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환한 숨

환한 숨

  • 조해진
  • |
  • 문학과지성사
  • |
  • 2021-03-09 출간
  • |
  • 316페이지
  • |
  • 120 X 188 mm
  • |
  • ISBN 9788932038230
판매가

14,000원

즉시할인가

12,6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3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2,6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장편소설 『단순한 진심』으로 대산문학상 수상한 이후 첫 책으로 총 9편의 단편소설이 수록되었다. 소설집은 크게 두 가지 주제로 나눌 수 있다. 먼저 오랜 인연과의 결별이나(「흩어지는 구름」), 죽은 친구의 집을 유산으로 받아서 사는 여성의 이야기(「환한 나무 꼭대기」) 등을 다루면서 조해진 특유의 내면에서 폭발하는 서정성을 살려낸 작품들이 있다. 두 번째는 해직 기자들의 자리를 차지하게 된 수습기자의 내적 갈등(「경계선 사이로」), 파견 나간 공장에서 사망한 고등학생을 중심으로 촉발된 이야기(「하나의 숨」), 수은 중독으로 사망한 M의 이야기를 다큐멘터리로 제작하려는 ‘나’(「파종하는 밤」) 등 사회적 이슈 속에서 개인이 겪는 고뇌를 담아낸 소설들이 있다. 조해진은 섣불리 인물들 간의 갈등을 봉합하려는 시도는 하지 않고, 다만 그때그때 인물들이 겪은 감정선들을 천천히 풀어내면서 그들이 서로를 이해하기도 하고, 때론 파국이라고 불릴 만큼 갈등을 폭발시키기도 하면서 마치 서로의 ‘숨’이 섞이듯이 서로의 삶에 스며드는 과정을 그려낸다. 그의 소설 속에선 모든 인물이 착하지만은 않기에 서로에게 상처를 내는 경우도 다반사지만 그럼에도 소설 속 인물들은 선한 의지를 바탕으로 삶의 방향을 찾아가는 데에 이른다. 그들이 내뱉는 하나하나의 숨은 그러한 선함을 바탕으로 하고 있으며 작가는 그 숨들이 차곡히 쌓여 결국 ‘환환 숨’으로 이를 수 있도록 이야기를 이끌어간다. 

목차

환한 나무 꼭대기

흩어지는 구름

경계선 사이로

하나의 숨

파종하는 밤

눈 속의 사람

높고 느린 용서

숨결보다 뜨거운

문래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