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그림책으로 배우는 삶과 죽음 (큰글씨책)

그림책으로 배우는 삶과 죽음 (큰글씨책)

  • 임경희
  • |
  • 학교도서관저널
  • |
  • 2022-01-28 출간
  • |
  • 228페이지
  • |
  • 200 X 284 mm
  • |
  • ISBN 9788969151186
판매가

33,000원

즉시할인가

29,7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1,6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29,7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죽음을 이야기하는
17개의 주제, 60여 권의 그림책 깊이 읽기
‘삶’과 ‘사람’과 ‘우리의 세계’를 사랑하게 하는
따뜻하고 다정한 그림책 수업

『그림책으로 배우는 삶과 죽음』은 죽음을 둘러싼 어두운 이미지를 걷어 내고 삶의 반짝이는 측면을 조명한다는 죽음교육의 중요한 맥락과 맞물린다.
1장은 죽음을 인문적 관점에서 성찰하는, ‘죽음 이해’의 기초라 할 수 있다. 생명은 왜 유한한지, 죽음은 그저 모든 것의 끝인 건지, 등 철학적인 질문에 관한 대답이 이어진다. 독자들은 그 문장들 사이에서 저마다 답을 찾고 죽음을 이해하며 사유를 넓힐 수 있다. ‘죽음’이라는 추상적인 개념에 의미를 부여하면 살아 숨 쉬는 오늘은 좀 더 나은 시간으로 만들고 싶어진다.

이 책을 지탱하는 큰 줄기가 ‘죽음’과 ‘삶’이라면 2장과 3장은 각각 죽음에, 삶에 더 초점을 맞춘 내용으로 구성되었다. 2장에서는 인생을 뒤로하게 될 때 우리가 어떤 모습으로 기억되고 싶은지 생각해 볼 수 있다. 사후세계, 영혼 같은 죽음 영역에 관한 흥미로운 상상도 들여다본다. 3장은 삶의 영역에 남아 있는 사람을 위한 이야기이다. 추모 의식인 장례식의 의미, 상실의 아픔에서 삶을 복원하는 법, 가족, 친구, 반려동물을 잃은 이들을 위한 이야기가 사뭇 뭉클하다.

4장은 앞에서 확립한 삶과 죽음의 사유를 사회적인 영역으로 확장하는 이야기이다. 먹이사슬의 정점에 있는 인간으로서 동물의 죽음을 생각하는 이야기, 일터에서 마주하게 되는 비보, 역사 속에서 희생된 이들을 만나게 된다. 삶을 선택하지 않으려 했던 이들을 추모하는 진중한 태도에 관해서도 이야기한다.
부록으로 담은 질문과 답변은 총 세 영역으로 나뉜다. ‘그림책으로 배우는 삶과 죽음’ 수업을 준비하며 염두에 둘 내용, 죽음을 아직 이해하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교사가 어떤 마음으로 다가가야 하는지 구체적인 지침을 얻을 수 있다. 삶과 죽음을 허심탄회하게 얘기하는 일이 익숙하지 않은 세대와 대화하는 법도 조언하고 있다.

저자는 “이 책을 쓰는 과정으로 세상을 사랑한다 말할 수 있지 않을까?” 질문하며 우리를 치유하고 북돋는 이야기를 담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마지막 책장을 덮으면 문득 다짐하게 될지도 모른다. 살아가는 동안 나에게, 타인에게, 나와 연결된 모든 이에게 더 다정하게 다가가야겠다고. 삶이라는 시간을 더 따뜻하게 만들기 위해 타인과 손을 잡는 사람이 되어야겠다고.


목차


ㆍ 여는 글 | 그림책으로 삶과 죽음을 통찰해 보세요
ㆍ 추천사

--- 1장 죽음이란 무엇일까? ---
ㆍ 아이들에게 ‘죽음’을 설명해야 할 때
『내가 함께 있을게』
더 읽어 볼 그림책 | ‘죽음’이 무엇인지 통찰해 보기

ㆍ 영원히 살 수 있다면 행복할까요?
『사과나무 위의 죽음』
더 읽어 볼 그림책 | 삶의 유한성에 관해 생각해 보기

ㆍ ‘끝’ 다음에는 무엇이 올까요?
『바람이 멈출 때』
더 읽어 볼 그림책 | 죽음과 순환의 의미를 담은 책

ㆍ 죽음이 두렵게만 느껴질 때
『나는 죽음이에요』
더 읽어 볼 그림책 | 죽음 앞에 의연한 등장인물 만나기

--- 2장 긴 여행을 준비하는 이들을 위해 ---
ㆍ 무엇을 남기고 갈 것인가요?
『할머니가 남긴 선물』
더 읽어 볼 그림책 | 이별을 앞둔 이들이 준비하는 것

ㆍ 어디에서 죽음을 맞이하고 싶나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더 읽어 볼 그림책 | 임종 장소에 관해 생각해 보기

ㆍ 영혼은 실제로 존재할까요?
『죽음은 돌아가는 것』
더 읽어 볼 그림책 | ‘죽음’의 영역에 있는 존재들

ㆍ 죽음 너머의 세계가 있을까요?
『이게 정말 천국일까?』 『거미줄』
더 읽어 볼 그림책 | 사후세계에 관한 이야기

--- 3장 그래도 삶은 계속된다 ---
ㆍ 장례식의 의미 생각하기
『세상에서 가장 멋진 장례식』
더 읽어 볼 그림책 | 다양한 장례식 풍경 만나기

ㆍ 분노와 슬픔을 넘어 ‘애도’의 단계로
『망가진 정원』
더 읽어 볼 그림책 | ‘퀴블러-로스 모델’을 생각해 보는 이야기

ㆍ 보호자를 잃은 아이들에게
『무릎 딱지』
더 읽어 볼 그림책 | 가족을 떠나보낸 이들을 위로하기

ㆍ 친구를 잃은 아이들에게
『내 친구 네이선』
더 읽어 볼 그림책 | 친구를 떠나 보낸 이들을 위로하기

ㆍ 반려동물을 보내며
『이젠 안녕』
더 읽어 볼 그림책 | 반려동물의 죽음을 추모하기

--- 4장 사회적인 죽음에 대하여 ---
ㆍ 동물의 희생을 기억해야 해요
『돼지 이야기』 『고마워, 죽어 줘서』
더 읽어 볼 그림책 | 인간에 의해 목숨을 잃는 동물들

ㆍ 오늘도 무사히 돌아오기를
『엄마, 달려요』
더 읽어 볼 그림책 | 일터에서 돌아오지 못한 이들을 추모하며

ㆍ 어둠을 밝히는 노란 나비들의 날개짓
『노란 달이 뜰 거야』
더 읽어 볼 그림책 | 역사 속에서 희생된 이들을 추모하며

ㆍ ‘나는 죽고 싶다.’라는 문장을 보았습니다
『여름의 잠수』

--- 부록 ---
ㆍ Q&A
수업을 준비하며|아이들과 죽음에 관해 이야기할 때|가정에서 이 책을 읽는 독자들에게
ㆍ 도서 목록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