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마로의 비밀 모자

마로의 비밀 모자

  • 김경옥
  • |
  • 청어람주니어
  • |
  • 2022-07-05 출간
  • |
  • 40페이지
  • |
  • 250 X 230 mm
  • |
  • ISBN 9791186419816
판매가

13,000원

즉시할인가

11,7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65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11,7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안경원숭이, 마로를 만나다
엄마 아빠와 행복하게 살던 안경원숭이 포포는 필리핀 보홀섬의 어느 농장으로 팔려 왔어요. 안경원숭이들은 야행성이라 낮에는 잠을 자야 하지만, 몰려오는 관광객 때문에 쉬지 못했지요. 사람들은 작은 안경원숭이를 장난감처럼 대했어요. 포포는 사람들에게 시달리는 날이면 엄마 아빠와 살던 때를 그리워했어요.
그러던 어느 날, 안경원숭이가 사는 곳에 커다란 밀짚모자를 쓴 아이가 찾아왔습니다. “안녕! 난 마로야.” 마로는 다른 아이들과 달랐어요. 안경원숭이를 만지거나 사진을 찍는 대신 포포와 가만히 눈을 맞추고 마음의 소리를 들어 줬거든요. 마로는 포포와 안경원숭이들에게 뜻밖의 제안을 건넸어요. 포포와 안경원숭이 친구들은 행복해질 수 있을까요?

멸종 위기 동물들에게 관심을!
필리핀안경원숭이, 벵골호랑이, 아프리카치타, 자이언트판다, 바다거북……. 이 동물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이 동물들은 모두 멸종 위기 동물이에요. 멸종 위기 동물에게 가장 필요한 건 우리들의 관심이지요. 그런데 예쁘다고 만지고, 귀엽다고 사진을 찍고, 깜짝 놀랄 만큼 큰 목소리로 말을 거는 게 동물들에게 필요한 관심일까요? 마로는 다른 사람과는 다르게 안경원숭이를 함부로 만지거나 귀찮게 하지 않습니다. “도와줄게, 지켜 줄게.”라고 말하지 않아도 안경원숭이와 눈을 맞추는 마로에게서는 안경원숭이를 소중히 생각하는 마음이 느껴지지요.
자연을 좋아하고 아끼는 김경옥 작가는 생물 다양성이 줄어드는 것을 안타까워하며 마로 같은 미래의 주인공이 사라져 가는 동식물들을 잘 지켜 주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 이야기를 썼다고 합니다. 작품 속에는 사람들에게 시달리는 안경원숭이, 자신들의 이익과 즐거움만을 생각하는 사람들, 그 사이에서 안경원숭이를 지켜 주려는 마로가 등장합니다. 마로가 안경원숭이를 만나 함께하는 이야기를 따라가다 보면 안경원숭이뿐만 아니라 지구의 여러 멸종 위기 동물을 위해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지 생각하게 됩니다.

또 다른 마로를 기다리며
그림책을 펼치면 가장 먼저 백과사전 위에 앉아 있는 안경원숭이를 만날 수 있어요. 작고 귀여운 안경원숭이의 말간 눈을 보면 안경원숭이뿐만 아니라 여러 멸종 위기 동물에게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앞면지의 글이 더욱 마음에 와닿아요. 앞면지를 넘기면 제목이 있는 곳부터 곧바로 이야기가 시작되지요. 비행기 안에 앉아 있는 마로가 손에 들고 있는 것은 무엇일까요? 작은 안경원숭이만큼이나 작은 이야기들이 그림 곳곳에 숨어 있어요. 보홀섬 해변에 도착한 마로, 마호가니 숲의 농장 관리인을 찾아 보는 것도 그림책을 재미있게 읽는 방법이에요.
신진호 작가는 알록달록하고 싱그러운 자연과 작고 연약한 안경원숭이를 그림에 담아냈습니다. 섬세하게 표현된 아름다운 보홀섬과 앙증맞은 안경원숭이가 생생하게 살아 숨 쉬는 그림책 속으로 빠져들어 보세요. 이 그림책을 읽은 많은 아이들이 또 다른 ‘마로’로 자라기를 바랍니다. 자신만의 비밀 모자를 가지고 말이에요.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