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미사에 초대합니다

미사에 초대합니다

  • 도미닉그라시 ,조파프로키
  • |
  • 가톨릭출판사
  • |
  • 2022-08-01 출간
  • |
  • 272페이지
  • |
  • 140 X 205 mm
  • |
  • ISBN 9788932118291
판매가

17,000원

즉시할인가

15,3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8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3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아직도 미사가 낯설고 어렵게 느껴지시나요?
아는 만큼 더 깊이 다가오는 미사의 은총을 느끼다!

가톨릭 신앙의 핵심은 미사이다. 미사는 하느님을 가장 가깝고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하지만 많은 이들은 미사에 참례할 때마다 여전히 낯설고 동떨어진 느낌을 받는다고 고백한다. 그러다 보니 미사에서 기쁨을 얻기는커녕 무미건조하고 습관적으로 참여하게 된다. 그렇다면 우리는 한 시간 남짓의 미사 안에서 무엇을 느낄 수 있으며, 미사를 통하여 그리스도인으로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 걸까?
가톨릭 교회는 코로나-19로 전례 없는 위기를 맞게 되었다. 미사 참례율도 절반으로 줄어들었으며 신앙생활 또한 크게 위축되었다. 이에 신자들에게 미사의 중요성을 상기시키고, 신앙의 기쁨을 찾을 수 있도록 2013년에 출간되었던 《미.사.일: 미사 참례하는 사람들의 일상 살기》를 《미사에 초대합니다》로 새롭게 출간하였다. 이번 개정판에서는 2018년에 개정된 새 ‘미사 통상문’을 반영하였다. 또한 책의 내용과 의미를 가장 잘 설명해 줄 수 있는 제목으로 새롭게 단장하였으며, 산뜻한 디자인으로 시각적인 즐거움도 더했다.
《미사에 초대합니다》는 미사의 구조나 전례를 설명하는 해설서의 틀에서 벗어나, 미사에서 얻은 가르침을 삶에서 어떻게 실천할지를 다룬다. 미사 전례를 하나씩 살펴보며 전례 의식 하나하나가 우리 일상과 연결되어 있음을 알려 주고, 미사와 삶이 하나 될 때 참된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갈 수 있다고 말한다.

“이것이 그리스도인의 신앙입니다.”
미사 안에서 하느님 사랑을 깨닫고 세상으로 파견되다

이 책은 미사의 시작 예식이 아닌 마침 예식부터 이야기를 시작한다. 바로 미사의 핵심이 파견에 있기 때문이다. 사제는 미사의 마지막 부분에서 “미사가 끝났으니 가서 복음을 전합시다.”라고 말한다. 이는 미사에서 얻은 은총을 삶 속에서 실천해야 함을 뜻한다. 그래서 무미건조하게 미사를 드렸던 우리에게 하느님을 사랑하고 섬기기 위해 평화로이 파견된 임무를 실행할 준비를 하라고 일깨운다. 그래서 이 책은 마침 예식부터 시작하여, 마침 예식으로 마무리한다. 미사 전례를 순서에 따라 살펴보면서도 여기서 그치지 않고, 미사의 가르침을 삶에서 어떻게 적용해 나갈지 주목한다. 그리고 이를 저자들이 개인적인 일화와 일상에서 겪은 깨달음을 바탕으로 미사 전례를 설명하는 방식으로 구성했다. ‘미사’라는 주제를 딱딱한 교리서처럼 설명하지 않고, 마치 한 편의 에세이를 읽듯 흥미롭게 풀어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또한 각 장의 마지막 부분마다 미사 전례의 핵심을 바탕으로 미사의 가르침을 삶에서 어떻게 실천해야 하는가에 관한 내용을 정리하여 실었다. 그리고 더 깊은 묵상을 끌어내는 성경 구절과 기도문 등도 실었다. 이렇듯 단순히 미사 전례나 구성 요소를 설명하는 차원을 넘어서서 미사의 참된 의미를 삶에서 되새기며 신앙인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해 주기에, 이제 막 세례를 받고 신앙생활에 입문하는 이들에게는 미사의 참된 의미와 중요성을 깨닫도록 인도한다. 또한 이미 세례를 받았지만, 습관적으로 미사를 드리는 신앙인들도 실천하는 신앙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해 준다.

“나를 기억하여 이를 행하여라.”
한 시간의 미사는 우리 삶을 바꿀 수 있다

한 시간 남짓의 짧은 미사가 우리 삶을 바꿀 수 있을까? 많은 이들이 이 질문에 “예!”라고 대답하면서도, 실은 그렇지 못한 모습으로 사는 게 일반적이다. 그러나 우리는 미사에 참례하여 하느님 현존을 세상에 드러내기 위해 변화된다. 미사의 각 전례는 나를 부르신 하느님께 마음을 열라고 초대한다. 그러기에 우리는 미사 전례의 의미를 마음에 새기는 것뿐만 아니라, 이 가르침을 직접 실천해야 한다. 또한 나 자신이 세상에 복음을 실천하는 사도로서 파견되었음을 깨달아야 한다.
이처럼 이 책은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는 우리의 정체성을 다시금 깨닫게 해 주고, 참된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한다. 혹시 지금 미사에 참례할 때마다 습관적으로 기도문만을 외우고 있지는 않은가? 그렇다면 가톨릭 신앙의 원천인 미사를 내 삶에서 실천하며 ‘가서 복음을 전합시다!’라는 주님의 말씀을 따르는 신앙인이 되어 보면 어떨까. 그러면 의무감과 부담으로 느껴졌던 미사가 어느덧 내 삶과 신앙을 새롭게 할 원동력이 되고, 다른 이들에게도 주님 사랑을 나눌 힘을 얻게 되리라 믿는다.

미사는 “너희는 나를 기억하여 이를 행하여라.” 라는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 신앙을 실천하도록 “평화로이 가서 주님을 사랑하고 섬기십시오.” 라는 하느님의 강복을 받은 뒤 파견되는 특전의 장이다.
- 본문 중에서


목차


옮긴이의 글 · 미사로 신앙과 생활이 하나 되는 삶 5
머리말 · 내 삶 속으로 들어온 미사 10

01 복음을 전하러 세상 밖으로 - 마침 예식 Ⅰ 25
02 지금 여기,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 되어 - 시작 예식 41
03 하느님의 자비로 새로워지는 우리 - 참회 55
04 말씀으로 함께하시는 하느님 - 성경 독서 71
05 신앙의 눈으로 삶을 바라보기 - 강론 85
06 저의 주님, 저의 하느님! - 신앙 고백 99
07 세상 모든 것을 위한 기도 - 보편 지향 기도 115
08 모든 이를 위해, 모든 것을 내어 주기 - 예물 준비 127
09 나를 기억하여 이를 행하여라 - 감사 기도 145
10 모든 것은 하느님 뜻 안에서 - 주님의 기도 169
11 나에게서 시작되는 평화 - 평화 예식 191
12 생명의 빵으로 오시는 주님 - 영성체 예식 203
13 하느님 사랑을 품고 세상에 파견되다 - 마침 예식 Ⅱ 221
14 미사를 일상 안으로 - 우리는 혼자가 아니다 257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