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서울 메이드 Seoul Made : Issue 23

서울 메이드 Seoul Made : Issue 23

  • 서울산업진흥원
  • |
  • 서울산업진흥원
  • |
  • 2021-11-23 출간
  • |
  • 136페이지
  • |
  • 181 X 242 mm /323g
  • |
  • ISBN 9791192045160
판매가

12,000원

즉시할인가

10,8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2,000원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0,800

이 상품은 품절된 상품입니다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TOPIC
SEOUL MADE 23호는 ‘변화를 기록하다’라는 키워드를 통해 엄청난 속도로 변화하는 디지털 시대의 산업의 빠른 변화에 대해 이야기한다. 조명광 비루트웍스 대표는 디지털 적응력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며 디지털과 콘텐츠 경쟁력을 확보하여 뻔한 길보다는 새로운 길을 개척해야 한다고 말한다. 또한 새롭게 각광받는 기록 트랜드인 뉴스레터, 브이로그와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변화한 기록의 방식을 토픽 화보를 통해 보여준다.

BRAND

기록을 통해 이로움을 주는 세개의 브랜드를 소개하고, 트렌디한 주제를 빠르고 깊게 알 수 있는 플랫폼인 북저널리즘과 대화를 나누며 뉴미디어 시대의 기록에 대해 이야기 나눈다. 이와 반대로 오랜 전통을 기록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는 삼화페인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기록의 가치를 들여다보고, 재해석을 통해 기억에서 잊혀가는 과거의 문화를 위화감없이 받아들일 수 있도록 노력하는 오이뮤의 스토리를 담았다.

CULTURE
기록에 대한 남다른 철학을 가진 알엠소프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기술과 융합된 기록이 우리에게 어떤 힘을 가져다 주는지 알아보며, 자신의 이야기를 기록하여 레터 서비스로 전달하는 4인의 이야기를 일부 공개한다.


목차


[서울 메이드(Seoul Made)(23호)(2021년 12월호) 목차]

TOPIC
TOPIC
산업의 빠른 변화

BRAND
ISSUE
75년, 페인트가 우리 삶을 지켜온 시간
삼화페인트

TREND
책처럼 깊이 있게, 뉴스처럼 빠르게
북저널리즘 프린트 디렉터 전찬우

HELLO
기록을 통해 이로움을 주는 기업
모니모니ㆍ해피문데이ㆍ이드웨어

STORY
우리 문화의 다리를 연결하는 디자인
오이뮤 대표 신소현

PEOPLE
한결같이 자기 자리에서
토대를 지키는 사람들
나호선엘렉트릭 나호선ㆍ물나무 사진관 김현식

ITEM
눈과 손으로 그리고 마음으로
오늘을 기록하기 위한 아이템

TICKET
발자국을 되돌아보는 시간
걸어온 길에 새겨진 것들


CULTURE

MOVEMENT
보존과 관리가 필요한 기록물을 찾아 나서다
알엠소프트

SPACE
기억을 품은 공간들
수집과 정리, 보존의 힘

RECORD
기록의 전통을 잇는 한국의 기업들
양지사ㆍ피스코리아ㆍ종이나라
모닝글로리ㆍ지구화학ㆍ동아연필

COLUMN
기록의 역사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GUIDE
서울이 차곡차곡, 정동 산책
도시의 100년을 걷는 길

ESSAY
요즘 사람들의 기록법
무과수ㆍ고혜은ㆍ박근호ㆍ오휘명

PLAYLIST
기록에 관한 기록들
흘러가는 것을 붙잡는 법에 대하여

PLACE
서울메이드를 만나다
브로콜리숲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