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하피스, 잔혹한 소녀들

하피스, 잔혹한 소녀들

  • 에이버리비숍
  • |
  • 하빌리스
  • |
  • 2021-08-23 출간
  • |
  • 520페이지
  • |
  • 140 X 210 mm
  • |
  • ISBN 9791136281890
판매가

16,800원

즉시할인가

15,12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84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1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 한 소녀를 파멸시킨 학교 폭력 가해자들이 14년 후 의문의 자살 사건으로 하나씩 죽어나가는데……

“한번 하피스는 영원한 하피스.”

에밀리 베넷은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마음의 상처를 입은 청소년들을 도와주는 상담 치료사다. 그녀는 성인이 된 지금까지 자신의 발목을 붙잡고 있는 과거의 망령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때는 중학교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에밀리는 이른바 금수저라는 특혜를 등에 업고 비행을 일삼던 여섯 명의 여중생이 결성한 ‘하피스’의 멤버였다. 하피스 패거리는 전학 온 지 얼마 되지 않은 그레이스 파머를 타깃으로 삼고 괴롭히며 결코 넘어서는 안 될 선까지 넘어버린다. 그리고 자신들이 한 짓을 누구에게도 발설하지 말자는 피의 맹세를 한다. 14년이 흘러 에밀리는 하피스 멤버들의 연이은 자살 소식을 듣게 되고, 일련의 사건에서 어딘가 석연치 않은 구석을 발견한다. 게다가 그녀 또한 정신이 어떻게 되어버린 건지 자꾸만 그레이스의 환영이 보인다.
과연 에밀리의 추리대로 그레이스가 복수를 위해 돌아온 걸까? 혹시 에밀리의 죄책감이 스스로를 파괴하고 있는 건 아닐까?

| 못됐다는 말로는 턱없이 모자란 10대 소녀들의 잔혹한 비밀과 복수극!

“이건 신고식 같은 거야.”

이 책은 미성년자, 여학생, 있는 집 자식이라는 감투를 쓴 아이들이 어른들은 보지 못하는 자신들만의 세계에서 어떤 식으로 권력을 행사하고, 힘없는 사람을 어디까지 망가뜨릴 수 있는지 치밀한 심리 묘사를 통해 드러내고 있다. 특히 에밀리가 영문학 시간에 배운 《파리 대왕》에 대해 언급하는 부분은 눈여겨볼 만하다. 《파리 대왕》은 무인도에 고립되어 어른들의 통제에서 벗어난 소년들이 권력을 형성하면서 경험하는 폭력과 광기를 보여주는 세계적인 고전으로, 이 책의 소녀들이 저지르는 지독한 악행을 비판적으로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준다. 《하피스, 잔혹한 소녀들》은 인간이 어디까지 악해질 수 있는지, 당한 만큼 돌려주는 것이 어떤 의미가 있는지와 같은 근본적인 질문을 던짐으로써 책을 덮은 후에도 많은 생각 거리와 깊은 여운을 남긴다.

|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닌 식스 센스급 반전 스릴러!

“넌 게임을 하고 싶어 했잖아.”

이 책은 과거의 업보로부터 비롯된 현재의 사건을 추적해가는 심리 스릴러 소설로, 현대 사회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익숙한 SNS를 이야기의 실마리를 풀어나가는 매개체로 삼음으로써 신박한 재미를 유발하고 있다. 무엇보다 흥미로운 점은 사건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점이 존재한다는 것이다. 이 책은 전체적으로 학교 폭력 가해자라는 죄책감으로부터 도망치고자 안간힘을 쓰는, 예민하고 취약하고 불안한 내면을 가진 주인공을 내세움으로써 서스펜스를 최대한 끌어올리고 있다. 그러면서 동시에 등장인물들에게 벌어진 사건의 전말을 파악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시점을 부여함으로써 주인공의 시선만으로는 풀리지 않았던 미스터리들을 이해하고, 사건들이 생각보다 더 잔인하고 치밀하게 얽히고설켜 있음을 깨닫게 해준다.


목차


1부 유령
2부 베스퍼
3부 막대기와 돌멩이
4부 해방

감사의 말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