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헤드라인 쇼퍼

헤드라인 쇼퍼

  • 박용삼
  • |
  • 원앤원북스
  • |
  • 2021-01-11 출간
  • |
  • 300페이지
  • |
  • 152 X 225 mm
  • |
  • ISBN 9791170431626
판매가

16,500원

즉시할인가

14,85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825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4,85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좋은 헤드라인을 고르는 다섯 가지 필터,
5F에 주목하라!

포털 사이트에 들어가 ‘코로나19’를 한번 검색해보자. 수없이 많은 기사가 나온다.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 1.050명…이틀째 1천 명대”처럼 단순한 정보 전달에 집중한 헤드라인이나 “코로나 재유행에 소비 위축 본격화…주식·반도체는 ‘활활’”처럼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보여주는 헤드라인도 있다. “코로나19 때문에? 텅 빈 쇼핑몰 사진의 진실”처럼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한다. 이렇듯 전달하고자 하는 포인트에 따라, 또 의도하는 스타일에 따라 다양한 헤드라인이 나온다.
저자는 2019년 1월 1일부터 2020년 8월 31일까지(2018년 기사도 일부 포함) 종합 일간지와 경제전문지 등에 실린 1년 8개월간의 뉴스를 모두 살펴 ‘읽고 싶어지는’ 헤드라인을 가진 기사 70개를 추렸다. 이를 다섯 가지 필터(5F), 유쾌(Funny), 유익(Fruitful), 참신(Fresh), 궁금(Foggy), 심오(Far-sighted)로 나눠 소개한다. 먼저 각각의 헤드라인이 괜찮다고 생각한 이유를 밝히고, 해당 기사를 ‘사연인즉슨’이라 이름 붙여 소개했다. 다음으로 왜 그 헤드라인이 임팩트가 있는지에 대한 저자의 견해를 ‘스치는 생각’에 적었다. 필요한 경우에는 기사에서 미처 다루지 못한 전후 사정, 헤드라인이 나온 맥락, 그리고 관련 보충 자료도 넣어 읽을거리를 더했다. 마지막으로 같은 소재를 가지고 언론사마다 어떤 헤드라인을 뽑았는지를 ‘같은 재료, 다른 레시피’에서 살펴보았다. 그렇다고 이 책에서 헤드라인의 우열을 가리려는 것은 아니다. 다만 사람들에게 선택받는 헤드라인을 살펴봄으로써 헤드라인 쇼퍼에게는 헤드라인만으로 영양가 있는 뉴스를 선별하는 안목과 센스를, 헤드라이너에게는 헤드라인 쇼퍼들의 눈높이와 취향을 짐작하게 하는 단서를 제공한다.

한 줄의 헤드라인으로 세상을 보라!
쓸모 있는 정보를 고르는 필터형 인간으로 사는 법

『탈무드』에는 정보 홍수 시대를 사는 세 가지 유형의 인간이 나온다. 스펀지형, 터널형, 필터형 인간이다. ‘스펀지형’은 모든 정보를 머리가 터질 만큼 마구 흡수한다. ‘터널형’은 정보를 한쪽 귀로 듣고 한쪽 귀로 흘려 마음은 편한데 머리는 비어간다. ‘필터형’은 정보를 취사선택해서 필요한 것만 소화한다. 정보 홍수 시대, 정보에 질식하지 않고 보석 같은 콘텐츠를 골라내는 힘을 기르고 싶다면 이 책과 함께 필터형 인간으로 거듭나자.


목차


머리말

1장
유쾌한 헤드라인(Funny)

불만 없어요, 우리집 부엌
중국이 쏜 화살, 애플 떨어뜨리다
상가에 병원 연다더니…그 의사는 ‘배우’였다
할머니가 할아버지보다 더 밟는다
비데 장관과 와인 장관
화전민, 대리기사, 그리고 무인자동차
군산 꽃새우에 항복한 새우깡
철없는 딸기, 과일 판을 뒤집다
누나의 선전포고…한진家 경영권 ‘휴화산’ 터졌다
‘손 묶인’ 토트넘…힘겨운 박싱데이
‘ㅎㅎㅎ 전략’으로 위기 넘는다
‘기생충’ 만나 매출 폭발…“농심은 다 계획이 있었구나”
“안돼요, 느려요, 끊겨요”…400만 명 수업 첫날 아우성
“한국서 군함 샀더니 마스크·소독제가 딸려왔습니다”

2장
유익한 헤드라인(Fruitful)

조회 수가 곧 돈이라서…혐오를 팝니다
‘국민 횟감’ 광어의 몰락
번갯불로 농사를?…‘플라스마 농법’이 온다
혼자 먹는 수박…소박이 뜬다
참다랑어를 먹는 새로운 방법? 크라우드 펀딩!
항공 마일리지 ‘날아갈 일’ 없게 한다
늙고 외로운 한국…교육비 줄고 외식·병원비 늘었다
안으로, 밖으로, 위아래로…‘누가 제일 잘 접나’ 전쟁
김택진이 김택진을 이겼다…리니지게임 또 ‘홈런’
나랏빚 1초에 200만 원씩 증가…이 속도로 가면 9년 뒤엔 2배
쥐띠해 부자 되려면, 고양이 잡아라
씁쓸한 ‘1코노미’ 확산
0.0001%의 기적, 네 배의 행복
옷→책→사진 순으로 버려라, 인생이 바뀐다

3장
참신한 헤드라인(Fresh)

파티 오버, 행오버
이 버튼이 정말 그 버튼?
콩코드 50년…‘조용히’ 부활하는 초음속 여객기
돈 필요해? 손바닥 대!
엘턴 존의 ‘로켓맨’, 김정은의 ‘로켓맨’
‘컨테이너 혁명’의 비극
두 남자, 재난과 오락 사이에서 길을 잃다
의리 위에 실리…삼성·LG의 ‘프레너미’
카를로스 곤의 확률 게임
기생충, 세계영화사의 선을 넘다
美 “가지마” 中 “오지마”…기피국 된 한국
‘품절’이라 쓰고 ‘배송문제’라고 읽는다
거실로 퇴근했다
나의 호의가 당신의 권리가 될 때

4장
궁금한 헤드라인(Foggy)

‘우정 비즈니스’가 몰락하고 있다
스마트폰 ‘死인치’
도둑은 토요일 새벽 3시를 노린다
하노이의 세 가지 의문, 세 가지 오해
‘노란 조끼’는 왜 그 식당을 습격했을까
빌 게이츠의 후회
미쓰비시 엘리베이터에서 떠오른 생각
日 기자가 슬쩍 준 정보
‘로레알 혁신’이 보여준 세 가지 메시지
비대면 수업과 사라진 40분
확진자X의 비밀
한바탕 춤판 뒤 무한경쟁…죽음 부르는 ‘발리우드’ 영화판
대통령은 뉴딜이 좋다고 하셨어
불황 때 뛰는 ‘립스틱 지수’…이번엔 마스크에 갇혔네

5장
심오한 헤드라인(Far-sighted)

한국 대치동과 미국 대치동
비핵화 하는 척 믿는 척
제로페이는 착하지 않다
‘타다’는 짬뽕인가, 라면인가
그런데 배는 왜 12척만 남았을까
추격이냐, 추월이냐, 추락이냐
김정은이 주목하는 세 가지 숫자
누가 홍콩을 두려워하랴
“너는 늙어봤냐, 나는 젊어봤단다”
세상을 다 구하고 싶은 의사 vs 영웅 뒷바라지에 지친 병원
코로나는 돌아온다, 방심과 망각의 틈으로
한 사람에겐 열 가지 취향이 있다
쇼는 계속되어야 한다
‘세한도’의 후예들

맺음말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