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우리 집 고양이의 행동 심리

우리 집 고양이의 행동 심리

  • 이마이즈미다다아키
  • |
  • 다온북스
  • |
  • 2020-08-07 출간
  • |
  • 256페이지
  • |
  • 128 X 188 mm
  • |
  • ISBN 9791190149358
판매가

14,500원

즉시할인가

13,05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

적립금

653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05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정말로 사랑한다면
서로 발맞춰 가요

인간이 고양이를 사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아담하고 귀여운 생김새 때문에? 산책을 하지 않아도 돼서? 문제를 일으키지 않아서?
반려동물 문화가 확산되며 많은 이슈가 발생했다. 품종견ㆍ품종묘를 내세워 이득을 챙긴 사람들, 수많은 동물 학대와 유기, 미숙한 보호자로 인한 사건 사고, 애니멀 호더까지. 모두 인간 중심의 사고로 인해 일어난 일이다. 이 책의 주인공인 고양이들도 큰 피해를 입었다. 특히 고양이는 개보다 얌전하다든가, 조용한 성격과 귀여운 생김새가 좋다는 안일한 생각으로 그저 ‘예쁜 고양이’를 분양 받은 이들로 인해 상처받는 고양이의 수가 증가하고 있다.
이것을 사랑이라고 할 수 있을까? 한 생명을 책임지기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 이 책은 정말로 고양이를 사랑한다면 그들을 이해하는 것부터 시작하자고 말한다. ‘귀여운 고양이’가 아니라 ‘고양이라는 동물’에 대해 알아가는 것이 중요하다.

습성부터 무의식까지,
모든 행동에 관여하는 뇌

고양이와 함께 생활하다 보면 단순히 잘해주는 것만으로 모든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1묘 2화장실을 배치했는데 여전히 다른 곳에 볼일을 본다든가, 다른 고양이들은 잘 먹는다는 간식에 입도 대지 않는다든가 하는 사소한 고충이 계속되기 때문이다. 고롱고롱 졸고 있는 고양이에게 “너 도대체 왜 그러니?”하고 물어도 고양이는 대답해 주지 않는다.
뇌는 거의 모든 행동에 관여한다. 습관이나 무의식으로 여겼던 하품과 냄새를 맡는 행동에도 이유가 뒤따르고, 그로 인해 어떤 행동을 취할 때에도 뇌가 기능한다. 때문에 고양이의 뇌를 아는 것, 즉 뇌 과학은 고양이를 이해하고, 그들과 살아가는 데 커다란 도움이 되어 준다. 이 책은 뇌 과학과 습성을 통해 고양이라는 동물과 함께 살아가는 방법을 탐구한다. 고양이를 인간의 삶에 맞추어 훈련시키는 법이 아니라 그들이 사고할 줄 아는, 나름의 논리를 갖춘 동물이라는 점을 인정하고 상호 간 최선의 삶을 추구하는 것이다.

이 책의 구성

이 책은 총 5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제1장 〈고양이의 뇌는 이렇게 만들어져 있다〉에서는 이 책의 기반이 되는 고양이의 뇌에 대해 설명한다. 도표를 사용해 뇌의 구조를 알기 쉽게 설명하며, 뇌가 행동에 어떻게 기능하는지 알 수 있다.
제2장 〈고양이의 감각은 이렇게 이루어져 있다〉에서는 뇌와 관련 깊은 감각 기관에 대해 설명한다. 시각, 청각, 후각, 미각, 촉각에 대한 설명을 통해 ‘고양이의 눈에서는 왜 빛이 날까?’, ‘수염은 무슨 역할을 할까?’ 등의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다.
제3장 〈뇌를 알면 달리 보이는 고양이의 습성과 행동〉에서는 야생에서 익혀 지금까지 유지되고 있는 다양한 동물적 습성을 설명한다. 곤충이나 소동물을 물어오는 ‘고양이의 보은’에 담긴 의미와 발정기 및 교미 시 일어나는 몸의 변화 등 고양이와 함께 사는 반려인들이 알아두면 좋을 내용을 담고 있다.
제4장 〈고양이의 마음을 들여다보면……〉에서는 고양이와 살다보면 한번쯤 궁금해지는 일들을 다루고 있다. 표정, 꼬리 모양, 울음소리로 고양이의 기분을 알아채는 법, 고양이의 높은 지능이 돋보인 사례 등에 대해 일러스트와 함께 설명한다.
제5장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살아가기 위한 길〉에서는 서로를 반려하는 인간과 고양이가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기 위해 필요한 지식을 나눈다. 직접적으로 대화를 나눌 수 없는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생활하려면 반려인이 고양이의 습성을 이해하고 적절한 환경을 마련해 주어야 한다. 제5장은 이에 필요한 정보를 담고 있다.


목차


머리말 5

제1장 고양이의 뇌는 이렇게 만들어져 있다
인간과 고양이의 뇌는 비슷하다 15
대뇌변연계의 비율이 크면 본능 행동이 강하다 19
단기 기억, 장기 기억 모두 OK! 25
번식 행동을 좌우하는 시상하부 30
엉덩이를 높이 치켜드는 자세와 뇌간 망양체 부활계의 관계성 37
고양이의 수면과 중뇌의 연관성 42
고양이는 패닉에 빠지기 쉽다 48

제2장 고양이 감각은 이렇게 이루어져 있다
시각: 어두운 곳에서도 잘 볼 수 있는 이유는? 57
청각: 초음파를 감지하다 70
후각: 인간보다 20만~30만 배는 뛰어난 후각 80
미각: 생존에 직결된 문제, 아미노산에 예민한 고양이 91
촉각: 집중 센서! 수염과 발바닥 102
고양이의 식스센스 112

제3장 뇌를 알면 달리 보이는 고양이의 습성과 행동
고독한 사냥꾼 119
발정과 교미의 실태 129
사회화 시기가 뇌에 미치는 영향 138
어미 고양이에게 배우는 고양이 사회의 규칙 142
선착순으로 결정되는 단순한 승부 151
고양이의 귀소 본능 160

제4장 고양이의 마음을 들여다보면……
고양이의 지능은 두 살배기 아기보다 높다? 167
고양이의 희로‘애(愛)’락 172
고양이가 변덕꾸러기인 이유 185
울음소리로 기분을 표현한다 191
고양이는 왜 ‘골골송’을 부르는 걸까? 196
고양이는 클래식 음악 애호가 202

제5장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살아가기 위한 길
인간은 언제부터 고양이를 키우게 되었을까? 209
고양이는 인간의 말을 이해하고 있는 걸까? 218
고양이를 개처럼 훈련시킬 수 없는 이유 224
고양이가 말썽을 부릴 땐 반드시 이유가 있다 230
스트레스에 취약한 고양이? 238
응가는 고양이의 주장입니다 245

맺음말 249
주요 참고 문헌 252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