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과학과 신앙 사이

과학과 신앙 사이

  • 김도현
  • |
  • 생활성서사
  • |
  • 2022-05-31 출간
  • |
  • 168페이지
  • |
  • 규격外
  • |
  • ISBN 9788984816152
판매가

13,000원

즉시할인가

11,7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130원 적립(1%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1,7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국내 유일의 이론 물리학자 사제가
‘과알못’ 위해 쓴 우리나라 가톨릭 첫 번째 책
『과학과 신앙 사이』는 오늘날 많은 이들의 선망의 대상인 카이스트에서 학사, 석사, 박사 학위를 받은 유망한 이론 물리학자가 예수회 사제가 돼 사람들에게 궁금증을 한껏 불러일으켰던 김도현 신부가 과학과 신앙의 대화를 꿈꾸며 이른바 ‘과알못(과학을 알지 못하는 사람)’을 위해 가장 쉽게 쓴, 우리나라 가톨릭 교회 최초의 책이다.
하느님의 존재를 부정하는 과학만능주의는 특히 ’우주론’과 ‘진화론’을 내세우며, 신앙을 미신으로 치부하다 못해 없어져야 할 것, 쳐부수어야만 할 것으로 맹렬히 공격한다. 그로 인해 이 시대 신앙인은 심리적으로 과학과 신앙 사이에서 택일을 강요받는 느낌을 갖기 쉽다. 이 책은 과학만능주의가 주장하는 내용을 가장 알기 쉽게 설명하면서, 동시에 그 주장의 한계를 명쾌하게 지적하고, 현대의 과학 시대에도 여전히 신앙이 필요함을 역설한다. 아울러 우주론과 진화론에 대한 프란치스코 교황 및 최근 교황들의 연설문이나 담화문 등을 통해 가톨릭 교회의 공식 입장도 명쾌하게 밝힌다.

이 책에 대한 서울대교구장
정순택 대주교의 찬사와 추천
정순택 대주교는 ‘추천사’에서 과학만능주의의 직간접적인 영향으로 인해 신앙인의 삶이 현실에서 점점 괴리되어 가는데도 속수무책으로 보이는 우리 교회의 현실에서 용기 있게 과학과의 대화에 나선 저자를 치하한다.

“이런 안타까운 상황에서 분연히 일어선 한 사제가 있습니다. 바로 이 책 『과학과 신앙 사이』의 저자이자 뛰어난 물리학자이면서 예수회원인 김도현 신부님입니다. 김도현 신 부님은 현재 전 세계의 자연 과학자들의 대다수가 역사상 가장 강력한 무신론인 ‘과학만능주의’ 신봉자들이라는 것과 그들의 엄청난 영향력과 폐해에 대해서 참으로 안타깝게 여기십니다. - 정순택 대주교 추천사, 7-8쪽.

아울러 성직자, 수도자, 신학생, 교리 교사와 교회 지도층에 있는 이들, 그리고 부모, 조부모, 대부모에게 이 책을 기꺼이 추천한다. 이들은 자신들에게 맡겨진 청소년 또는 청년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위치에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특히 성직자, 수도자, 신학생, 교리 교사와 교회 지도층에 있는 이들이 반가워할 책입니다. 사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과학만능주의자의 논리에 아무런 저항도 하지 못한 채 쉽게 무너지고 맙니다. 오늘날 그런 사고를 가진 이들, 특히 그런 사고를 지닌 많은 젊은이들을 하느님께로 인도하기 위해 무엇보다 먼저 알아 두어야 할 내용이 이 책에 담겨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부모, 조부모, 대부모에게도 이 책은 기쁜 소식이 될 것입니다. 이 책은 과학만능주의자들의 주장에 현혹되지 않을 수 있는 영적 갑옷이자 무기가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스스로도 읽고 이해하여 영적 무장을 함과 동시에, 사랑하는 자녀, 손자녀, 대자녀들에게도 이 책을 선물하면 좋겠습니다. - 정순택 대주교 추천사, 9-10쪽.

대화 주제를 제시한 사목적 배려
‘홀로 혹은 함께 생각하기’
『과학과 신앙 사이』는 총 4장으로 구성돼 있는데, 각 장이 끝나는 지점에 ‘홀로 혹은 함께 생각하기’를 두었다. 이로 인해 독자는 홀로 묵상하고 자신이 이해한 바를 정리하거나, 그룹과 함께 읽은 후 각자의 생각이나 의문을 정리한 후 서로 나눌 수 있다. 이 대화 주제는 무엇보다 본당에서 성직자·수도자 혹은 교리 교사 등이 청년(혹은 청소년)들과 함께 이 책을 읽고 대화를 나누게 하기 위함이다. 그리고 각 가정이나 가톨릭계 학교에서도 부모와 자녀, 혹은 종교 담당 교사와 학생이 이 책을 함께 읽고, 오늘날 과학 시대의 신앙에 대한 대화를 하기 위함이다. 물론 성인 교우들이 이러한 독서 후 작업을 하는 것도 바람직해 보인다. 오늘날 우리 신앙인의 의식 혹은 무의식을 과학만능주의가 지배하고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함께 대화하며 공감을 할 때 좀 더 힘 있는 신앙생활을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래서 『과학과 신앙 사이』는 말 그대로 ‘과학과 신앙 사이’에서 방황하는 신앙인들이 제자리를 잡을 수 있는 견고한 토대가 되어 줄 것이다.

과학만능주의의
내용과 한계
과학에 대한 기대와 합리적 이용과 달리, 과학만능주의는 ‘과학만이 이 세상의 모든 것들을 다 설명해 줄 수 있다는 신념’으로, 종교의 교의와 주장을 허구와 망상으로 치부한다. 김도현 신부는 이 책, 『과학과 신앙 사이』에서 우선 과학만능주의에 대해 소개하면서 대표적인 과학만능주의자로 리처드 도킨스와 스티븐 호킹의 예를 들어, 그들의 발언과 과학만능주의의 의미에 대해, 그리고 ‘과학의 한계’에 대해 이야기를 시작한다.
‘모든 것의 모든 것이 될 수 있는 과학’이라는 과학만능주의자들의 주장에 ‘과학의 한계’로 응수하는 저자의 글이야말로 과학적 사고의 진수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과학만능주의가 과학이 가치와 진리를 획득하기 위한 방법인 보편성과 재현성의 측면에서 이미 한계가 있음을 말함으로써 그들이 공고하다고 믿었던 논리에 균열을 일으키는 것이다.

“물리학은 이 세상의 대단히 많은 자연 현상을 잘 설명해 주는 학문이지만, 그러한 현상들이 이 자연에 ‘왜 존재하는지, 왜 그러해야만 하는지, 그 존재의 목적이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설명해 주지 못하는 근본적인 한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물리학을 포함한 과학은 다만 ‘그러한 경험적 현상들을 최대한 간단한 개념과 이론과 모델을 통해 기술describe하는 법’을 우리에게 알려 주는 학문이지 그 현상들이 왜 일어나야만 하는지, 왜 존재해야만 하는지를 설명해 주는 학문은 아닌 것입니다.” - 제1장 2. 과학의 한계, 55쪽.

이를 통해 저자는 과학만능주의자들이 과학으로 모든 것을 설명할 수 있다는 ‘믿음’이야말로 그들 스스로도 제대로 설명할 수 없는 내적 확신, 즉 또 하나의 신앙이라고 진단한다.

과학과 신앙의
멋진 대화를 위하여
과학만능주의가 종교와 신앙을 폄훼하기 위해 신의 존재를 부정하는 증거로 제시하는 것들 중에는 대표적으로 우주론과 진화론이 있다. 그러나 이 우주론과 진화론도 과학에 있어 가장 중요한 실제적 증명이 불가능하다는 치명적인 결함이 있다. 우주론의 유신론적 해석에 반대하는 이들은 이른바 ‘다중 우주론’을 내세워 이 세상이 신의 유일한 창조물이라는 주장을 반박한다. 또한 진화론도 진화의 기원에 관한 과학적 결과를 도출해 내지 못하는 상황이다.
숫자와 물리가 인간의 삶과 무관하지는 않을 것이다. 진화의 흔적도 인간의 신체 어딘가에 분명 남아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인간은 물리와 진화만으로 가늠될 수 있는 존재가 아니다. 조금 더 생각해 보면, 우리에게는 불확실한 세상을 살아갈 수 있는 과학과 신앙이라는 든든한 ‘두 개의 시선’이 있음을 알 수 있다. 세상을 더 발전시키고 공공의 이익을 위할 수 있도록 현대 과학의 힘을 적절히 사용하되, 그것들을 세상에 허락하신 하느님을 찾을 수 있는 겸손함이 바로 그것이다.

“과학science과 신앙faith이 십자가의 두 축과 같이 우리 신앙의 두 축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이렇게 될 때에 우리의 과학은 창조주 하느님 앞에서 겸손해질 수 있게 될 것이고, 우리의 신앙은 과학의 도움을 받아 맹목적인 신앙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 결론, 167쪽.


목차


정순택 대주교 추천사
과학과 신앙의 멋진 대화를 위하여 … 6
머리말
작게나마 신앙에 도움이 되기를 … 11

제1부 과학만능주의의 내용과 한계
1. 과학 vs 신앙 … 18
2. 과학의 한계 … 47
3. 과학만능주의자들의 주장은 과연 옳은가? … 57

제2부 우주론의 내용과 한계
1. 빅뱅 우주론 … 66
2. 인류 원리와 다중 우주론 … 83

제3부 진화론의 내용과 한계
1. 진화론의 등장 배경 … 102
2. 다윈주의의 등장과 성공 … 110
3. 진화론은 과연 완벽한 이론인가? … 128

제4부 현대의 과학 시대에서도 여전히 신앙은 필요하다!
1. 우주론에 관한 교회의 입장 … 139
2. 진화론에 관한 교회의 입장 … 143
3. 초자연적 기적의 존재 … 152
4. 여전히 신앙은 필요하다! … 158

결론 … 164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