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바구니 담기 close

장바구니에 상품을 담았습니다.

미생 대본집 1-3 세트

미생 대본집 1-3 세트

  • 정윤정
  • |
  • 세계사
  • |
  • 2023-01-17 출간
  • |
  • 1028페이지
  • |
  • 167x236mm / 1953g
  • |
  • ISBN 9788933871997
판매가

66,000원

즉시할인가

59,400

카드할인

0원(즉시할인 0%)

적립금

3,300원 적립(5%적립)

배송비

무료배송

(제주/도서산간 배송 추가비용:3,000원)

추가혜택

네이버페이 무조건 1%적립+ 추가 1%적립

수량
+ -
총주문금액
59,400

※ 스프링제본 상품은 반품/교환/환불이 불가능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판사서평

✶ 백상예술대상 연출상, 남자최우수연기상, 남자신인연기상
✶ 서울드라마어워즈 최우수작품상
✶ 드라마 공식 채널 클립 2억 5천만 뷰

우리가 각자의 일터에서 고군분투하는 하루하루가 생생히 담겨 있어 그해 신드롬이 되었던 드라마 〈미생〉 작품집이 출간됐다. 좋은 반응을 얻었던 원작이라면 매체를 옮겨왔을 때 이를 바라보는 잣대가 엄격해지곤 한다. 그러나 드라마 〈미생〉은 원작에서 가져올 것은 가져오면서 이야기를 새롭고 풍성하게 직조하여 많은 이의 열광을 불러일으켰다. 드라마 방영 이후 10년 가까이 시간이 흘렀지만 여전히 우리에게는 오상식 같은 리더와 김동식 같은 동료가 필요하며, 직장인들의 삶은 팍팍하다. 이런 이유들로 사람들은 여전히 〈미생〉을 자신의 인생드라마로 간직하고 있다. 삶의 근원을 조명하기에 언제 다시 보아도 우리에게 의미를 남기는 이 이야기는 쉽고 빠르게 빛을 낼 만한 것들에 눈을 돌리지 않고 단단하게 중심을 잡아나간다. 지금까지도 드라마 필수 요소처럼 쓰이곤 하는 멜로를 〈미생〉은 과감히 배제했고, 서사 전개를 위해 쓰이곤 하는 헛된 희망도 담지 않았다. 다만 출구 없는 답답한 삶에 갇힌 듯 느껴질 때 그래도 살아갈 수 있는 작은 힘이 결국 ‘사람’이라고 말하며 위로를 전할 뿐이다.

마음을 어루만져 사람들의 마음에 오래 남은 드라마를 하나의 책으로 엮어가는 세계사 인생드라마 작품집 〈미생〉에는 전회 대본, 작품집만을 위해 일러스트레이터 손은경이 그린 장면들이 포함되어 있고, 드라마가 만들어지는 제작기, 스틸컷과 코멘터리 등의 이야기가 수록되어 있다. 특히나 원작의 메시지와 핵심 에피소드를 유지하되 원래의 구조를 허물고 새롭게 드라마 서사로 써나가는 까다로운 과정이 "작가의 말"에 면밀히 담겨 있다. 30쪽에 달하는 정윤정 작가의 솔직하고도 꾸밈없는 집필 과정은 드라마를 사랑하는 사람뿐 아니라 콘텐츠를 구성하고 글을 쓰는 사람들에게도 큰 영감이 되어줄 것이다. 이외에도 극 중 영업3팀이었던 배우 임시완, 김대명, 이성민의 그때와 지금을 아우르는 드라마 이야기, 〈시그널〉 〈나의 아저씨〉 등 기록적인 작품을 연출한 김원석 감독의 네 시간 분량 인터뷰가 각 권에 수록되어 있다.

인생드라마 작품집은 부록뿐 아니라 외적으로 다가오는 물성에도 드라마 특유의 분위기와 이미지를 온전히 담아보고자 했다. 〈미생〉 1~3권 표지는 각각의 선들이 부대끼며 원을 만들어가는 "미생에서 완생으로" 가는 과정을 표현한다. 또한 질감이 살아 있는 백색 계열 종이에 먹박만을 사용한 원인터내셔널 공간 배치도는 극 중 배경인 원인터내셔널 사무실의 무드를 그대로 담고 있으며, 북케이스 표지 정중앙에 들어간 영업3팀의 사진으로 유쾌함을 더했다.

목차

1권
추천의 글 | 윤태호
인물 소개
대본 1~6화
배우 임시완 인터뷰 | 여전히 더할 나위 없었다

2권
대본 7~13화
배우 김대명 인터뷰 | 8년 뒤 띄우는 편지
감독의 말 | 김원석
- 물음과 대답
- 원인터내셔널 배치 계획도
- 마음에 남겨진 장면들

3권
대본 14~20화
배우 이성민 인터뷰 | 영원히 기억될 인생작
작가의 말 | 정윤정
- 인물의 진짜 마음 찾아내기
- 이야기 만드는 시간들
- 취재: 출근 일지
- 각색, 같고도 다르게
- 마음에 남겨진 장면들
- 감사의 글

도서소개

 

교환 및 환불안내

도서교환 및 환불
  • ㆍ배송기간은 평일 기준 1~3일 정도 소요됩니다.(스프링 분철은 1일 정도 시간이 더 소요됩니다.)
  • ㆍ상품불량 및 오배송등의 이유로 반품하실 경우, 반품배송비는 무료입니다.
  • ㆍ고객님의 변심에 의한 반품,환불,교환시 택배비는 본인 부담입니다.
  • ㆍ상담원과의 상담없이 교환 및 반품으로 반송된 물품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ㆍ이미 발송된 상품의 취소 및 반품, 교환요청시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ㆍ반품신청시 반송된 상품의 수령후 환불처리됩니다.(카드사 사정에 따라 카드취소는 시일이 3~5일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 ㆍ주문하신 상품의 반품,교환은 상품수령일로 부터 7일이내에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ㆍ상품이 훼손된 경우 반품 및 교환,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ㆍ반품/교환시 고객님 귀책사유로 인해 수거가 지연될 경우에는 반품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ㆍ스프링제본 상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합니다.
  • ㆍ군부대(사서함) 및 해외배송은 불가능합니다.
  • ㆍ오후 3시 이후 상담원과 통화되지 않은 취소건에 대해서는 고객 반품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반품안내
  • 마이페이지 > 나의상담 > 1 : 1 문의하기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1800-7327
교환/반품주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11 1층 / (주)북채널 / 전화 : 1800-7327
  • 택배안내 : CJ대한통운(1588-1255)
  • 고객님 변심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시 왕복 배송비 5,000원을 부담하셔야 하며, 제품 불량 또는 오 배송시에는 전액을 당사에서부담 합니다.