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당신과 이렇게 살고 싶어요

당신과 이렇게 살고 싶어요

  • 긴숨
  • |
  • 서랍의날씨
  • |
  • 2021-06-23 출간
  • |
  • 192페이지
  • |
  • 145 X 185 mm
  • |
  • ISBN 9791161691657
판매가

14,500원

즉시할인가

13,05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53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3,05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
MZ세대,
힙한 할머니, 할아버지에게 열광하다!

75세에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받은 영화배우 윤여정, 69세 패션 유튜버 밀라논나, 유튜브 CEO에 이어 구글 CEO까지 만난 72세 ‘스타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 인스타 팔로워만 40만 명인 77세 이찬재 할아버지, 팔로워 5만 명 꽃할배 노신사 여용기 할아버지,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 출연한 플랭크맨 86세 김영달 할아버지까지. 노년의 삶을 한계 짓지 않고 자신만의 삶을 만들어나가는 힙한 할머니 할아버지 들이 뜨고 있다. 해외에서도 ‘그래니 시크(granny chic·세련된 할머니)’ ‘그랜드밀레니얼(grandmillennial)’이라는 용어가 유행할 정도로 색다른 젊은 노년의 삶이 주목받으면서, 특히 MZ세대들이 이들의 말과 가치관과 패션에 열광하고 있다. 이런 현상은 아마도 나이만 많은 어른이 아니라, 끊임없이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진짜 어른의 삶이 진심으로, 또 매력적으로 보여서가 아닐까? 그 어느 세대보다 미래가 불안한 그들에게, 힙하고 멋진 노년, 그럼에도 꽤 괜찮은 노년을 살 수 있다는 무언의 희망을 던져주기 때문은 아닐까.

●○
MZ세대 일러스트 작가, 긴숨.
설레고 기다려지는 색다른 노년 일상을 그리다!

여기 화려하고 특별한 노년은 아니지만, 그 무언의 희망에 힘을 보태는 멋진 할머니 할아버지 부부가 있다. 바로 단발머리를 한 ‘구사나’ 할머니와 벙거지 모자를 쓰고 에코백을 메는 ‘최종춘’ 할아버지가 그들이다. 이 귀여운 노부부는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고, 그들처럼 사랑하고, 그들처럼 살고 싶게 만든다. 한마디로 어디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매력덩어리 할머니 할아버지 커플이다. 어린 시절부터 어떻게 나이들지, 또 어떤 나이든 모습일지, 또 나이들어서 영원한 사랑을 할 수 있을지 궁금했던 한 일러스트 작가의 호기심에서 만들어진 가상의 노부부 캐릭터, 바로 ‘구딩 노부부’.
긴숨 작가는 영국 디자인 전공 연수 시절 단발머리를 한 할머니와 에코백을 메고 벙거지 모자를 쓴 노부부 커플을 만나고, 또 ‘젊은 노년’을 살아가는 많은 노부부들을 마주하고 그때부터 노부부 그림을 본격적으로 그리게 되었다. 그토록 궁금했던 노년의 삶을, 자신이 꿈꾸는 노년의 일상을 그림으로 그리며 구딩아트를 운영하고 있다. 그리고 이번에 노부부의 귀여운 일상을 그림 에세이에 담았다.

●○
앞으로 우리의 노년을 기대하게 하는
기분 좋아지는 ‘구딩 노부부’ 그림 에세이

그림 에세이 〈당신과 이렇게 살고 싶어요〉는 ‘구사나’ 할머니가 언젠가 자신이나 남편이 기억을 잃을 것을 대비해 노부부의 일상을 기록해나가는 형식이다. ‘구사나’ 할머니가 남편 ‘최종춘’ 할아버지에게 대화하듯이 건네는 일기 같은 기록은, ‘구딩 노부부의 아침, 구딩 노부부의 일상, 구딩 노부부의 사랑, 구딩 노부부의 계절’로 구성되어 있다. 이 구성은 각 장마다 노년의 삶과 관련된 메시지를 담고 있다는 점에서 조금 특별하다.

1장 ‘당신과 이런 아침을 보내고 싶어요’에서 ‘아침’은 처음과 시작을 의미한다.

“인생을 시간으로 계산해보면 우리는 지금 저녁쯤 왔을까요?
처음 설레던 그 마음이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그때 그 마음 그대로. 매일 아침처럼요.”
-p48. ‘매일 아침처럼’-

2장 ‘당신과 이런 일상을 보내고 싶어요’에서 ‘일상’은 나이가 들수록 매일매일 반복되는 그네 같은 일상이 반복되지만, 그럼에도 노년의 삶에서 즐길 수 있는 작은 재미를 그림에 담았다.

“밤늦게 라면이 생각나는 날, ‘여보, 라면?’ 하고 눈빛을 보내면
바로 “콜!”을 외치는 당신. 당신의 최고의 야식 친구예요.”
-p66 ‘당신과 함께라면1’-

3장 ‘당신과 이런 사랑을 하고 싶어요’에서는 어쩌면 가능하지 않을 것 같은 노년의 달달한 사랑을 그림으로 담았다.

“아무 날도 아닌 날, 문득 생각나서 사온 꽃다발로 어떤 날을 만들어준 당신!
오래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오늘.”
-p118 ‘어떤 날’-

마지막으로 4장 ‘당신과 이런 계절을 보내고 싶어요’에서 ‘계절’은 노년에도 다양한 계절을 즐기며, 시간의 흐름과 나이듦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삶을 그림으로 담았다.

”지는 해를 바라보며, 미래의 우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어요.
점점 더 설레고, 점점 더 기대돼요.”
-p178 ‘일몰’-

무엇보다 ‘구딩 노부부의 일상’은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그림과 글들로 가득하다. 구딩 노부부의 그림을 마주하다보면 지금의 기분은 물론 미래의 할머니. 할아버지가 된 내 모습이 그려져서 자연스레 입가에 미소가 번진다. 지금 우리가 걱정하는 노년보다 좀 더 색다른 재미있는 노년을 만들어나갈 수 있을 것 같아 왠지 모르게 힘이 나고 위로가 된다. 그래서 조금 더 새로운 노년을 꿈꾸는 사람들은 물론, 사랑하는 누군가와 색다른 노년을 만들어가고 싶은 이들이 나누면 좋은 달달한 에세이다.

●○
우리의 노년은 생각보다 꽤 괜찮을 것이다.
어쩌면 지금보다 더 멋지고, 더 좋을지도!

사실 노년을 생각하면 밝은 미래가 상상되기보다 아프고 슬픈 노년이 먼저 떠오른다. 누구나 상상할 수 있는 빤한 노년은 오늘의 나를 갉아먹을 때도 많다. 어떻게 나이들고 싶고, 어떻게 살아가고 싶은지 노년의 모습을 미리 생각하고 상상하는 시간이 가끔은 필요하지 않을까? 슬프고 두려운 노년이 아니라, 기다려지고 설레고 재미있는 노년. 화려하지 않아도 만들고 계획하는 소박한 노년, 그런 노년을 살아갈 수 있다면 어쩌면 오늘을, 지금 이 순간을 더 의미 있게 채워나갈 수 있지 않을까? 구딩 노부부의 그림을 마주하다보면 우리의 노년은 생각보다 꽤 괜찮을 것 같다는 기대가 생긴다. 어쩌면 지금보다 더 멋지고 좋을지도 모른다는 생각도!


목차


CONTENTS
Prologue 이렇게 나이들고 싶다
구딩 노부부를 소개합니다 /포옹 /기록하는 사나

01.Gooding’s morning
당신과 이런 아침을 보내고 싶어요

아침 풍경/오늘 아침도/우리 계속 이렇게 함께해요 /우리의 다른 습관 /같은 방향/아침 체조 /건강 주스/함께 만드는 아침/예쁜 말 해주기/우리의 사랑과 정성으로/일어나요/매일 아침처럼/ x 이렇게 그리게 되었어요 〈매일 아침처럼〉 x

02.Gooding’s funny day
당신과 이런 일상을 보내고 싶어요

마당 있는 집/집에서 만든 김밥/깨 쏟아지는 김밥/노부부 뷰티샵/당신과 함께라면1/당신과 함께라면2/당신과 함께 춤을/당신의 시선/잠시 쉬어가도, 멀리 돌아가도/마당 외식/매일매일 재밌게 살기1/매일매일 재밌게 살기2/주말 장 보기/어디 갔지?/어디 갔지? 또?/매니큐어/함께하는 저녁시간/늘 함께하고 싶은 당신/그네/매일 그대와/ x 이렇게 그리게 되었어요 〈매일 그대와〉 x

03. Gooding’s love
당신과 이런 사랑을 하고 싶어요

껌딱지/사랑/사랑받고 있어요/그냥 좋아요/사랑의 메시지/어부바/서로를 위한 장 보기/어떤 날/잘 자요/주말 오후/언제나 늘 함께/추억 여행/결혼식 사진/그리고 지금 우리/증명 사진/다시 태어나도 당신과 결혼할 거예요/Beautiful Day/ x 이렇게 그리게 되었어요 〈 Beautiful Day〉 x

04.Gooding’s season
당신과 이런 계절을 보내고 싶어요

좋은 날씨만큼 당신이 좋아요/당신이랑 봄/우리의 지금 추억/비가 그친 후/비 온 뒤/밤하늘 아래/모기의 계절/통하다/우리만의 여름나기/여유로운 시간/쉬어가는 등산/시원한 가을밤/겨울에 먹는 아이스크림/붕어빵/겨울나기/눈 맞은 날/크리스마스 홈파티/Merry Christmas/일몰/황혼/ x 이렇게 그리게 되었어요 〈일몰〉 x

Epilogue 설레고 기대되는 노년을 위해!
부록 : 〈긴숨 작가의 초기 스케치북〉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