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크리스퍼 드래곤 레시피

크리스퍼 드래곤 레시피

  • 폴뇌플러 ,줄리뇌플러
  • |
  • 책세상
  • |
  • 2022-05-20 출간
  • |
  • 302페이지
  • |
  • 143 X 220 mm
  • |
  • ISBN 9791159318405
판매가

17,800원

즉시할인가

16,02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89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6,0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용이 우리 편을 알아보려면 얼마나 똑똑해야 할까?
원할 때마다 불을 뿜을 수 있으려면 무엇이 필요할까?
머리를 여러 개 만들어서 불 대신 독을 뿜게 할 수는 없을까?
최첨단 유전자 가위 기술이 보여줄 DIY 드래곤!

눈을 감고 ‘용’의 이미지를 상상해보라. 가장 먼저 무엇이 떠오르는가? 하늘을 뒤덮을 정도로 거대한 몸체, 공포를 불러오는 수십 개의 머리, 강풍을 불러오는 광대한 날개, 화려한 불뿜기까지 ‘용’다운 모습에는 다양한 요소가 있다. 판타지에서 이러한 요소들이 ‘당연한’ 것이지만, 이를 상상이 아닌 현실에서 실현하기 위해서는 보다 까다로운 생명공학이 필요하다. 어떻게 무거운 질량에도 하늘을 비행할 수 있게 할 것이며, 어떤 발전기관을 달아서 언제든 불을 내뿜게 해줄 것인가? 그리고 용이 ‘흑화’하지 않게 지능을 달아줘야 하지 않을까?
저자는 동서양권의 다양한 용의 모습을 살펴보면서 실제 용의 이미지를 구체적으로 설계한다. 그런 다음 백악기 공룡인 케찰코아틀루스에서는 용의 날개를, 코모도왕도마뱀에서는 성체가 된 용의 크기와 다리의 갯수 등 다양한 형태를 상상해본다. 그런가 하면 언제든지 불을 내뿜기 위해 조류에 있는 모래주머니(근위)를 부싯돌로 이용하거나 전기뱀장어의 전기발생세포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자가 발전을 떠올리기도 한다. 여기에 추가로 스피팅코브라과 폭탄먼지벌레에서 감명을 받아 용의 기능을 강화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한다. 여기에 종일 비행하고 불도 마음껏 뿜을 수 있도록 ‘연비’를 고려한 용의 식단까지도 빼먹지 않았다.
나아가 동식물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저자는 뇌과학까지 동원한다. 우리 편을 구분할 수 있되 너무 똑똑해서 자아를 갖고 도망치지는 않을 정도로, ‘적당히’ 똑똑한 용을 만들기 위해 Myc 유전자군을 조작하며, 비상 상황에 대비할 수 있도록 용의 전원을 끌 수 있는 ‘온-오프’ 스위치까지 고려한다. 그리고 용뿐만 아니라 인어와 유니콘까지도 비슷한 방식으로 설계해낸다. 역사, 생물학, 화학, 유전공학, 인공뇌과학까지 다양한 학문을 아우른 저자는 실제로 용을 만들 수 있는 비밀스러운 ‘레시피’를 알기 쉽고 유쾌하게 공개한다. 여러 미디어에서 용을 접하고 실제 모습을 상상해보고 즐거워했던 ‘용덕후’들에게 이 책은 귀중한 선물이 될 것이다.

크리스퍼 유전자 기술의 명암,
진짜 용을 만드는 건 상상이지만
생명윤리 문제는 현실이다!

하지만 용을 만드는 것보다도 중요한 것이 있지 않을까? 용의 디자인을 거쳐 본격적인 ‘제작’ 단계에 접어들면서, 저자는 용뿐만 아니라 복제를 둘러싼 생명윤리를 언급한다. 실제로 용을 만들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위기 상황을 나열하면서 저자는 정말 우리에게 용이 ‘필요’한지, 용의 ‘필요’를 우리가 충족시켜줄 수는 있는지 자문한다. 용 만들기 프로젝트에 사용될 코모도왕도마뱀의 멸종 위기에 우리 인간이 어떤 책임을 질 수 있을지도 함께 말이다. 이러한 ‘현실적인’ 질문은 이전까지 용을 만드는 과정을 유쾌하게만 읽은 독자의 정곡을 찌른다. 이 책은 우리에게 용을 만드는 것보다 성숙한 생명윤리가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우리의 생명윤리 의식은 과학기술의 발전 속도를 추격해야 한다. 과학기술은 상상 속의 존재인 용을 이론으로 설계해볼 수 있을 만큼 빠르게 발전했다. 특히 크리스퍼 유전자 편집 기술은 부작용 없이 암세포를 죽이는 방향까지 발전하면서, 우리의 삶을 보다 윤택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러한 점이 항상 긍정적인 모습만 있는 것은 아니다. 2019년 중국의 과학자 허젠쿠이는 크리스퍼 유전자 편집 기술을 이용해 ‘유전자 편집 아기’를 만들었으나, 이는 법적으로나 윤리적으로나 용인되지 않으면서 처벌을 받았다. 2022년 3월에는 정자 없이 난자만으로 생쥐가 태어났고, 이러한 유전공학의 획기적 성과는 한편으로 인류를 비롯한 생명에도 언제든 조작이 가능하다는 불편한 진실을 보여준다. 아직 용이 실제로 등장하지는 않았지만 가까운 미래에 실제 용, 혹은 용과 크게 다르지 않은 과학의 결과물이 등장할 수 있다. 하지만 우리가 ‘그것이 옳은가’ 하는 질문을 던지지 않는다면, 용은 유쾌한 상상의 발현이 아닌 멈출 수 없는 재앙으로 다가올 것이다.


목차


들어가는 말

1장 누구나 한 번쯤은 애완‘용’을 꿈꾼다
2장 빛...은 됐고 날개나 있으라
3장 불타오르네! 우리집이…?
4장 내 머릿속은 용의 뇌뿐이야
5장 레벨업! 머리부터 꼬리까지!
6장 섹스, 드래곤, 그리고 크리스퍼
7장 용은 됐으니 다른 것도 만들어볼까
8장 최·첨·단 드래곤 레시피의 윤리적 문제들

용어 사전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