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어려도 지구는 우리가 구할 거야

어려도 지구는 우리가 구할 거야

  • 롤커비
  • |
  • 책읽는곰
  • |
  • 2022-01-27 출간
  • |
  • 40페이지
  • |
  • 240 X 280 mm
  • |
  • ISBN 9791158363062
판매가

13,000원

즉시할인가

11,7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1,7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우리는 지구를 구할 거야!”
무뎌진 마음을 깨우는 명랑한 외침
앎을 삶으로 옮긴 어린이 활동가들의 이야기

태평양 한가운데를 둥둥 떠다니는 플라스틱 쓰레기 섬, 불타 사라지는 아마존 열대 우림, 낚싯줄에 감겨 고통받는 새와 하얗게 변한 채 죽어 가는 산호초… 지구의 위기를 알리는 장면들이 끊임없이 미디어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지만, 어느새 우리는 그 장면들에 너무 익숙해져 버린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동식물뿐 아니라 인류의 삶을 위협하는 이 문제를 자신의 일상으로 가져오는 이들도 많지 않습니다. 나 혼자 해결하기에는 너무 거대한 문제일뿐더러, 일상의 여러 불편을 감수해야 하니까요.
이렇게 무뎌진 마음을 깨우는 목소리가 있습니다. “어려도 지구는 우리가 구할 거야!”라며 두 팔 걷고 나선 어린이들입니다. 어른들조차 외면하고 싶어 하는 지구의 위기를 정면으로 마주하는 곧은 마음과 아는 바를 곧바로 행동으로 옮기는 실행력을 가진 친구들이지요. 이 어린이 활동가들은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 자신의 힘으로 세상을 바꾸고 있습니다.
케냐에 사는 유니타는 꽃가루받이가 중요하다는 사실을 알고 난 뒤, 손수 벌을 위한 정원을 가꾸며 주변에 동참을 권했습니다. 호주에 사는 섈리스는 동네 바닷가에 널린 쓰레기를 조사하고 가장 문제가 되는 낚싯줄 수거함을 만들라고 시에 요구했죠. 진실을 외면하지 않고 앎을 삶으로 실천한 이 이야기들은 모두 실제 어린이들의 사례라는 점에서 더 특별하게 다가옵니다. 독자는 또래의 경험담을 통해 어른들만 세상을 바꿀 수 있는 게 아니라는 사실과 어른이 될 때까지 기다릴 필요가 없다는 사실을 자연히 알게 됩니다. 더 나아가 나에게 세상을 바꿀 힘과 권리가 있다는 소중한 사실을 깨닫게 되겠지요.

푸드 마일, 생태계 다양성, 꽃가루받이…
생태 지식을 익히고, 비판적 사고도 길러요

이 책은 어린이 활동가들의 활약상뿐 아니라 활동 주제와 연관된 지식을 얻을 수 있도록 구성돼 있습니다. 이를테면 홍수 피해를 줄이려고 맹그로브 나무를 심은 아델린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활동이 자연재해의 주요 원인이라는 사실을 알 수 있지요. 그 과정에서 ‘생태계 다양성’이 무엇인지도 자연스레 배우게 됩니다. 또한 직접 텃밭을 가꾸어 먹거리를 해결한 뱅상의 이야기를 통해 ‘푸드 마일’이 무엇인지, 먼 곳에서 농산물을 운반하면 지구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도 깨닫게 됩니다. 어린이 활동가들의 경험을 듣는 데 그치는 것이 아니라, 환경 문제 전반에 대한 기초적인 지식을 자연스럽게 습득할 수 있는 것이지요. 나아가 나는 어떤 선택을 하면서 어떻게 살아갈 것인지에 대한 인문학적 고민도 얻어 갈 수 있습니다.
이 책에서 소개하는 어린이들의 활동은 거창하거나 어려운 것이 아닙니다. 일회용 랩 대신 밀랍 랩을 쓰는 것처럼 누구라도 조금만 마음을 내면 할 수 있는 일들이지요. 그래서 책을 한 장 한 장 넘겨 가다 보면 ‘나도 한번 해 볼까?’ 하는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그런 어린이들을 위해 책의 말미에 지구를 위한 일상 속 실천법과 심화 정보를 얻을 수 있는 다양한 창구를 소개해 두었습니다. 어린이들이 책에서 얻은 지식을 행동으로 옮길 수 있도록 말이지요. 아울러 책의 마지막 페이지에는 이 책의 열세 번째 주인공이 된 자신의 모습을 기록하는 란도 마련해 두었습니다.

나는 지구를, 우리를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지구만큼 큰 꿈을 꾸는 어린이를 격려하는 이야기

경험만큼 설득력이 강한 것도 없습니다. ‘지구를 지키자’, ‘숲을 가꾸자’, ‘동식물을 보호하자’는 구호보다 그것을 삶으로 실천한 경험담은 어린이들에게 큰 울림을 줄 수밖에 없지요. 더구나 그 경험담이 나와 같은 어린이의 것이라면 더더욱 그럴 것입니다. 어린이에게 필요한 것은 “그런 건 어른이 되면 해”라는 말보다 “그럼 한번 해 볼래?”라는 격려의 말일지 모릅니다. 이 책에 실린 열두 가지 이야기는 어린이에게 너도 열세 번째 이야기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는 용기와 믿음을 불어넣어 줄 것입니다. 이 마음이 바탕이 된다면 스스로에게 한계를 두지 않고, 지구만큼 큰 꿈도 꿀 수 있지 않을까요? 그 꿈이 결국에는 우리 모두를, 그리고 지구를 구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추천사를 쓴 영국 학생기후네트워크 대표 애나 테일러의 말대로, 이 책이 어린이들에게 당장 오늘이라도 자신이 원하는 삶을 시작할 수 있다는 사실을, 그리고 그럴 권리와 힘이 자신에게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는 계기가 되어 주기를 바랍니다.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