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그 남자의 시계

그 남자의 시계

  • 맷흐라넷
  • |
  • 한스미디어
  • |
  • 2022-06-08 출간
  • |
  • 216페이지
  • |
  • 178 X 280 mm
  • |
  • ISBN 9791160078039
판매가

28,000원

즉시할인가

25,2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1,4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25,2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잠시 짬을 내어 20초 동안 시계태엽을 감는 시간은
내게 주어진 시간을 어떻게 쓸지,
오늘 하루를 어떻게 보낼지를 스스로에게 물으며
삶의 목표를 되새기는 기회가 된다.”
- 해밀턴 파월


남자의 인생이 담긴 시계 이야기
《그 남자의 시계》는 롤렉스, 필립 파텍, 까르띠에, 호이어, 오메가, 에르메스, 제니스 등 유명 시계 브랜드와 관련된 역사적인 일화, 그리고 저자의 친구와 동료, 시계 수집가들로부터 전해들은 시계에 얽힌 개인적인 사연들을 발굴해 엮은 책이다.
저자는 남자들이 차고 다니는 시계가 그들에게 정서적으로 커다란 의미가 있거나 아주 중요한 연결 고리로 작용할 때가 많다는 점을 깨닫고, 남자와 시계에 얽힌 사연들을 수집하기 시작했다. 폴 뉴먼이 아내 조앤 우드워드에게 선물로 받은 롤렉스 데이토나, 역사상 최초로 달나라 여행을 떠난 시계가 된 우주비행사 월리 쉬라의 오메가 스피드마스터, 실베스터 스탤론이 출세 후에 처음 구매한 골드 서브마리너, 나스의 비범한 스타일이 묻어나는 파텍 필립 금시계, 에드먼드 힐러리 경이 에베레스트 정상에서 찼던 롤렉스 오이스터 퍼페츄얼 등 예술성과 정확성에서 최첨단을 달리는 시계든, 추억이 켜켜이 쌓여 있는 평범한 시계든 모든 시계에는 언제나 이야기가 담겨 있다. 이 책은 그런 이야기들을 담고 있다.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드러내는 아주 개인적인 물건
휴대폰으로 쉽게 시간을 확인할 수 있게 되면서 손목시계의 효용은 다소 퇴색된 감이 있다. 하지만 시계는 여전히 개인적인 취향과 품격을 드러내는 대표적인 장신구로 자리하고 있다.
손목시계는 실용적인 목적의 액세서리이지만 개인에게 각별한 의미가 담겨 있는 추억의 매개체가 되기도 한다. 누군가에게 시계는 잊을 수 없는 특별한 순간이나 가족이나 친구, 사랑하는 이와 함께했던 즐거운 시간을 떠올리게 하는 물건이며, 행운을 가져다주는 부적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어떤 이는 시계태엽을 감으며 자신에게 주어진 오늘 하루를 어떻게 보낼지 질문을 던지며 삶의 목표를 되새기는 기회를 갖기도 하고, 문화와 기술, 디자인을 넘나드는 애정을 고스란히 보여주는 물건으로 여기며 수십 년간 소중히 간직하기도 한다. 이처럼 시계는 인생의 중요한 사건을 상징하거나, 간절히 원하던 삶으로 접어들게 해주는 계기 혹은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드러내는 아주 개인적인 물건이다.

역사적인 가치가 담긴 명품 브랜드 시계들
유명 브랜드 시계의 수장고는 일반인의 접근을 철저하게 막는 곳이다. 저자는 끈질긴 취재 요청과 엄격한 보안 절차를 거쳐 롤렉스, 까르띠에, 호이어, 오메가, 에르메스 등 유명 시계 브랜드의 수장고를 방문해 역사적인 가치를 지닌 시계들을 촬영하고 그 뒷이야기를 전한다. 명품 브랜드 시계를 대표하는 롤렉스의 수장고에서는 유명한 모험가 프랜시스 치체스터가 요트를 타고 226일간 세계 일주를 할 때 착용했던 ‘롤렉스 오이스터 퍼페츄얼’을 촬영하고, 철저한 보안을 유지하는 관문을 통과해 도착한 까르띠에의 수장고에서는 최초의 비행기 조종사용 손목시계로 알려진‘까르띠에 산투스 두몽’과 영화배우 알랭 들롱과 프레드 아스테어의 시계들을 만난다. 자동차 경주용 시계로 유명한 호이어의 수장고에서는 스티브 맥퀸이 영화에서 착용한 ‘호이어 모나코’와 자동차 경주와 관련된 온갖 멋들어진 시계들을 확인하며, 오메가에서 일하는 친구의 제안으로 나사가 초기 우주계획에 공식적으로 사용한 ‘오메가 스피드마스터’와 존 F. 케네디 대통령이 취임식 때 착용한 시계를 촬영하는 믿기 어려운 기회를 얻기도 한다. 최고의 명품 브랜드로 잘 알려진 에르메스의 수장고에서는 새로운 시도가 담긴 기발한 가죽 공예 시계들을 촬영하고, 기계식 무브먼트의 가치를 드높인 제니스의 수장고에서 장인 정신이 담긴 기계식 시계들을 재발견한다.

오래도록 살아남은 시계의 품격
이 책에 실린 시계를 소장하고 있는 이들은 모두 자신의 시계에 대한 엄청난 애정을 가진 사람들이다. 그들이 솔직히 털어놓는 시계에 얽힌 이야기에는 소장한 시계에 대한 자부심은 물론 세상과 인간을 대하는 그들의 태도와 시선이 느껴진다. 어린 시절 할아버지로부터 물려받은 ‘오메가 스피드마스터’부터 가난했던 시절의 추억이 담긴 ‘스와치’, 잡지에 실린 사진을 오려 만든 ‘휴렛패커드’ 종이 시계, 지구 반대편으로 날아가 어렵게 구한 ‘파네라이’, 친구 빌 머레이에게 선물받은 ‘타이맥스’ 등 다양한 시계에 얽힌 개인적인 사연들은 제각기 감동적이면서 그들과 함께 시간을 보낸 듯한 감정을 불러일으킨다. 이 모든 이야기들은 전 세계 시계 애호가들에게 시계에 담긴 가치와 품격을 오래도록 전하며 또 다른 시계 이야기로 끝없이 이어질 것이다.


목차


서문
맷 흐라넥의 롤렉스 오이스터 퍼페츄얼 데이트저스트
폴 뉴먼의 빅 레드 롤렉스 데이토나 레퍼런스 6263

에릭 리퍼트-바쉐론 콘스탄틴 히스토릭 아메리칸 1921
〈롤렉스 수장고 이야기〉-프랜시스 치체스터의 롤렉스 오이스터 퍼페츄얼
마리오 안드레티-1967 골드 호이어 까레라 파일럿 레퍼런스 1158CH/ 오르피나 포르쉐 디자인 피셔 앵커 15 루비스/ 호이어 오타비아
벤자민 클라이머-오메가 스피드마스터 마크 40
〈까르띠에 수장고 이야기〉-콘스탄티노스 1세의 까르띠에 토노/ 까르띠에 산투스 두몽/ 알랭 들롱의 까르띠에/ 프레드 아스테어의 까르띠에 시계
디미트리 디미트로프-타이멕스 인디글로
이베 키쿠오-카시오 지쇼크
제임스 램딘-1967 독사 서브 300 프로페셔널 ‘블랙 렁’
폴 부트로스-롤렉스 ‘큐 에이’ 옵서버토리 크로노미터
나스-파텍 필립 노틸러스 레퍼런스 5712R
* 엘비스 프레슬리의 코럼 버킹엄 레퍼런스 5971
잭 칼슨-1914 월섬 트렌치 워치
애런 지그몬드-엘진
맥스 와슬러-타이멕스 아이언맨
〈호이어 수장고 이야기〉-영화 〈르망〉에서 스티브 맥퀸이 착용한 호이어 모나코/ 조 시페르트의 호이어 오타비아
맷 흐라넥-시어스 곰돌이 푸 손목시계
아톰 무어-스와치 뉴욕 시티 에디션
프랭크 카스트로노보-IWC 마크 XV
* 에드먼드 힐러리 경의 롤렉스 오이스터 퍼페츄얼
엥 테이-파네라이 레퍼런스 3646
조지 뱀포드- BWD × DRX ‘뽀빠이’ 요트마스터 (육사-해사 대항전)
마크 초-그랜드 세이코 61GS VFA
홀거 토스-브라이틀링 크로노매틱 GMT
* 론진 린드버그 아워 앵글 워치
에릭 쿠-예거 르쿨트르 딥 씨 알람
제임스 H. 레이건-오메가 스피드마스터 문워치
〈오메가 수장고 이야기〉-월리 쉬라의 오메가 스피드마스터 레퍼런스 CK2998/ 존 F. 케네디가 취임식에서 착용한 오메가 시계
알레산드로 스쿠아르치-1958 롤렉스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5508
가브리엘 바셰트-유니버셜 제네브 콤팍스
와타나베 켄타-인디고로 염색한 카시오 지쇼크
해밀턴 파월-아베크롬비 앤드 피치 씨페어러
조시 콘돈-모바도 문페이즈
* 토르넥 레이빌 TR-900
제프리 헤스-롤렉스 이글 비크 트로피컬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5512
마이클 프리드먼-1938 오데마 피게
톰 삭스-카시오 ‘뉴 베드포드’(커스터마이즈드 지쇼크 DW-5600)
브리 페티스-부로바 아큐트론 스페이스뷰와 오리가미 워치
* 롤렉스 에어킹 도미노 피자
스티븐 루이스-사진을 오려서 만든 휴렛패커드 계산기 시계
데이비드 코긴스-예거 르쿨트르 리베르소
〈에르메스 수장고 이야기〉-예거 르쿨트르가 에르메스와 함께 제작한 타조 가죽 리베르소/ 1930년경에 제작된 에르메스 프로토타입/ 1930년경에 제작된 에르메스 벨트 워치
브래들리 프라이스-오토드로모 모노포스토
* 롤렉스 쿼츠 금시계 레퍼런스 5100
애덤 크래니오테스-1980 카시오 F-7/ IWC 빅 파일럿 워치 퍼페츄얼 캘린더 탑건 레퍼런스 5029
* 미국 대통령 프랭클린 델라노 루스벨트가 얄타 회담에서 착용한 티파니 앤 코 시계
그레이엄 파울러- 롤렉스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5513/ 롤렉스 밀리터리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5517/ 오메가 시마스터 300
* 튜더 오이스터 프린스 BNGE
* 튜더 오이스터 프린스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7016
헨리 로이트와일러-롤렉스 코스모그래프 레퍼런스 6241/ 롤렉스 오이스터 버블백
실베스터 스탤론-롤렉스 티파니 앤 코 서브마리너 금시계 레퍼런스 1680/8
* 튜더 오이스터 프린스 서브마리너
〈제니스 수장고 이야기〉-제니스 엘 프리메로 기계식 크로노그래프 무브먼트/ 제니스 엘 프리메로 크로노그래프, 1969년경/ 루이 블레리오의 제니스 시계
랄프 로렌-까르띠에 탱크 상트레
* 앤디 워홀의 파텍 필립 레퍼런스 2503
존 크리시티엘로-브라이틀링 크로노매트
* 제임스 본드가 찼던 ‘버즈 소’ 롤렉스 서브마리너 레퍼런스 5513
네이트 버커스-파텍 필립 노틸러스 레퍼런스 3800/A

기고자들/ 감사의 글/ 색인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