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6분전

6분전

  • 시드니셀던
  • |
  • 오늘
  • |
  • 2022-03-25 출간
  • |
  • 496페이지
  • |
  • 140 X 210 mm
  • |
  • ISBN 9788935505661
판매가

15,800원

즉시할인가

14,22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79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4,2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빠져나갈 수 없는 그물에 낚였다!
3억 부 이상 발행된 세계적인 스토리텔러 시드니 셀던의 화제작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치면 안 되는 유일한 책

삶은 즐거운가, 괴로운가. 운명은 그 사람의 분량만큼 움직이는 것인가, 아닌가. 인생은 누구에게나 거창하다. 어떤 물줄기를 통과하고 뛰어내리고 쓰러지고 다시 일어나는 것의 반복이 삶이요, 인생이다. 한번 주어진 삶, 그것은 그다지 만만하지 않다. 그러나 모험할수록 짜릿해지는 롤러코스트 같은 것이기도 하다.
이 책의 주인공 메리 애슐리에게 주어진 인생도 마찬가지였다. 명문대학을 나와 교수직을 훌륭히 해내며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있던 미모의 여성, 하지만 어느 날 의사인 남편을 교통사고로 잃게 되고 그때부터 그녀도 다른 사람과 똑같이 삶이라는 수레바퀴 속으로 빨려 들어간다. 하루아침에 주 루마니아 대사가 되어 국제무대로 나서는 메리, 그리고 그녀를 함정에 빠뜨리려는 거대한 손, 테러와 음모, 살인, 그녀를 노리는 적들은 도처에 깔려 있다. 하지만 알고 보면 적은 내 편이었고, 내 편은 적이었다. 선이 악이고, 악이 선일 줄이야.
어디서부터 잘못됐는지 파악하지도 못한 채 인생은 그렇게 마구 흘러간다. 그리고 반전에 반전, 끝없는 시행착오가 우리를 기다린다. 눈에 보이는 적은 적이 아닐 수도 있다는 것, 우리의 적은 가장 가까이에 있는 사람, 평생 내 편일 수도 있다. 하지만 아무도 그것을 눈치 채지 못한다. 인생은 그렇게 단순하지 않다는 것, 그렇게 뒤죽박죽이지만 달콤한 시간도 보너스처럼 주어진다. 누구에게나 말이다. 그러니 인생을 쓰디쓴 것이라고만 하지 말라. 그것은 나 자신이 그렇게 생각하는 것일 뿐.
자국의 이익을 위해 국가 간에 보이지 않게 줄다리기를 계속하는 동안 개인들은 희생되고, 치밀한 계략과 살인청부, 불안 속에서 숨 막힐 듯한 사건들은 연속적으로 일어난다. 보이지 않는 검은 그림자들은 끊임없이 누군가의 목숨을 노리고, 그 그림자에 밟히지 않으며 살아가기엔 너무 힘든 법, 이쯤 되면 어떻게 하면 적에게 덜 미움을 받고, 내 편에게 더 사랑을 받을 수 있는지, 차라리 그런 여유를 갖는 것이 삶에 대한 예의일 수도 있다.
제발 이 답답하고 거북하고 충격적인 스토리에 너무 빠져들지 말기를, 메리 애슐리의 삶이 그랬다면 우리 인생은 더 복잡할 수 있지만, 뒤집어보면 오히려 단순한 것일 수도 있다. 그러니 삶에게 속지 않으려면 주어진 오늘을 즐겁게 살라! 이것이 저자인 시드니 셀던이 하고 싶은 말이 아닐까. 통쾌한 반전이 나올 때까지 숨죽이며 즐겨라, 인생을!

수준 높은 독자를 위한 추리, 액션, 서스펜스, 로맨스, 포괄적 엔터테인먼트!
흥미롭다! 단숨에 읽어 내려가게 만든다. -United Press International
빠져나갈 수 없는 그물에 낚였다...나는 쉬지도 않고 페이지들을 넘겼다. 너무 재미있다! -St. Louis Post Dispatch
국제적인 음모, 살인과 로맨스가 흥미진진하게 결합된 재미있는 소설! 액션을 원한다면 당장 읽어라! -Washington Post Book World
빠른 속도의 스릴러물, 액션이 점차 확대되어 열광적인 마지막 장면으로 이어진다. -Publishers Weekly
셀던의 매력적이고 현실적인 여주인공에게 찬사를 보낼 것이다. 큰 반전이 있는 긴장감 넘치는 결말에서. -Kirkus Reviews
정교한 속임수와 깜짝 놀랄 폭로! 셀던은 전성기의 무하마드 알리처럼 나비처럼 날아 벌처럼 쏜다. 극적이고 절정 이후에도 독자들을 계속 놀라게 한다. 에필로그는 마지막 충격을 전달한다. 정말 기이한 사람이다. -Nashville Banner
마지막 몇 단락에 긴장감을 조성하며 토요일 오후 시리즈 영화처럼 손에 땀을 쥐게 한다. -Kansas City Star
셀던은 빠르게 전개되는 이야기를 들려주며 끝까지 독자들의 관심을 붙잡아둔다. -Chattanooga Times
여기에 미스터리와 로맨스가 있다. 이미 연애소설로 주목을 받은 셀던이 음모와 서스펜스에도 능숙하다는 걸 입증해 보인다. 명랑한 여주인공이자 놀라운 악당인 메리도 장점 중 하나다. 또한 추리가 끝까지 이어지게 만드는 깜짝 놀랄 요소들이 넘친다. -Sunday Oklahoman
셀던은 그의 베스트셀러들의 전통 속에서 여전히 독자들이 관심 가질 만한 인물들과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재주가 있다. 흥분의 폭풍! 식지 않는 열기와 스토리텔링! 긴장감! -Detroit Free Press


목차


이 책을 읽기 전에...
프롤로그

제1부
대통령 취임하다
검은 그림자
메리 엘리자베스 애슐리
뒷조사
은밀한 만남
살인 청부업자의 애인
뜻밖의 제안
죽음의 천사
의문의 교통사고
간절한 설득
독살된 영웅
결단

제2부
위험의 시작
〈워싱턴 포스트〉 표지모델
혼란 속에서
파티장에서 생긴 일
주 루마니아 미 대사가 되다

제3부
갈등과 불화
의문점들
이상한 나라
갇혀 있는 사람들
납치 미수
붉은색 페인트 글씨
미인계
독극물
루이도 죽다
불길한 일들
위장술
드러나는 음모
6분 전
거짓말, 그리고 진실
에필로그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