의 시작

고야의 <카프리초스>
꿈과 현실

마네가 그림 그리는 모네를 그리다
순간의 발견

빈센트 반 고흐와 폴 고갱의 자화상
아를 또는 남방 아틀리에의 꿈

피카소의 대작 <아비뇽의 아가씨들>
바르셀로나 아비뇽 가의 다섯 명의 아가씨들

고전적인 현대의 선구자, 가브리엘레 뮌터와 마리안네 폰 베레프킨
추상으로 가는 길에서

추상적이고 비구상적인 예술에 대하여
검은 네모꼴은 검은 네모꼴은...

뉴욕의 파크 가에 있는 루드비히 미스반데로에의 마천루
"모자란 것이 남는 것이다"

레디메이드와 연속 생산으로서의 <모나리자>
앤디 워홀이 마르셀 뒤샹을 만나다

인명색인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