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머릿속에 쏙쏙 화학 노트

머릿속에 쏙쏙 화학 노트

  • 사이토가쓰히로
  • |
  • 시그마북스
  • |
  • 2020-11-13 출간
  • |
  • 232페이지
  • |
  • 148 X 210 X 19 mm /392g
  • |
  • ISBN 9791190257862
판매가

15,000원

즉시할인가

13,5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75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5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우리의 생활은 전부 화학으로 이루어져 있다!
알아두면 생활 속 지혜가 쑥쑥!
우리 주변에는 공기가 존재하고, 매일매일 물을 사용한다. 몸에는 옷을 걸치고, 눈앞에는 나무로 된 책상이, 그 위에는 플라스틱으로 뒤덮인 컴퓨터가, 손을 뻗으면 나무와 흑연으로 이루어진 연필이 있다. 식사 시간이면 도자기 그릇 위에 수많은 종류의 식품이 놓인다. 병에 걸리면 약을 먹는다. 이 모두가 바로 물질이고, 우리 자신 또한 물질의 일부다. 물질은 변한다. 액체인 물은 차게 식히면 고체인 얼음이 되고, 뜨겁게 데우면 기체인 수증기가 된다. 식칼은 녹이 슬고, 가스레인지에서는 가스가 불에 타 빨갛게 빛나며 뜨거워진다. 이처럼 물질은 변한다. 이는 모두 화학반응의 결과다.
우리 생활과 밀접한 물건 중에는 화학반응을 이용한 것들이 많다. 천을 하얗게 만들어주는 표백제, 기름때를 지울 때 사용하는 베이킹소다, 종이 기저귀 등 모두 화학반응을 이용한 제품들이다. 이렇다 보니 화학을 조금만 알면 생활에 도움이 된다. 예를 들어, 베이킹소다는 알칼리성이기 때문에 기름때, 피지, 옷에 묻은 얼룩 등 산성 얼룩을 제거하는 데 효과적이다. 반면 구연산은 산성이기 때문에 물 때 등 알칼리성 얼룩을 제거하는 데 효과적이다. 또 고기는 가열하면 질감이 서서히 변하는데, 60℃까지는 온도가 높아짐에 따라 점차 부드러워진다. 하지만 60℃가 넘으면 급격하게 단단해진다. 그리고 75℃가 넘으면 다시금 부드러워진다. 이것만 알아도 주방과 욕실을 청소하는 데 도움이 될 테고, 고기를 더 맛있게 요리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은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자주 접하거나 어디선가 한 번은 들어봤을 법한 화학에 대해 다루고 있다. 이 책을 읽는 데는 어떠한 화학적 예비지식도 필요가 없다. 공부가 아니라 마음 편히 독서를 하듯이 읽다보면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물질들에 대해서 좀 더 깊이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의 구성
‘제1장 생활의 화학’에서는 베이킹소다와 구연산이 어떻게 얼룩을 지우는지, 표백제가 천을 하얗게 만드는 원리, 종이 기저귀가 많은 양의 물을 흡수하는 원리 등 우리 주변에서 늘 접하는 물질들의 화학을 다루고 있다. ‘제2장 식탁의 화학’에서는 식품첨가물과 인공감미료가 무엇인지, 채소·곡물·고기의 조리 등 우리가 항상 섭취하는 물질들의 화학을 다룬다. ‘제3장 약과 독의 화학’에서는 항생물질, 마약, 독이 있는 식물·버섯·어패류·금속 등 우리가 자주 접하는 약과 독에 대해 설명한다. ‘제4장 공기의 화학’에서는 공기, 질소의 쓰임, 온실가스, 이산화탄소 등 늘 숨 쉬지만 잘 인식하지 못하고 있는 공기에 대해 말하고 있다. ‘제5장 물의 화학’에서는 산과 알칼리, 산성비, 용해도 등 물과 관련된 화학적 반응을 알아본다. ‘제6장 생명의 화학’에서는 세균과 바이러스, DNA, 광합성, 유전자 조작, 게놈 편집 등 생명 현상에 관한 내용을 다루고 있다. ‘제7장 폭발의 화학’에서는 폭죽, 다이너마이트, 폭약의 변천, 화재 등 아주 빠른 연소 작용을 설명한다. ‘제8장 금속의 화학’에서는 금속과 귀금속의 정의, 희소금속, 합금, 스테인리스 등 산업 전반에서 볼 수 있는 금속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제9장 원자와 방사능의 화학’에서는 원자와 원자핵, 원자핵반응, 핵융합과 핵분열, 원자폭탄 등 모든 사물을 이루고 있는 원자를 다루고 있다. ‘제10장 에너지의 화학’에서는 메탄 하이드레이트, 셰일가스, 화석연료, 재생에너지, 태양전지 등 우리가 살아가는 데 없어서는 안 될 에너지에 대해 말하고 있다.


목차


시작하며

제1장 ‘생활’의 화학
01 방수 스프레이는 어째서 위험할까?
02 화장실용 세제와 표백제는 어째서 ‘섞으면 위험’할까?
03 베이킹소다나 구연산은 어떻게 얼룩을 지울까?
04 표백제는 어떻게 천을 하얗게 만들까? 23
05 새집증후군이란 무엇일까?
06 플라스틱이란 무엇일까?
07 종이 기저귀는 어떻게 많은 물을 빨아들일까?
08 형태를 기억하는 브래지어는 어떤 구조일까?
09 다이아몬드는 정말로 숯과 똑같을까?

제2장 ‘식탁’의 화학
10 식품첨가물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11 인공감미료란 무엇일까?
12 발효식품이란 무엇일까?
13 술에는 어떤 종류가 있을까?
14 채소나 곡물은 조리하면 어떻게 변할까?
15 고기는 조리하면 어떻게 변할까?

제3장 ‘ 약과 독’의 화학
16 항생물질은 어디서 만들어질까?
17 각성제나 디자이너 드러그란 무엇일까?
18 어떤 식물에 독이 있을까?
19 어떤 버섯에 독이 있을까?
20 어떤 어패류에 독이 있을까?
21 어떤 금속에 독이 있을까?

제4장 ‘공기’의 화학
22 공기는 무엇으로 이루어져 있을까?
23 질소는 어디에 쓰일까?
24 기체 분자의 비행 속도는 얼마나 빠를까?
25 오존홀이란 무엇일까?
26 온실가스란 무엇일까?
27 석유가 타면 이산화탄소가 얼마나 발생할까?
28 드라이아이스에서 나오는 이산화탄소는 위험할까?

제5장 ‘물’의 화학
29 어째서 소금은 물에 녹는데 버터는 녹지 않을까?
30 금붕어는 왜 수면에서 입을 뻐끔거릴까?
31 워터오븐은 어떻게 물로 생선을 구울까?
32 콘크리트를 만들 때 사용한 물은 어떻게 될까?
33 산과 알칼리란 무엇일까?
34 산성비가 내리면 어째서 문제일까?

제6장 ‘생명’의 화학
35 세균과 바이러스도 생명체일까?
36 왜 식물의 성장에 빛이 필요할까?
37 DNA가 유전을 지배한다는 말이 사실일까?
38 유전자 조작 농산물이란 무엇일까?
39 게놈 편집이란 무엇일까?
40 단백질이 광우병의 원인일까?

제7장 ‘폭발’의 화학
41 불꽃놀이 폭죽은 어떤 구조일까?
42 광산에서는 어떤 폭약을 사용할까?
43 전쟁터에서는 어떤 폭약을 사용할까?
44 알루미늄 캔에 세제를 넣으면 폭발할까?
45 화재는 왜 폭발적으로 발생할까?
46 물이나 밀가루도 폭발할까?

제8장 ‘금속’의 화학
47 애초에 금속이란 무엇일까?
48 금속과 귀금속의 차이는 무엇일까?
49 ‘18K’란 무엇일까?
50 희소금속이란 무엇일까?
51 금속을 섞은 합금이란 무엇일까?
52 어째서 스테인리스는 녹이 슬지 않을까?
53 금속이 불에 타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제9장 ‘원자와 방사능’의 화학
54 원자와 원자핵은 무엇일까?
55 원자의 종류는 얼마나 될까?
56 원자핵반응이란 무엇일까?
57 핵융합과 핵분열의 차이는 무엇일까?
58 우라늄 농축이란 무엇일까?
59 원자폭탄과 원자로의 차이는 무엇일까?
60 원자력발전은 어떻게 전기를 만들어낼까?
61 방사능과 방사선의 차이는 무엇일까?

제10장 ‘에너지’의 화학
62 메탄 하이드레이트란 무엇일까?
63 왜 셰일가스는 환경 문제를 일으킬까?
64 화석연료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65 재생에너지란 무엇일까?
66 태양전지는 어떻게 전기를 만들어낼까?
67 수소연료전지는 어떻게 전기를 만들어낼까?

참고문헌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