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조선의 머니로드

조선의 머니로드

  • 장수찬
  • |
  • 김영사
  • |
  • 2022-06-27 출간
  • |
  • 376페이지
  • |
  • 148 X 210 mm
  • |
  • ISBN 9788934961659
판매가

16,800원

즉시할인가

15,12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84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5,12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조선판 ‘부의 천재’들이 들려주는 돈과 권력의 역사

돈은 어디로 모이고, 어디로 흘러가는가?

상평통보에서 홍삼무역까지, 조선의 머니로드를 찾아서

 

돈을 벌고 싶다면 부자의 역사를 읽어라! 조선의 군인, 상인, 정치가, 세도가는 어떻게 돈을 벌었을까. 돈을 향한 신념과 욕망이 빚어낸 흥미진진한 에피소드를 들여다보는 본격 조선 경제사 교양서. 돈이 흐르는 길목을 포착하고 부를 움켜쥐었던 ‘부의 천재’들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플랫폼 경제를 꽃피운 한강 나루의 주막집부터, 화폐를 독점하고 수익을 올린 악덕 자본가 놀부의 투자 포트폴리오, 국제무역으로 번 막대한 부를 사치로 탕진한 세도가까지. 조선 경제를 주름잡았던 조상들의 이야기에서 찾아낸 돈과 욕망의 흥망성쇠.

 

•조선의 정예부대는 왜 화폐를 찍어냈을까?

•서울 물가를 지배한 땔감 상인들이 곤장을 맞은 이유는?

•한강 포구의 주막집은 어떻게 금융 플랫폼으로 성장했을까?

•악덕 자본가 놀부의 진짜 죄는 돈을 쌓아둔 것?

•개성상인들은 어떻게 홍삼으로 동아시아를 지배했을까?

 

“돈이 만들어낸 세상을 이해하려면, 돈이 탄생한 역사부터 살펴보아야 한다. 인간 군상이 일구어낸 돈의 정치, 화폐의 흐름, 부의 비밀을 여러 키워드로 이 책에 담아냈다.”

목차


프롤로그

1 돈과 총의 향연
1) 임진왜란이 안겨준 뜻밖의 선물, 화폐경제
ZOOM IN 뿜뿜했던 명나라 상인의 팽창력
2) 무기 대신 활자를 만든 훈련도감
3) 화폐를 발행한 경호부대, 금위영의 비밀
ZOOM IN 시끌벅적한 비트코인과 돈의 속성
4) 어영부영 어영청, 국왕 경호부대의 몰락

2 부와 권력은 하나다
1) 엘리트 군인의 흥망사
ZOOM IN 짱짱맨이던 조선왕조 엘리트 군인
2) 돈과 이념 둘 다 잡은 무반벌열과 전투귀족
3) 무역이냐 내수냐, 크롬웰과 조선의 엇갈린 선택
4) 유흥에 돈을 탕진한 한양의 군인들
ZOOM IN 무시무시한 팔뚝 장사, 조선의 무사들
5) 제주 군인이 보여준 부의 전략

3 돈은 돈을 낳고
1) 조선과 일본의 줄다리기, 화폐 전쟁
2) 자본가 놀부의 포트폴리오
3) 위조 화폐에도 사연이 있다?
ZOOM IN 합법적인 위조 화폐가 있었다고?
4) 금융 강국 네덜란드의 성공 비결
ZOOM IN 네덜란드 뺨치다! 이탈리아 제노바 상인

4 부의 흐름을 바꾼 거상들
1) 한강에 이룬 조선판 플랫폼 경제
2) 록펠러를 꿈꾼 땔감왕, 두모포 상인
3) 평민 부자 장익복의 신분 상승
4) 중국, 일본, 유럽 재벌은 어떻게 돈을 벌었을까?
5) 부의 흐름을 바꾼 전략 천재, 개성상인
ZOOM IN 일본열도에 K-광풍이 불다! 《동의보감》과 조선 인삼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